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투자진출

투자진출 - KOTRA 해외시장뉴스
2018년 대필리핀 외국인직접투자(FDI) 동향
2019-06-04 강지숙 필리핀 마닐라무역관

- 2017년 대비 4.4% 감소한 98억 달러 기록하며 3년 만에 일시적 감소세 -

- 2018년 필리핀 최대 투자국은 싱가포르, 홍콩, 일본 순 -

 

 

 

2018년 필리핀 외국인직접투자 동향

 

  ㅇ 2018년 대필리핀 외국인직접투자(Net FDI) 2017 103억 달러에서 4.4% 감소한 98억 달러 기록 

    - 필리핀 중앙은행(BSP)에 따르면, 이는 당초 예상보다 6억 달러 적은 실적으로 이는 자기자본의 순투자가 1년 전의 31200만 달러에서 13200만 달러로 57.6% 감소했기 때문으로 파악

    - GDP 대비 비중(%)으로 살펴보면 2017년에는 순 FDI GDP 3.3%에 해당했으나 2018년에는 3% 수준으로 하락

 

  ㅇ 필리핀 재정부, FDI 감소 일시적 현상으로 파악

    - 필리핀 재정부(DoF, Department of Finance) 2018년 순 FDI 유입 감소는 세계경제의 불확실성에 기인한 일시적인 현상으로 진단함. 2017년 글로벌 FDI가 전년대비 6.5% 감소하며 19000억 달러를 기록함. 미-중 무역전쟁과 영국의 유럽연합(EU) 탈퇴 등 세계 경제 불확실성이 필리핀 FDI에도 영향을 일부 미친 것으로 평가

    - 전 세계 상황이 호전되면 FDI 유입도 이전 수준을 회복할 것으로 전망하며, 2019 FDI 102억 달러를 기록할 것으로 예측함. 이를 위해서는 필리핀 정부가 투자환경 개선을 위해 노력해야 할 것이라 발언

    - 아시아에서 가장 빠르게 성장하고 있는 국가임에도 불구하고 필리핀은 외국인 소유권 제한, 높은 전력비용, 열악한 인프라 등의 이유로 FDI 유치 관점에서 지역 내 경쟁국들에 비해 뒤쳐지고 있음. 참고로 2018년 인도네시아와 베트남의 FDI 유입액은 각각 293억 달러와 191억 달러임.

 

분야별 FDI 유입 및 투자 유입

자료: 필리핀 중앙은행

 

□ 투자유치기관별 FDI 승인실적

 

  ㅇ 7대 투자유치기관 기관별 승인 비중, BOI PEZA에 집중

    - 필리핀에는 지역별 여러 투자유치기관이 존재하는데 7대 투자유치기관 기관별 승인 비중은 BOI(58.1%), PEZA(38.2%), CDC(1.5%)이며 그 외 SBMA, AFAB, CEZA, BOI-ARMM 등은 지난해와 마찬가지로 미미한 수준의 투자유치 기록

    - 최대 투자유치를 한 BOI는 전년대비 378.3% 증가한 1039억 페소 기록, PEZA는 전년대비 12.7% 감소한 683억 페소 투자유치를 승인함. BOI PEZA를 제외하면 나머지 기관의 투자유치는 미미한 수준


2018년 투자유치기관별 외국인직접투자 통계

(단위: 백만 페소, %)

기관명

승인된 투자액

비중(2018)

  전년대비 증감률 

2017

2018

Board of Investments(BOI)

21,736.5

103,967.20

58.1

378.3

Philippine Economic Zone Authority(PEZA)

78,278.3

68,321.4

38.2

-12.7

Clark Development Corporation(CDC)

3,918.7

2,768.4

1.5

-29.4

Authority of the Freeport Area of Bataan(AFAB)

430.4

1,673.0

0.9

288.7

Cagayan Economic Zone Authority(CEZA)

82.5

1,198.3

0.7

1352

Subic Bay Metropolitan Authority(SBMA)

574.3

803.9

0.4

40.0

BOI-Autonomous Region of Muslim Mindanao (BOI-ARMM)

724.7

235.1

0.1

-67.6

 합 계

105,745.5

178,967.3

100.0

69.2

자료: 필리핀 통계청

  

□ 국별·업종별 대필리핀 투자동향


  ㅇ (국별) 싱가포르, 홍콩, 일본이 주요 투자국이며 연도마다 국별 투자액 상이

    - 2018년 대필리핀 최대 투자국은 9억 3562달러를 투자한 싱가포르이며 그 뒤를 2억7019만 달러를 투자한 홍콩이, 2억1891만 달러를 투자한 일본이 이음.

    - 한국은 4846만 달러를 투자해 2018년 기준 10위를 기록함. 2018년 기준 전년대비 싱가포르, 홍콩, 일본, 중국 등은 투자를 늘렸으나 미국, 네덜란드, 스위스 등은 투자 감소하는 양상을 보임.  


국별 대필리핀 투자 동향(2015년~2018년)

(단위: 백만 페소)

순위

국가

2015

2016

2017

2018p

1

싱가포르

159.75

231.11

687.43

935.62

2

홍콩

82.93

627.03

107.56

270.19

3

일본

394.06

1,088.39

72.13

218.91

4

중국

0.57

10.77

28.79

198.68

5

미국

633.72

84.01

472.86

160.43

6

대만

35.61

190.29

83.22

155.05

7

네덜란드

361.00

88.16

1,566.69

120.82

8

룩셈부르크

12.45

2.53

41.57

94.86

9

독일

68.39

109.74

57.46

58.11

10

한국

107.82

100.84

13.02

48.46

11

영국

384.31

-203.38

9.40

43.16

12

스웨덴

-0.12

0.43

0.64

14.11

13

마카오

0.83

0.37

2.71

9.66

14

영국령 버진아일랜드

0.02

3.46

5.15

6.14

15

스위스

2.32

4.17

13.09

5.57

주: 2018년 기준 순위이며, 2018년 수치는 잠정치(preliminary)

자료: 필리핀 중앙은행
 

  ㅇ (업종별) 2018년도 대필리핀 FDI는 제조업, 금융, 부동산과 같은 몇몇 부문에 집중됨.

    - 제조업 부문으로 10억8000만 달러의 자본이 유입(2017년 대비 8.5% 감소)됐으며 금융·보험업과 부동산업에 각각 3억2995만 달러(2017년 대비 133% 증가), 2억9635만 달러(2017년 대비 20% 증가)의 자본이 유입됨.


업종별 대필리핀 외국인투자동향

(단위 : 백만 달러, %)

구분

2015

2016

2017

2018p

① Equity other than Re-

investment of Earnings, Net

1,816.18

2,592.05

3,397.88

2,266.96

- 농업, 임업, 수산업

0.41

0.25

20.03

0.37

- 광산, 채굴업

46.99

50.43

8.94

4.95

- 제조업

772.68

334.25

1,181.81

1,081.79

- 전기가스,  스팀에어컨 공급

9.79

-83.10

1,388.02

192.80

- 수자원 공급, 정화

0.21

0.12

1.34

0.20

- 건설

102.60

8.77

162.38

35.77

- 도소매업, 자동차수리업

115.65

208.19

83.10

73.29

- 운수, 저장업

-3.29

7.84

49.49

7.95

- 숙박, 음식업

5.64

168.21

-38.37

6.74

- 정보, 통신업

16.05

-2.61

38.26

13.97

- 금융, 보험업

522.51

1,126.05

141.49

329.95

- 부동산업

137.90

121.88

247.82

296.35

- 전문, 경제, 과학기술업

-43.97

17.55

65.98

11.83

- 관리,지원서비스업

32.32

22.48

-5.64

19.93

- 행정, 국방, 사회보장

0.00

0.00

0.00

0.00

- 교육

1.89

0.51

1.36

0.31

- 보건 사회업

0.28

35.24

23.94

2.14

- 여가, 엔터, 레크리에이션

4.07

575.03

27.85

188.43

- 기타 산업

-0.61

-0.01

0.08

0.18

② Reinvestment of Earnings

746.85

710.19

862.62

858.98

③ Debt Instruments, Net

3,076.13

4,977.30

5,995.94

6,676.44

총 계(①+②+③)

5,639.16

8,279.55

10,256.44

9,802.39

자료: 필리핀 중앙은행

주: 2018년 자료는 잠정치(preliminary)


□ 한국의 대필리핀 직접투자 동향


  ㅇ 부침없이 꾸준한 투자상대국

    - 1980년부터 2018년까지 전체 누계 기준 한국 기업의 대필리핀 투자건수는 1703개사가 4696건(신고 기준), 금액은 56억2963만 달러

    - 신규법인 수는 최근 5년간 매년 50여 개의 법인이 설립되고 있으며 2017년을 제외하고 신고금액도 2억 달러 내외

 

한국의 대필리핀 투자 동향  

(단위: 개, 건, 천 달러)

연도

신규법인수

신고건수

신고금액

2014

51

209

124,837

2015

43

181

216,741

2016

55

208

182,885

2017

47

216

585,610

2018

47

207

215,264

합계(198년부터)

1,703

4,696

5,629,633

자료: 한국수출입은행


  ○ 2018년 기준 업종별 가장 높은 투자가 이루어진 분야는 제조업(54.3%) 

    - 대필리핀 전통적인 투자 강세 업종인 제조업, 건설업, 부동산업에 꾸준한 투자가 이루어지고 있음.  

    - 제조업종별 세부 투자동향을 살펴보면 전자부품, 컴퓨터 등 통신장비 제조업과 자동차 제조업에 신고금액이 많음.

 

2018년 업종별 한국의 대필리핀 투자동향

(단위 : 개, 건, 천 달러)

순위

업종대분류

신규법인수

신고건수

신고금액

비중

1

제조업

8

54

116,651

54.3

2

건설업

6

36

35,036

16.3

3

부동산업

7

45

30,283

14.1

4

전문, 과학 및 기술 서비스업

3

7

8,991

4.2

5

도매 및 소매업

8

25

8,269

3.9

6

전기, 가스, 증기 및 공기 조절 공급업

1

7

7,281

3.4

7

정보통신업

2

6

3,450

1.6

8

숙박 및 음식점업

3

8

1,980

0.9

9

금융 및 보험업

2

4

1,743

0.8

10

사업시설 관리, 사업 지원 및 임대 서비스업

1

3

566

0.3

11

운수 및 창고업

2

3

405

0.2

합계

43

198

214,654

100.0

자료: 한국수출입은행
 

2018년 제조업종별 한국의 대(對)필리핀 투자동향

(단위 : 개, 건, 천 달러)

순위

업종 중분류

신규법인 수

신고건수

신고금액

1

전자부품, 컴퓨터, 영상, 음향 및 통신장비 제조업

170

783

3,588,303

2

자동차 및 트레일러 제조업

117

574

3,494,003

3

전기장비 제조업

71

298

1,850,828

4

화학물질 및 화학제품 제조업;의약품 제외

103

389

1,492,727

5

고무제품 및 플라스틱제품 제조업

67

316

944,911

6

의료용 물질 및 의약품 제조업

28

126

849,513

7

1차 금속 제조업

35

199

620,369

자료: 한국수출입은행

 

□ 시사점


  ㅇ 필리핀 2018년 FDI 감소

    - 2018년 필리핀 FDI는 전년대비 4.4% 감소한 98억 달러를 기록함. 필리핀 재정부는 글로벌 FDI 감소, 미-중 무역분쟁, 브렉시트 등으로 인한 세계 경제 불확실성이 필리핀 FDI 유입에도 영향을 미친 것으로 판단하며 2019년에는 다시 회복세로 돌아설 것으로 전망

    - 필리핀은 매년 6% 이상의 높은 경제성장률을 보이고 있지만 외국인 소유권 제한, 높은 전력 비용, 열악한 인프라 환경 등의 인해 투자유치 측면에서 아시아 주변국에 비해 FDI 유입이 적은 편임. 필리핀 재무부 차관 Gil Beltran은 한 언론 인터뷰에서 필리핀이 아시아에서 가장 제한적인 투자제도를 가지고 있기 때문에 외국인 소유제한을 완화해야 함을 강조


  ㅇ 외국인투자제한목록(Foreign Investment Negative List, FINL)

    - 2018년 10월 두테르테 대통령은 필리핀 외국인투자제한목록(Foreign Investment Negative List, FINL) 전면 개정을 통해 외국인 투자 진입장벽을 낮춘 바 있음.(참고: “필리핀 11차 외국인투자제한리스트(FINL) 발표” http://news.kotra.or.kr/user/globalBbs/kotranews/6/globalBbsDataView.do?setIdx=322&dataIdx=171363

    - 지난 해 외국인투자제한목록(FINL) 개정을 통해 인터넷 비즈니스, 금융대출업, 금융사, 투자시탁사 등에 대한 외국인투자가 전면 개방됨. 

    - 현 정부는 Build Build Build 프로젝트를 통해 경제성장과 일자리 창출을 달성하고자 함. 또한 4차 산업, 제조업 등에 대해서도 전략적 육성을 추진하고 있는 만큼 외국인직접투자가 그 어느 때보다 필요하며, 적극적인 FDI 유치를 위해 투자환경 개선을 위한 노력을 적극 펼칠 것으로 예상됨. 



작성자 : KOTRA 마닐라 무역관 강지숙 과장, 조아라 인턴

자료: 필리핀 통계청, 필리핀 중앙은행, 필리핀 통상산업부, 현지 언론 종합, 한국수출입은행, KOTRA 마닐라 무역관 자료 종합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