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국별 주요산업

국별 주요산업
네덜란드 농식품산업
2019-10-16 이소정 네덜란드 암스테르담무역관

가. 산업 특성


□ 산업 정책 및 규제


 ㅇ (구조) 세계 1위 농업대학 연구소와 식품 클러스터 중심의 정부·기업·대학 거버넌스 구조 구축
  - 1997년부터 바헤닝헌(Wageningen) 대학 연구소를 중심으로 반경 30km 이내에 세계적인 농식품 기업들을 모아 농산품 클러스터인 ‘푸드밸리(Food Valley)’ 조성
  - 푸드밸리의 연간 매출액은 약 66조원으로 네덜란드 GDP의 10%를 차지한 성공사례를 창출. 중앙정부나 지방정부가 직접 나서는 대신 전문성과 공정성을 갖춘 민간 재단을 통해 간적접인 지원책을 펼치며 성과 확산
  - 빅데이터를 활용한 데이터 농업을 실현하기 위해 전문가 양성에 집중하며 연구실과 현장을 연결하는 ‘살아 있는’ 네트워크 구성


* 바헤닝언 대학 연구소(Wageningen University and Research Centre) : 농업/임업 분야 세계대학 순위(QS World University Ranking)에서 2016년부터 계속 1위를 차지하는 유럽 내 최고의 농업대학교임



네덜란드 푸드밸리 구성 및 근접성


자료원: regiofoodvalley.nl


 ㅇ (규제) 정부는 2020년부터 신규 설치 온실 대상 일산화탄소(CO) 배출을 금지하며, 대체 에너지(지열, 바이오 연료 등) 사용 추진



□ 최신 기술 동향


 ㅇ 스마트 온실(Smart Greenhouse)
  - 중앙집중식 복합 환경 제어기로 온실별 에너지(온도, 습도, 풍향, CO2 등) 최적 제어가 가능하며, 건축 환경 제어에 적용 가능
  - 온실 환경 제어시스템을 만들어 시설 원예 시스템을 패키지로 공급하거나 센서 등 부품들을 자사 제품만 지원하는 폐쇄형, 토탈 솔루션 비즈니스 모델


 ㅇ 수직농장(Vertical Farming)
  - 유리온실, 식물공장 등 원예작물을 재배하는 시설은 규모화·집단화, 시설 내부 설비는 첨단화하는 추세
  - 추가로 규모를 늘리기에 용이하도록 천장이 높고 너비가 좁은‘벤로형(Venlo)’ 벤로(Venlo) : 일명 유럽형 온실이라고 하며 네덜란드 벤로(Venlo)지역의 명칭을 따서 명명된 네덜란드 유리온실 대표 사례
 온실을 통해 시설 집단화를 구현
  - 온실 내부에 생기는 결로(이슬)현상을 막아 각종 병해충을 예방할 수 있고, 천장이 높아 모든 농작업의 기계화 가능

 ㅇ 스마트 축사(Smart livestock System)
  - 동물의 신체·행동 또는 제품 특성을 분석하는 모니터링 센서 개발
  - 센서는 가축의 건강 상태를 모니터링해 적시에 문제를 감지하고 결정을 내리는 데 도움을 줌


□ 주요 이슈


 ㅇ 농식품 분야 해외 기업과의 협력 강화
  - 중국이 안정적 식량 공급 기술 확보를 위해 네덜란드로 투자 확대하고 있으며, 양국의 농식품 산업 협력관계 강화 전망
  - 중국의 국영 곡물회사 중랑그룹(COFCO)은 네덜란드의 곡물거래사인 니델라의 지분을 인수(’16년.8월), 유제품기업 이리(Yili)는 와헤닝헌의 식품 클러스터 푸드밸리에 R&D 센터 개소(‘14년)


 ㅇ 네덜란드 낙농업가들이 스마트 파밍을 각종 농업 분야에 접목
  - 스마트 파밍은 현대 정보통신기술(ICT)을 농업에 접목한 것으로, 식물 육종(plant breeding)과 유전학(genetics)에 이어 제 3의 녹색 혁명으로 지칭


□ 농식품 분야 유관 기관


기관명

주요 활동

홈페이지

바헤닝언 대학교

(Wageningen University)

agROBOfood 프로젝트

(유럽연합 공동 로봇기술 융합 농식품 프로젝트, 2019.6~2024.1)

www.wageningenur.nl

식품영양연구원

(TIFN, Top Institute Food & Nutrition)

식품 및 영양 연구

http://www.tifn.nl/

네덜란드 국립환경보건연구원

(RIVM, National Institute for Public Health and the Environment)

환경 및 자연 정책 관련 연구 지원

http://www.rivm.nl/

농식품 TKI* 컨소시엄

(TKI Agrifood)

농식품 분야 혁신 의제 설정 및 프로젝트 수행

www.tki-agrifood.nl

* TKI(Topconsortium for Knowlege&Innovation) : 정부, 기업, 연구기관의 민관합동 컨소시엄으로 네덜란드 선도 산업(Top sector) 관련 연구 개발 투자


주요기업 현황

 

2018네덜란드 농식품산업 주요 기업

연번

기업명

매출액

(십억 유로)

분야

1

Unilever

52.7

식음료

2

Heineken

21.9

주류

3

Nidera

19.9

곡물 무역

4

FrieslandCampina

12.1

유제품

5

VION

5.1

축산원예조합

6

Nutreco

5.3

사료, 육류

7

DSM

8.6

식품영양

8

ForFarmers

2.1

가축사료

9

Agrifirm

2.2

농업조합

10

De Heus

2.6

사료

자료원: LEI, 'Het Landbouw-Economisch Bericht 2017', Elsevier


 ㅇ 네덜란드 대표 농식품 클러스터인 ‘푸드 밸리(Food valley)’에는 네슬레(Nestle), 유니레버(Unilever), 하인즈(Heinz), 하이네켄(Heineken), 프리슬레 캄피나(Royal FrieslandCampina) 입주함

 ㅇ 스마트팜 온실 솔루션 분야 시장 점유율 및 기술 수출 1위를 차지하는 프리바(Priva)
  - 네덜란드 온실 환경 제어 시스템 대표 기업으로 농장 빌딩 및 건물 자동화 시스템 등 사업 영역 확장
  - 온도, 습도, 풍향, CO2 등 실내 비닐하우스를 정밀 제어하는 기술을 약 100개국 패키지 수출
 
나. 산업의 수급 현황


 ㅇ 네덜란드, 농산품 세계 2위 농식품 수출국
  - 2018년 기준, 네덜란드 농산품 약 903억 유로를 수출했으며, 전 세계 농산물 수출 비중 약 7% (1위 수출국 미국은 11%)
   * 세계 농식품 수출 규모 상위 5위 (‘18년, 억$) : 미국(1,822) 네덜란드(1,120), 독일(1,000), 브라질(879), 프랑스(811) 
  - 네덜란드 수출에서 농식품이 차지하는 비중은 17.8%로 호주(15%), 프랑스(13%), 미국(11%) 와 비교하여 최대
  - 2018년 기준, 최대 교역국(비중, 금액)은 독일(26%, 228억 유로), 벨기에(11%, 102.2억), 영국(10%, 86억 유로), 프랑스(9%, 77억 유로) 순
  - 주요 수출 품목 1위는 꽃, 식물, 꽃 구근 등 화훼류(92억 유로)이며, 유제품, 달걀(85억 유로), 육류(81억 유로), 채소(66억 유로), 과일(60억 유로)  순
  - 네덜란드에서 수출되는 과일의 75%는 재수출인 반면, 그 외 대부분의 농산품의 경우 수출량의 75%가 네덜란드산


□ 대한 수출입 규모 및 동향


최근 3개년 수출입 (단위: , 천 달러)

년도

수입

수출

중량

금액

중량

금액

2016

44,460

96,089

247,504

334,269

2017

45,421

100,217

299,645

443,358

2018

51,716

88,698

248,964

465,837

자료원: 농식품수출정보(KATI)



다. 진출 전략


□ SWOT 분석


Strength

Weakness

세계 2위 농식품 수출국으로서, 전 세계 농산물 수출 비중의 7% 차지

정부 차원에서 식품 클러스터를 조성해 세계 1위 농업 대학 바헤닝언 대학과 협력

최신 기술인 스마트팜 기술 선도

높은 인건비 및 지가로 인해 자본 대비 이익이 상대적으로 낮음.

스마트팜 건설 비용과 운영 시 필요한 에너지 비용으로 인해 스마트팜 작물의 높은 소매가

Opportunities

Threats

네덜란드 선도산업으로 선정돼 매년 정부 예산 편성

지속가능성이 화두로 떠오르며, 이의 일환으로 각광받는 순환 농업 선도

유럽농업정책(CAP)의 변화가 농부와 원예업자의 소득에 영향을 끼칠 것으로 예상됨.

·중 무역 분쟁으로 인한 판도 변화


□ 한국 농식품 수출


ㅇ 네덜란드 내 새로운 아시안 식품 비즈니스 발굴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한국은 아시안 식품 유통망뿐만 아니라 현지 대형 유통망으로 확대 가능할 것으로 추측
  - 이에 대비해 현지 식품 규제 준수 및 제품 포장 현지화 필요
  - 한국 식품에 대한 인지도가 낮은 편이므로 이를 높일 수 있는 프로모션 전략 필수


□ 네덜란드 스마트팜 시장 진출 주의 사항


 ◦ 네덜란드는 스마트팜 기술 선도 시장인 만큼, 한국 포함 해외 기업들의 스마트팜 솔루션 전반의 시장 개척 성공사례가 거의 없음
   - 스마트팜 분야 기자재(각종 하드웨어(LED 조명, 소프트 웨어 등) 수요는 있으나, 프리바 등 선도 기업이 토탈 패키지로 진출함에 따라 진출 애로


 ◦ ICT 기반 시설 설비는 후속 관리 등 지속적인 모니터링이 필요함에 따라, 네덜란드 현지 거점 보유 또는 파트너와의 협업 필수
 
 ◦  선도 기업의 기자재 및 소프트웨어 수요 파악 및 현지 파트너십 발굴

  - 시장을 선도하고 있는 프리바(Priva) 등 경쟁 우위 업체가 제공하지 못하는 서비스의 다양성, 유연성, 가격 경쟁력을 갖출 필요
  - IoT 솔루션의 직접적인 효능은 물론, 해당 제품·서비스의 도입을 통한 수익 개선 방안을 구체적으로 제시할 수 있어야 함


◦ 수직 농장 수요가 증가함에 따라, LED 조명 등 관련 기자재 공급을 위해 현지 유력 파트너사 발굴이 중요
  - 전력 효율이 높은 상품의 수요가 크므로 기술 경쟁력 있는 LED 상품은 업계의 관심이 클 것으로 예상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번호, 제목, 국가를 표시 합니다.
번호 제목 국가 작성일자
1 네덜란드 화훼산업 네덜란드 2019-10-08
2 中 소비자, 웰빙에 대한 관심 속 채식주의 트렌드 꿈틀 중국 2019-09-10
3 프랑스 미래형 농축산업 시장동향 프랑스 2019-10-04
4 핀란드 IT산업 핀란드 2019-10-07
5 주목받는 미래 먹거리 채식, 체코에서도 인기 상승 체코 2019-10-03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