대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트렌드

트렌드
일본 터치패널시장 성장
2007-08-28 김연건 도쿄무역관

일본 터치패널, 터치 스크린 시장

- 닌텐도 DS·아이폰 등, 터치스크린 제품의 수급이 세계적을 증대 중 -

 

보고일자 : 2007.8.28.

김연건 동경무역관

the3j@kotra.or.kr

 

 

□ 터치패널의 시장동향

 

 ○ 2007년 6월에 발매된 미국 애플사의 휴대전화 아이폰은 전면 화면 전체에 터치스크린 기능을 탑재하고 있음. 이외에 2005년 이후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는 닌텐도 DS 역시 터치패널을 사용해 큰 인기를 모으고 있는 중임.

  - 기타 PDA, 휴대폰, 자동차 GPS 기기 등에 입력장치로서 터치패널은 인기를 얻고 있는 중임.

 

 ○ 터치패널이 들어갈 수 있는 기기로는 아래와 같은 장치들이 꼽히고 있음.

  - 스마트폰·PDA·휴대용 GPS기기·휴대폰·디지털 카메라·은행·금융기관의 CD기기 또는 ATM·각종 자판기·각종 오락기·스티커인쇄기·팩시밀리·복사기·복합기·캠코더·노트북 등

  - 향후 자동차 및 의료복지 관련분야에도 터치패널식 입력방식은 좋은 반응을 얻을 것으로 보임.

 

 ○ 터치패널의 시장규모는 조사기관 월드와이드사에 의하면 2006년도에 전년대비 8.1% 증가한 995억 엔으로 추정되고 있으며, 주요 메이커는 아래와 같음.

  - 외국계 : Elo touchsystems·Carroll Touch International·3M Touch Systems·Dynapro 등

  - 일본계 : 일본사진인쇄·군제·파라소닉 엘렉트로닉 디바이스·SMK·후지쯔 컴포넨트·DMC·미나토 엘렉트로닉스·알프스 전기· KB엘렉트론·일본개폐기공업 등이 있음.

  - 한국계 : Hantouch·GTT 등이 있음.

 

 ○ 터치패널의 주요 시장수요는 저항막식이 60% 이상으로 가장 많으나, 정전용량식은 최근 애플의 아이폰, LG의 프라다폰 등에서 채택되는 등 18% 이상의 수요를 가지고 있음. 이는 빛 투과율이 더 높아 더 깨끗한 화면을 보여줄 수 있기 때문으로 보임.

 

일본 각종 기기별 터치패널 수요 예측표

대상 기기

06년 수요(만 대)

터치패널 방식

모니터 사이즈

터치패널 탑재율

PDA

2,500

저항막

5~9인치

높음

휴대폰

90,000

저항막, 정전용량

2~3인치

낮음

디지털 카메라

9,000

저항막, 정전용량

2~3인치

낮음

캠코더

2,000

저항막

2~3인치

낮음

자동차 GPS 네비

7,400

저항막, 광학, 정전용량

5~9인치

높음

eBook 기기

10

저항막

5~9인치

보통

복사기

500

저항막

5~10인치 이상

높음

노트북

100

저항막, 전자유도

10인치 이상

낮음

액정모니터

13,500

저항막, 정전용량, 초음파, 광학

10인치 이상

낮음

휴대용 게임기

2,000

저항막

2~3인치

보통

오락실 게임기

100

정전용량, 초음파, 광학

10인치 이상

보통

POS 시스템

200

저항막, 정전용량, 초음파, 광학

10인치 이상

높음

자동판매기

50

정전용량, 초음파, 저항막, 광학

10인치 이상

높음

ATM 기기

40~50

저항막, 정전용량, 초음파, 광학

10인치 이상

높음

의료용 모니터

10

저항막, 정전용량, 초음파, 광학

10인치 이상

낮음

가전기기

10

저항막, 정전용량, 초음파, 광학

5~10인치 이상

낮음

출처 : 주니치사

 

 ○ 일본의 가전기기와 소형기기에 터치패널 관련시장은 점점 확대될 것으로 보임. ‘일본 사진인쇄사’ 등 관련 기업들은 공장을 증설하는 등 대응체제를 갖추기 위해 노력하고 있는 중임.

 

 ○ DMB 등의 요소가 최근 휴대폰시장의 큰 조건이듯 터치패널기술의 채택여부 역시 IT 품목들의 선택에 있어서 큰 요소로 자리잡을 것으로 예상됨.

 

 

자료원 : 주니치사, 인터넷 등

공공누리 4유형

KOTRA의 저작물인 (일본 터치패널시장 성장)의 경우 ‘공공누리 제4 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사진, 이미지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