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외부전문가 기고

[전문가 기고] 호주 연방정부, 중점 인프라사업 선정 발표
2017-02-24 호주 시드니무역관 전희정

정훈 주호주 한국대사관 에너지보좌관

 

  

 

호주 연방정부는 국가적으로 중요도가 큰 인프라사업을 선별해 우선순위를 결정한 2017년 인프라우선사업목록(Infrastructure Priority List)1월 20일 발표하였다. 민관협력(public private partnership, PPP) 형식 사업 참여, EPC 공사 수주 등 우리 기업의 참여 기회가 다수 발굴될 가능성이 큰 것으로 보인다.

 

연방정부 인프라 및 지역개발부(Department of Infrastructure and Regional Development, 도시인프라 담당 장관: Paul Fletcher)94개 중점 인프라사업이 포함된 2017 인프라우선사업목록을 발표했으며, 주요 특징은 아래와 같다.

    - 사업 중요도타당성 검토 단계에 따라 우선순위 구분: ① 최우선 투자사업(7), 우선 투자사업(7), ③ 최우선 사업구상(24), 우선 사업구상(56)으로 구성*

    - 신규 3개 사업 추가: 빅토리아주(2), 뉴사우스웨일즈(NSW)주(1)

    - 추진(발주) 주체: 연방정부, 각 주정부(사기업 대형 프로젝트 일부 포함

     * 투자사업(project)/사업 구상(initiative) 구분: 사업 타당성 검토(business case) 및 호주 인프라(Infrastructure Australia1) ) 심의통과 완료/미완료 여부로 구분된다.

 

호주 정부가 새로 발표한 인프라우선사업목록의 주요 특징은 멜버른시 메트로 철도 등 3개 대형사업을 신규로 추가하고, 대부분 연방주정부 주도로 추진하며, PPP 형식 합작 참여 기회를 제공하고 있다. 사업별 주요 내용을 요약하자면 아래와 같다.

 

 가. 우선 투자사업(high priority projects)


사업명

지역(발주처)

사업비(호주달러)

사업 개요(배경, 주요 내용, 일정)

멜버른시 메트로 철도

(2017년도 신규사업)

빅토리아주

(주정부)

102

멜버른 인구 증가(2014년 4402051년 800만 명) 대응

9km 복선 지하철, 5개 지하철 역사 건설

2026년 준공

사업비 투자 참여, 합작기회 제공

서부 시드니

신공항

NSW주

(연방정부)

50(1단계)

380(최종)

항공 수요 증가(2013년 36002060년 1억6500)

1단계: 3.7km 단일 활주로 및 배후시설(2026)

최종: 2활주로(2052), 배후시설(2064)

연방정부가 사업비 투자. 건설수주 기회 제공

웨스트커넥스

도심고속화도로

(2, 3단계)

NSW주

(주정부)

45(2단계)

72(3단계)

*168(1~3단계)

9km 터널복선화 등 M5확장(2단계), 9.2km 터널

신설 및 2개 간선도로와 연결(3단계)

2019(2단계), 2023(3단계) 준공

*삼성물산 참여 컨소시엄이 1~2단계 공사 수주

Perth 화물 전용

도로 연장

서부 호주

(주정부)

17

Roe 고속도로 Freemantle항까지 5.2km 연장공사

2019년 준공

민간부문 3억7000만 호주달러 합작투자 모집

M4 고속도로 확장

NSW주

(주정부)

8.53

시드니서부 개발에 따른 인구증가(2031 44%)

진출입/제어장치 개선(35km), 차로증설(4.3km)

2021년 준공

M80 순환도로 확장

빅토리아주

(주정부)

6.87

38km 3개 간선도로 연결구간 14km 확장

2020년 준공

Ipswich 고속도로 확장(1단계)

퀸즐랜드주

(주정부)

4

7km 구간 6차선 확장, 2026년 준공

민간부문 2억 호주달러 합작투자 모집

 

 나. 우선 투자사업(priority projects)


사업명

지역(발주처)

사업비(호주달러)

개요(배경, 사업내용, 일정)

내륙 철도건설

(2017년도 신규사업)

빅토리아-NSW-퀸즐랜드주

(연방정부)

100.7

멜버른~브리즈번 철도화물 증가 대응(2016년 500만 톤

2050년 1300만 톤) 24시간 내 운송체제 실현

3개 주 내륙을 관통하는 1700km 복선철도 건설(680km 구간 신설, 여타 구간 기존 철도 개량)

2025년 준공

투자금 미확보. PPP 및 공사수주 기회

Eyre 종합 광산-인프라 프로젝트

남호주

(Iron Road시)

60

Central Eyre 철광석광산 건설(24 MTPA 2) x 25)

심해항만 Cape Hardy항 건설(선적능력 70MTPA)

광산~항만 연결 148km 철도 건설

2020년 가동 목표

사업비(100%) 투자자 모집 및 공사수주 기회

Murray Basin

철도 개선

빅토리아주

(주정부)

4.76

광물, 농산물 항출 수송능력 증강

기존 철로의 적재 하중, 표준궤간 등 개량

2018년 준공

Bringelly 도로 개선(2단계)

(2017년도 신규사업)

NSW주

(주정부)

1.8

신공항 연결도로 4.3km 구간 확장( 24차로)

2020년 준공

M1 고속도로

(Gateway) 개선

퀸즐랜드주

(주정부)

2.08

M1-Gateway 고속도로 교차구간 3.8km 4차로 확장

2019년 준공

M1 고속도로

(머지라바) 개선

퀸즐랜드주

(주정부)

2.2

머지라바-바시티레이크 5km 구간 4 6차로 확장

2019년 준공

Adelaide-Tarcoola

 철도 개선

남호주

(주정부)

2.5

두 도시를 잇는 600km 철도 성능 개선(철교 보수, 적재 하중, 속도 증대 등)

2019년 준공

 

. 최우선 사업구상(high priority initiatives), 우선 사업구상(priority Initiatives)

      

호주 미래 주요 인프라 프로젝트를 공급하는 투자 파이프라인으로, 2017년 현재 80개 사업이 Infrastructure Australia 주도로 타당성 검토가 진행 중이다. 사업발굴 단계(10) → ② 대안분석 단계(47) → ③ 사업타당성 검토 단계(23) 순서로 검토가 진행되며, 심사완료 시사업 구상투자사업으로 전환


사업구상단계에서는 구체적인 사업계획(투자비, 일정, 추진방식)이 공개되지 않으나, 주목할 만한 사업의 추진 주체와 심의단계를 예시하면 아래와 같다.

 

  ① 최우선 구상사업(24개 사업)

    ㆍ동부해안고속철도(East Coast High Speed Rail, 연방정부): 사업타당성 검토

    ㆍ시드니 메트로(Chatswood-Sydney-Bankstown, NSW 주정부): 사업타당성 검토

    ㆍ브리즈번항 전용 화물철도(퀸즐랜드 주정부): 대안 분석

    ㆍ전국 화물 공급망(National Freight & Supply Chain, 연방정부): 사업 발굴

 

  ② 우선 구상사업(56개 사업)

    ㆍ골드코스트 2단계 경전철(퀸즐랜드 주정부): 사업타당성 검토

    ㆍ애들레이드시 궤도전차망(AdeLINK Tram Network, 남호주정부): 대안 검토

    ㆍ멜버른 공항 제3활주로(빅토리아 주정부): 사업발굴 단계

   

2012년까지 10년간 이어진 호주 광산경기 호황이 종료되면서 공공 인프라를 중심으로 한 건설부문이 호주의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자리 잡고 있다. 견실한 해외투자 유입과 적극적인 이민정책 등으로 인구는 크게 증가한 반면, 그동안 주요 공공 인프라 확충이 적체돼 교통난, 주택난이 심화되었다. 주정부 자산 매각자금 재투자, 주정부에 대한 연방정부 인프라 투자지원, 부 호주 개발정책 등을 동력으로 그동안 미뤄져온 도로, 철도, 공항, 대형 주택단지 건설 등이 본격 진행 중이다.

 

호주 정부의 인프라 우선사업목록은 대부분 정부 발주사업으로 규모가 크고 사업성 및 투자금 확보가 보장되는 장점이 있으며, PPP 형식의 합작투자나 순수 EPC 공사 수주 등 다양한 참여 기회가 있어 우리 기업의 관심이 필요하다.

 

  · 참고: 2017년 인프라우선사업목록에 대한 상세정보 안내는 아래 링크에서 확인이 가능하다. 

    - http://infrastructureaustralia.gov.au/projects/project-assessments.aspx


  · 용어 정리

    - Infrastructure Australia: 국가차원의 핵심 인프라 개선 수요를 조사선별추진 우선순위를 정해 정부에 자문의견을 제공하는 호주 연방정부 산하 독립기관

    - MTPA: million tonne per annum(백만 톤/)

    - 자산 재활용 펀드(Asset Recycling Fund): 주정부가 정부자산을 민영화한 수입금을 인프라 확대에 투자하면 연방정부 예산으로 사업비의 15%까지 지원하는 정책

 

 

이 원고는 외부 글로벌 지역전문가가 작성한 정보로 KOTRA의 공식의견이 아님을 알려드립니다.


공공누리 4유형

KOTRA의 저작물인 ([전문가 기고] 호주 연방정부, 중점 인프라사업 선정 발표)의 경우 ‘공공누리 제4 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사진, 이미지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