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트렌드

트렌드
나이지리아 기저귀 시장 트렌드
2021-07-05 나이지리아 라고스무역관 IkennaGodwin Uyamasi

- 매년 증가하는 인구로 기저귀 수요 확대 -

- 기저귀 생산 공장들이 들어서며 현지생산 활발 -

 



시장 규모 및 동향

 

나이지리아의 기저귀 시장은 나날이 증가하는 인구로 인해 자연스레 수요가 늘어나고 있는 추세이다. 또한 코로나19의 여파로 청결과 위생에 대한 관심이 확대되며 영유아용품을 선택하는 데에 있어서도 예전 보다 더 신중을 기하는 소비자들이 늘어나고 있다.

 

나이지리아의 기저귀 시장 규모는 2016년부터 연평균 14.71%의 성장률을 보이며 2020년까지 꾸준한 성장세를 보였다. 2016956억 나이라에 불과했던 기저귀 시장은 20201,655억 나이라까지 성장하였다. 이 중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품목은 일반 기저귀로 분류되는 제품들이며 신생아기저귀와 유아용기저귀가 그 뒤를 잇고있다.

 

나이지리아 최근 5개년 기저귀 시장 규모

(단위 : 십억 나이라)

 

2016

2017

2018

2019

2020

일회용 바지

0.5

0.6

0.6

0.7

0.9

유아용 기저귀

15.1

16.4

17.5

18.7

22.6

신생아 기저귀

20.7

23.9

26.4

28.7

35.5

일반 기저귀

59.3

69.6

76.9

83.9

106.6

합계

95.6

110.4

121.4

132.0

165.5

자료 : Euromonitor

 

수입동향

 

20167,424만 달러 선이였던 나이지리아의 기저귀 수입규모는 20171,600만 달러 선으로 하락하는 듯 했으나 2019년부터 다시 증가세를 보였으며, 2020년 약 3,776만 달러 규모의 기저귀를 수입하며 전년도 대비 56.6%의 큰 증감률을 보였다.

 

최근 5년간 수입규모(HS코드 961900 기준)

(단위: 천 달러, %)

HS코드

2016

2017

2018

2019

2020

20/19 증감률

961900

74,248

16,010

14,172

24,113

37,760

56.6

자료 : Trade Map

 

중국, 남아공, 이집트, 체코, 터키 등이 주요 수입국이며, 대 한국 수입은 2016년을 마지막으로 이루어진 적이 없다. 수입에 의존하던 예전과는 달리, 최근에는 현지에 여러 기저귀 생산 공장들이 들어서며 현지 생산 또한 활발히 이루어지고 있다.

  

주요 수입국

(단위: 천 달러, %)

순위

국가

2018

2019

2020

20/19 증감률

1

중국

4,395

8,458

14,455

70.90

2

남아공

2

1,267

7,576

467.95

3

이집트

3,998

4,991

7,195

44.16

4

체코

2

2,745

3,896

41.93

5

터키

2,468

1,449

2,430

67.70

6

인도

850

786

764

-2.80

7

코트디부아르

0

0

717

-

8

아랍에미리트

8

0

231

-

9

헝가리

1,822

3,629

192

-94.71

10

이스라엘

47

149

139

-6.71

자료 : Trade Map

 

경쟁동향

 

나이지리아의 기저귀 시장은 지난 수년간 Pampers 사의 제품들이 장악하고 있었다. 2000년 초에 나이지리아 시장에 진출한 Pampers는 현지에서 다양한 제품들을 생산하며 전략적 마케팅을 통해 브랜드 확장을 이어갔다. 하지만 갈수록 다른 브랜드들도 시장진출을 하며 현재는 약 16개의 브랜드들이 시장에 진출하여 있다. 현재 Molfix(43%)가 가장 높은 시장 점유율을 보유하고 있으며, Pampers(26%), Huggies(10%), Angel(5%), Dr Brown(3%) 등이 그 뒤를 잇고 있다.

 

나이지리아 현지에서 유통되고 있는 기저귀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299c0001.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197pixel, 세로 234pixel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299c0002.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210pixel, 세로 231pixel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299c0007.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192pixel, 세로 274pixel

Pampers

Molfix

Sunfree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299c0003.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197pixel, 세로 238pixel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299c0004.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196pixel, 세로 178pixel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299c000c.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282pixel, 세로 247pixel

Dr. Brown

Huggies

Dry Love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299c0005.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202pixel, 세로 234pixel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299c0006.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204pixel, 세로 278pixel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299c000a.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213pixel, 세로 202pixel

Cuddles

Virony

Prince and Princess

자료 : 라고스무역관 자료 종합

 

2020년 기준 브랜드별 시장점유 현황

그림입니다.

원본 그림의 이름: CLP0000299c000e.bmp

원본 그림의 크기: 가로 520pixel, 세로 456pixel

자료 : Euromonitor

 

유통구조 및 관세율

 

나이지리아 기저귀는 대부분 슈퍼마켓이나 대형 유통마트에서 구매가 가능하며, 최근 코로나19의 여파로 온라인 쇼핑이 보편화되며 대형 유통망 공식 홈페이지에서 온라인 주문을 통해서도 구매가 가능하다. 수입 시 HS코드 481890 기준 일반 관세율은 20%가 적용 된다.

 

HS 코드

품목

수입관세

부가가치세

481890

기타 기저귀

20%

7.5%

나이지리아 기저귀(HS코드 481890) 관세율

자료 : 나이지리아 관세청

 

시사점

 

MolfixPampers 사의 제품들이 시장을 장악하고 있어 일반적인 제품보다는 차별화되고 특색 있는 제품으로 시장진출을 노리는 것이 중요하다. 또한 최근 아기의 건강은 물론이며, 환경까지 생각하는 중산층 소비자들이 늘어나며 친환경 제품들의 수요가 높아지고 있는 추세이다. 따라서 가격경쟁에서는 불리 할 수 있으나 이러한 친환경 제품들로 틈새시장을 노려보는 것도 기 진출하여 있는 기업들과 경쟁할 수 있는 하나의 방법이 될 수 있다. 하지만 현지 바이어 Baby Care NigeriaA씨는 아직까지는 가격에 민감한 소비자들이 많아 부담 없이 어디서나 쉽게 구할 수 있는 제품들이 인기라고 말한다. 아무래도 기저귀의 제품 특성상, 일회성이기에 비싼 제품 보다는 저렴한 가격의 제품을 선호하는 소비자들이 많다고 한다.

 

 

자료원 : Euromonitor, Trade Map, 나이지리아 관세청, 라고스무역관 자료 종합

공공누리 4유형

KOTRA의 저작물인 (나이지리아 기저귀 시장 트렌드 )의 경우 ‘공공누리 제4 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사진, 이미지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번호, 제목, 국가를 표시 합니다.
번호 제목 국가 작성일자
1 남아공 장난감 트렌드마저 바꾼 코로나19 남아프리카공화국 2021-07-09
2 주요 산업별로 살펴본 모잠비크 비즈니스의 경쟁 구도 모잠비크 2021-07-07
3 코트디부아르 외국 소매점 지속성장 전망 코트디부아르 2021-07-09
4 남아공 주방용품 시장, 인테리어에도 도움되는 상품이 인기 남아프리카공화국 2021-07-08
5 나이지리아 여성 위생용품 시장 트렌드 나이지리아 2021-07-16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