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트렌드

트렌드
브라질 전기자동차 시장 성장세 지속
2021-06-22 브라질 상파울루무역관 최선욱

- 전기자동차는 화석연료를 전혀 사용하지 않는 무공해 차량 -

- 세계적으로 전기차 수요 높아지는 가운데, 브라질에서도 성장세 이어가 -




external_image

자료: Automotive Business


브라질 전기차 시장동향


불과 얼마 전까지 브라질에서 전기자동차를 생각하는 것은 굉장히 먼 미래의 이야기처럼 인식됐었다. 물론 내연기관 자동차가 주를 이루는 브라질에서 전기를 연료로 사용하여 차를 움직이는 기술은 대부분의 사람들의 피부에 와닿지 않는다. 그러나 환경을 해치지 않을뿐더러 기존 차보다 오래 사용이 가능한 전기차는 요즘 들어 브라질 사람들이 관심을 집중하고 있다.

 

브라질에서 전기차(전기 및 일반 연료를 사용하는 하이브리드차 포함)는 높은 성장을 보이고 있다. ABVE(브라질 전기차 협회)에 따르면, 2020년 19,745대의 전기차가 브라질 시장에서 판매돼 전년대비 66.5% 성장한 것으로 드러났다. 2018년과 비교하면 약 397%의 성장을 보인 것이다.

 

이 같은 전기차 판매 증가에 힘입어 2020년 전기차는 브라질 자동차 판매 사상 최초로 전체 차량(차량 번호 신규 부착 기준)의 1%를 점유하게 됐다. 브라질에서 ‘전기차’에 포함되는 차종은 하이브리드 전기 승용차와 상용차((HEV 또는 PHEV0)와 전기차(BEV)이며, 이 같은 차종은 현재 브라질에서 42,269대가 운행 중으로 집계됐다

 

자동차산업협회(ANFAVEA)에 따르면, 2020년 코로나19 확산으로 브라질 경제가 침체되면서 자동차 판매대수는 전년대비 26.6% 감소한 1,950,889대를 기록했다. 그러나 코로나19로 소비자들은 매연이 발생하지 않고 지속개발 가능한 연료를 사용하는 전기차에 높은 관심을 보이게 됐다. 자동차 전문가들은 향후 5년 이내에 전기차 가격이 내연기관차 가격 수준으로 하락할 것이라는 전망을 내놓고 있다.  

 

전기차(하이브리드차 포함) 판매 동향

external_image

자료: Renavam/Anfavea/ABVE

 

전기차에 부과되는  높은 세금


브라질 전기차협회(ABVE)는 현재 전기차에 부과되고 있는 공업세(IPI- Imposto sobre Produtos Industrializados)의 감세를 요구하고 있다. Nissan 차 이사이자 전기차 협회 부회장인 Pedro Bentancourt씨는 현재 플렉스 자동차 배기량 1.0에 부과되는 공업세가 7%인데 열효율도 높고 공해도 유발하지 않는 전기차에는 13~18%의 높은 공업세가 부가된다라고 언급하며 전기차와 하이브리드 차량에 공업세를 면제하거나 최소 내연기관 차량 수준으로 낮춰야 한다고 주장했다.

 

브라질 전기차협회는 또한 자동차 보유세 (IPVA -Imposto sobre Veículos Automotores)의 세율 인하, 전기차 충전소 건설 프로그램 확대, 공공 차량용 전기차 생산 인센티브 부여 등도 요구하고  있다.

 

전기차 충전소


아직까지 브라질에서는 전기차 충전소가 충분히 설치돼있지 않기 때문에, 전기차 사용자는 충전기가 차 내에 탑재되어 있는 차량을 사용하는 것이 편리한 것으로 나타났다. 전기차 충전 전문 기업인 Electricus의 Evandro Mendes 씨에 따르면, 현재 브라질에는 전기 자동차를 위한 약 400~500개의 공용 충전기가 설치되어 있으며 이 중 약 50%가 상파울루주에 집중돼 있기 때문에 다른 지역에서는 전기자동차 충전이 어려운 상황인 것으로 나타났다.

 

브라질 언론 GloboNews에 따르면, 연방 특구(브라질 수도 브라질리아가 위치한 지역)의 경우 정부가 설치한 공용충전소의 시설이 꺼져 있거나 깨져 있어 충전이 불가능한 것으로 나타났다. 또한 충전소가 설치돼있어도 불법주차로 인해 충전을 못 하는 상황도 종종 발생하는 것으로 밝혀졌다.


Volvo Cars 마케팅 이사인 Rafael Ugo는 “현재 전기차 시장 상황은 조만간 바뀔 것으로 예상한다. 1년 반 전까지만 해도 전기 충전소를 설치할 쇼핑몰이나 슈퍼마켓을 설득하기가 어려웠으나 현재는 상황이 달라졌다. 최근 많은 쇼핑몰이나 슈퍼마켓이 전기 충전소 설치 관련 문의를 한다” 라고 언급해 전기차에 대한 관심이 커지고 있음을 강조했다.

 

전기차 충전소

external_image

자료: Startupi

 

2013년에서 2014년 사이에 독일과 스위스에서 살았던 엔지니어 Evandro와 Leonardo는 "브라질 전기차가 향후 몇 년간 더 급격히 성장하기 위해서는 유럽의 공공 정책 투자 모델을 따라 가격을 낮추고 세금을 감면하는 등의 정책을 도입해야 한다. 예를 들어 상파울루의 경우 전기자동차를 소유한 사람들은 차량 5부제에서 면제된다.”라고 언급하며 세제 감면 혜택 등 정부 차원의 포괄적인 정책 시행이 시급하다고 주장했다.    

 

 전기차 충전소

external_image

자료: R7

 

전기차 법안 현황


공공 전기충전소 부족을 보완하기 위해서 법안 17336호( Lei n° 17.336)가 2020년 4월 상파울루시에서 발효됐다. 해당 법안에 따라 4월 이후 건설되는 모든 상업 및 주거용 건물들은 전기 자동차 충전소를 설치할 의무가 있는 것으로 나타났다


이 법안은 전기차 사용자들에게 매우 흥미로운 소식이 될 것으로 나타났다. 전기차 소유자들은 충전소가 설치된 아파트를 우선적으로 고려할 것으로 전망되기 때문이다. 현재 국회에는 2001년 발의된 법안 5308호(Projeto de Lei 5308/20이)의 통과 절차를 거치고 있다. 해당 법안이 승인되면 하이브리드 전기차에 공업세(IPI)와 사회보장세(PIS/Cofins)가 면제될 전망이다.

 

브라질 시판 중인 전기차

 

1. JAC iEV20

 

jac iev20 branco com teto preto visao em tres quartos em movimento sobre uma ponte

모델명

JAC iEV20

가격

R$ 159,900

최대출력

68hp/ 21.9kgfm

최대 주행거리

400km(NEDC)

최대 시속

113km/h

배터리

41kWh


2. Renault Zoe

 

renault zoe branco visao tres quartos em frente a casa moderna com casal no fundo

모델명

Renault Zoe

가격

R$ 203,678 , R$ 205,678

최대출력

88 hp/ 22kgfm

최대 주행거리

300 km(WLTP)

최대 시속

135km/h

배터리

41kWh


3. Caoa Chery Arrizo 5e

 

lateral caoa chery arrizo 5e azul com fabrica ao fundo ele e o unico sedan entre os carros eletricos no brasil

모델명

Chery Arrizo 5e

가격

R$ 159,990

최대출력

122 hp / 28.1kgfm

최대 주행거리

322km

최대 시속

152km/h

배터리

53kWh

 

4. JAC iEV40

 

JAC iEV40 branco com detalhes azuis visto de frente

모델명

JAC iEV40

가격

R$ 225,900

최대출력

115 hp/ 30.6kgfm

최대 주행거리

300 km(NEDC)

최대 시속

130km/h

배터리

40kWh


5. Nissan Leaf

 

Nissan Leaf branco visto de frente 

모델명

Nissan Leaf

가격

R$ 259,900

최대출력

149 hp/ 33kgfm

최대 주행거리

389km(NEDC)

최대 시속

143km/h

배터리

40kWh

  

6. BMW i3

 

carro eletrico bmw i3 azul marinho visa tres quartos com paisagem montanhosa ao fundo

모델명

BMW i3

가격

R$ 279,950

최대출력

170  hp / 25 kgfm

최대 주행거리

335 ~   440 km

최대 시속

150 km/h

배터리

42,2 kWh


7. Chevrolet Bolt

 

Chevrolet Bolt azul claro visto de frente em estrada deserta)

모델명

Chevrolet Bolt

가격

R$ 274,000

최대출력

203hp/ 36kgfm

최대 주행거리

416km(EPA)

최대 시속

148km/h

배터리

66kWh


8. Toyota Prius 2021


external_image

모델명

BMW i3

가격

R$ 196,390

최대출력

122hp

최대 주행거리

N/A

최대 시속

165km/h

배터리

N/A

주: 가격: 2021년 4월 9일, 환율: 1달러=5.1헤알(2021.6.11.)

자료: Autopapo/UOL     


전문가 의견


브라질 시내에서 택시를 운전하는 Pedro씨는 " 나는 은퇴 이후 지난해부터 택시 운전을 시작했다. 일반 차보다 공해가 적은 전기차를 사고 싶었고 도요타 전기차를 선택했다. 상파울루 지역 외에는 전기 충전소를 찾기 어렵다는 사실을 알고 있었기 때문에 충전 시스템을 탑재한 차를 구매했다. 현재 전기차에는 각종 세금이 붙어있어 가격이 지나치게 비싸다. 동료 운전자 중에는 전기차를 사고 싶지만, 세금이 너무 높아 꺼리는 경우가 많다. 따라서 정부의 세금 감면이 시급하다"라는 의견을 보였다.    


시사점


브라질에서 전기자동차를 소유하는 것에는 여러 어려움이 따르고 있다. 일반 차량만큼 편안함을 제공하지도 않는 데다가, 높은 가격 때문에 소비자의 입장에서는 부담스러운 것이다. 그러나 화석 연료의 가격이 급격히 상승함에 따라 연료 비용이 절감되는 전기차로 눈을 돌리는 사람이 늘고 있다.


전기차 운전자를 위한 인프라가 아직 부족하지만, 대부분의 완성차 업체가 미래를 대비하여 전기차에 대한 투자를 멈추지 않고 있다.


 

자료: Noticia R7, CNN Brasil, KOTRA 상파울루 무역관 보유자료 종합

공공누리 4유형

KOTRA의 저작물인 (브라질 전기자동차 시장 성장세 지속 )의 경우 ‘공공누리 제4 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사진, 이미지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번호, 제목, 국가를 표시 합니다.
번호 제목 국가 작성일자
1 브라질 진통제 시장동향 브라질 2021-06-11
2 지표로 본 상반기 美 경제 현황과 불확실성 점검 미국 2021-07-27
3 중국 스마트폰, 디스플레이 경쟁 시대 중국 2021-06-18
4 독일, 수소 프로젝트에 80억 유로 투자 독일 2021-06-15
5 일본 제조업계의 3D 프린터 도입 노력 일본 2021-06-18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