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전체

해외시장 뉴스의 다양한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습니다.
2018년 호주에서 각광받는 한류 제품군 1위, 화장품
2018-10-04 전희정 호주 시드니무역관

- 호주 바이어들의 한국 화장품 구매 문의 쇄도 –
- 중국인 등 호주 내 아시아인 유입 확대에 따라 향후 한국산 수요도 확대 전망 -




□ 호주 기업들의 ‘대한민국 뷰티 박람회’ 참가 수요도 증가 추세


  ㅇ 동남아를 시작으로 중국, 러시아 심지어는 미국 등 최근 10여 년에 걸쳐 세계를 누빈 한류 붐. 최근 호주에서도 아시아계 이민자를 중심으로 이 한류 붐이 일기 시작하고 있음.


  ㅇ 호주에서 한류를 타고 인기몰이를 시작하고 있는 제품군은 다름 아닌 한국산 화장품임. 여전히 한국 의류, 콘텐츠류 등의 수요는 큰 변화가 없는 반면 KOTRA 시드니 무역관에 접수되는 바이어들의 한국 화장품 구매 문의 건수는 최근 크게 늘어나고 있음.


  ㅇ 올해로 10회째를 맞이하는 ‘대한민국 뷰티 박람회(K-Beauty Expo KOREA)’ 참관을 위해 KOTRA 시드니 무역관 지원을 통해 방한하는 호주 바이어도 3년 전부터 2자리수를 매해 기록하고 있어, 서울국제식품산업대전과 더불어 한국 박람회 중 가장 관심도가 높은 전시회로 자리매김하고 있음.
 
□ 2017년 한국 제품 수요 전년 대비 23% 증가


  ㅇ 호주 내 전체 화장품 시장규모는 최근 5년간 꾸준한 성장세를 기록해 왔으며, 앞으로도 지속 성장세를 기록할 전망. 2017년도 기준 시장규모는 약 68억2700만 달러를 기록했으며, 이 규모는 2022년까지 약 87억 달러 규모로 확대될 것이 전망함.


호주 화장품 시장 매출 동향

(단위: USD 백만)

 자료원: 유로모니터


  ㅇ 호주 수입 화장품 시장는 미국과 프랑스 두 나라가 절반을 차지하고 있으며, 한국은 국가 순위로 11위 규모임. 한국은 2017년 2670만 달러 규모의 화장품을 호주에 수출하고 있는데, 이는 전년 대비 23% 증가한 수치임.


  ㅇ 품목별로는 세안제, 수분크림, 세럼, 팩(크림 및 마스크 타입) 등 한국산 스킨케어 제품의 호주 수입이 빠르게 증가 추세로, 2017년 수입규모는 전년 대비 30% 이상 증가한 20억 달러 달성함. 한편 아이라이너, 아이섀도, 아이스틱 등 한국 아이메이크업 제품 수입은 지속 증가했는데, 2017년에는 전년 대비 12% 증가한 3억1400만 달러 수입됨.


□ KOTRA, 매년 한국 화장품 호주 수출 확대 사업 개최


  ㅇ KOTRA 호주 내 무역관(시드니, 멜버른)은 한국 화장품 호주 진출 지원을 위해 자체 사업을 최근 3년간 진행. 이를 통해 호주 유력한 화장품 바이어들이 방한해 각종 화장품 수출상담을 한국 기업과 진행했고 그 성과가 나타나고 있음.
    - 2016년 호주 뷰티업계 온라인 최대기업(M사)과 오프라인 호주 3대 화장품 벤더 기업(C사)이 방한. 국내 17개사와 상담 진행
    - 2017년 ebay 호주법인 뷰티제품 담당자와 ebay 파워셀러 10개사를 첫 방한 초청. 수출상담회/호주 시장 진출방안 설명회를 개최
    - 2018년 호주 대형 유통망 7개사가 대규모로 방한, 56개 국내 유통망 공급기업과 수출상담 진행


  ㅇ 2017년 KOTRA 사업을 통해 방한한 바이어 10개사 중 7개사가 한국 기업과 수출계약을 체결했고, 2018년 8월 사업을 통해서는 한국 화장품 T사 제품을 향후 3년간 135만 달러 규모로 거래할 것을 확정 짓는 계약을 체결하기도 함.


  ㅇ 2016년 사업에 참여한 호주 화장품 벤더 C사 담당자는 최근 무역관 담당자에게 "한국 화장품에 대한 호주인의 인지도는 매해 다르게 상승하고 있어서 1년 후에는 호주 전역에 확산될 것이다."라고 밝힌 바 있음.


2017년 사업 진행 장면(ebay 초청 설명회/상담회, 호주 대형유통망 초청 상담회 등)

 

자료원: KOTRA 시드니 무역관


□ K-Beauty 제품 취급 점포 수 확대 추세


  ㅇ 최근 호주 내 한국 화장품만을 전문 취급하는 단독매장 또한 확대 추세임. 한국 아모레퍼시픽사가 라네즈 브랜드로 호주에 첫 진출을 시도했으며, 이외에도 토니모리, 더페이스샵 등 한국 화장품 중 이미 호주인 안방 시장에 진출한 제품 또한 적지 않음.


  ㅇ 브랜드숍뿐 아니라 한국 화장품 여러 브랜드를 한 곳에서 취급하는 기업들도 늘고 있는데, 과거에는 이와 같은 매장을 한국 교민들이 주로 운영했다면 최근에는 중국계 교민이나 말레이시아계 교민 등 다양한 국가 출신의 호주인들이 비즈니스 기회로 한국 화장품을 취급하는 사례가 많아지고 있음. 


시드니 한국 제품 판촉 전문 화장품 매장