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트렌드

트렌드
베트남 병 생수시장의 키워드는 친환경과 고급화
2021-06-07 베트남 하노이무역관 한아름

- 2020 생수시장 규모 59300 달러정제수보다 먹는 샘물 관심 증가

- 환경보호법 2022 발효 예정, 그린 마케팅을 펼치면 도움이 -




가구당 소득 증가, 건강에 대한 관심 증가로 인해 베트남의 생수시장은 2021년부터 2025년까지 4년간 평균 7.81% 성장 전망이다. 이번 해외시장뉴스에서는 베트남의 생수시장 동향과 전망을 살펴본다.


시장규모 전망


Statista 2020 베트남의 생수 시장규모가 가정용 45200 달러, 업소용 14100 달러로 전년 대비 0.85% 성장한 59300 달러를 기록했다고 밝혔다. 2021 베트남 생수시장 규모는 전년 대비 15.2% 성장 전망이며, 2021년부터 2025까지  평균 7.81% 성장할 전망이다.


베트남 생수시장 규모 전망(2014~2025)

(단위: US$ 백만)

external_image

자료: Statista(2021.5.)


생수 시장 동향


고품질 생수에 관심


과거 베트남 소비자들의 경우 정제수는 그냥 물이라는 인식을 가지고 있었다. 그러나 생수 정제 생산 기술의 발전, 먹는 샘물의 개발, 건강에 대한 관심 증대는 소비자의 물에 대한 인식을 변화하게 만들었다. 2020 기준 가정용 먹는 샘물 탄산수는 전년 대비 7.8% 성장한 1240 리터가 판매됐으며 정제 탄산수보다 3.7%p 높은 성장률을 기록했다. 먹는 샘물 먹는 샘물 탄산수의 성장률은 베트남 사람들의 음용수에 대한 관심이 정제수에서 먹는 샘물로 이동했다는 것을 보여준다.


코로나19 인한 가정용 생수 판매량의 증가


2020 코로나19 인한 사회적 거리 두기로 인해 식당이 문을 닫는 비율이 증가하면서 가정에서 음료를 구매하는 비율 또한 증가했다. 작년 동안 가정용 판매량은 전년 대비 12.2% 성장했으나 업소용 판매량은 전년 대비 12% 감소해 대조적인 모습을 보였다.  


가정용과 업소용 생수 판매량 성장률(2020)

(단위: 백만 리터, %)


가정용

업소용

판매량

'19/'20 성장률

판매량

'19/'20 성장률

먹는 샘물 탄산수

12.4

7.8

21.9

-18

정제 탄산수

12.8

4.1

9.4

-17.3

탄산수 전체

25.1

5.9

31.3

-17.8

먹는 샘물

265.1

12

328.1

-12

정제수 생수

437.8

12.3

463.2

-12

일반 생수 전체

702.9

12.2

791.4

-12

자료: Euromonitor


첨단 생산시스템 해외 표준인증에 투자하는 기업들


베트남의 생수 생산기업들은 첨단 정수 생산기술에 관심을 두고 차별화를 하기 위해 노력한다. PepsiCo Aquafina는 생산공장에 7단계의 정수 과정을 거쳐 물을 여과하는 HydRO-7 시스템을 갖췄으며, Nestle Lavie Hung Yen Long An 있는 개의 생산 라인 투자와 발전에 주력하며 고품질의 먹는 샘물 생산에 앞장서고 있다. Laska 100% 스위스 자본 투자회사로 유럽 표준 생수 생산 기술을 가지고 있으며, Laska에서 생산하는 먹는 샘물은 자외선 살균과정을 포함한 12단계의 정수 과정을 거친다. Laska 미국 식약청(FDA) 제시하는 필수 조건을 충족하는 국제 생수협회(IBWA) 일원이기도 하다.


Lavie 환경을 위한 노력


Nestle 베트남 현지 생수 브랜드인 La Vie 환경에 미치는 영향을 최소화하고 순환경제 모델을 촉진하기 위해 베트남 업계 최초로 유리병에 담긴 먹는 샘물을 출시했다. La vie 먹는 샘물의 유리병은 이탈리아 유명 디자이너가 디자인해 고급화했으며 호텔, 고급 레스토랑 등에 온트레이드(업소용) 공급된다.


Nestle Lavie 출시한 호텔 고급 식당 생수제품

external_image

자료: Lavie


Lavie 호텔 고급 레스토랑에서 사용한 병을 100% 회수해 8단계의 재활용 단계를 거쳐 재생산한다. 플라스틱 생수 보다 유리병의 수집과 운반 비용이 높으므로 유리병 재활용을 위해서는 많은 노동력과 자원을 투자해야 한다. Lavie 유리 생수병 8단계 100% 재활용 과정을 소비자에게 적극적으로 알리고 Nestle 생산자 책임 재활용(EPR) 의무를 한다는 그린 프로모션에도 이용하고 있다. 또한 플라스틱 생수병의 경우 재활용 과정을 단순화하기 위해서 2019 12 중반부터 La Vie 플라스틱 먹는 샘물 350ML, 500ML, 1.5L 기존 하늘색에서 투명색으로 변경했다.  2019 8 말부터는 병뚜껑 수축 필름이 수집되고 재활용되기 어렵다는 이유로 수축 필름 사용을 중단하기도 했다. 이는 유럽, 미국 한국을 비롯한 대부분의 먹는 샘물 생수 생산기업에서 전부터 등장한 트렌드로서 포장을 최소화 하고 재활용을 용이하게 하는 목적이다.  

 

8단계의 Lavie 유리 생수병 재활용 과정

external_image

자료: Lavie, KOTRA 하노이 무역관 종합


Nestle 관계자는 KOTRA 하노이 무역관과의 인터뷰에서 Nestle 수자원 보호와 생산자 책임을 하기 위해 전문 지식과 노하우를 베트남에 공유하고 있다고 밝히고 2025년까지 Lavie 생산 공장에서 사용하는 물의 100% 재사용한다는 목표를 세웠다고 전했다. Long An 신설한 Lavie 2 공장은 베트남 최초로 AWS(국제수자원관리동맹) 인증을 받은 공장으로 100% 재사용과 Lavie 유리병 100% 재활용은 기업, 소비자, 지역사회, 환경 모두를 순환 경제로 이끄는 길이라고 덧붙였다.


Lavie Nestle Vietnam 환경과 지역사회를 위한 노력

external_image

자료: Nestle, Vietnam Investment Review


생수의 핵심 유통수단으로 급부상하는 전자상거래


베트남 산업무역부 산하 전자상거래 디지털경제국(IDEA) 따르면2020 베트남의 전자상거래 시장의 거래규모는 118 달러로 전년 대비 18% 증가했고 전체 상품 서비스 소매량의 5.5% 차지했다. 베트남은 동남아시아 지역에서 유일하게 자릿수의 전자 상거래 성장률을 기록한 나라로 코로나19 덕분에 비대면 거래가 권장 되고 온라인 판매 구매 경험이 없는 기업과 소비자들은 전자상거래를 시작하게. 대형 페트병으로 판매되는 생수는 보통 16~20L 무겁고 부피가 크므로 온라인 구매 배송에 수요가 높은 제품이라고 있다. 이를 이용해 대형 생수를 전자상거래 몰에서 판매 하거나 웹사이트를 구축한 생수 대리점에서 판매하는 것이 일반화돼 있다.


경쟁기업 동향


베트남의 생수 시장에서는 4개의 대기업 브랜드 Lavie(Nestle), Aquafina(Pepsico), Dasani(Coka-cola), Sapuwa(Saigon Pure Water Limited Liability Company) 주를 이룬다. 업체의 전체 시장점유율은 70.2% 달한다. Nestle Lavie 북부지역에서 강세를 보이며 PepsiCo Aquafina 남부 지방에서 강세를 보인다. Coca-cola Dasani 뒤를 이어 시장점유율 8.5% 차지하고 Sapuwa Vinh Hao 또한 시장점유율의 각각 7.5% 6.1% 차지하고 있다.


베트남 생수 브랜드(기업) 시장점유율(2020)

(단위: %)

external_image

자료: Statista


주요 수입국 동향

 

2020년 한 해 베트남으로 수입된 먹는 샘물과 정제수는 총 221만 달러로 전년의 417만8000달러에 비해 89% 감소했다. 이는 코로나19로 인해 일시적으로 나타난 현상으로 분석된다. 2019년에는 프랑스가 148만 달러를 수입해 1위 수입국을 차지했고, 이탈리아와 한국이 뒤를 이었으나, 2020년에는 한국에서의 수입량이 이탈리아보다 두 배 이상 증가한 52만4000달러로 2위를 차지했으며 이탈리아는 23만4000달러로 3위를 차지했다. 2019년 4위 수입국이던 미국은 호주 중국과 함께 2020년 공동 8위로 떨어졌다.


HS 220110 먹는 샘물 및 정제수 상위 수입국(2016~2020)

(단위: US$ 천)

국가명

2016

2017

2018

2019

2020

프랑스

905

1,150

1,402

1,480

946

대한민국

335

302

381

684

524

이탈리아

474

526

903

876

234

영국

14

12

88

130

186

일본

15

38

26

138

132

네덜란드

26

14

105

63

56

싱가포르

53

29

32

26

25

호주

106

0

0

0

20

중국

0

1

0

3

20

미국

45

82

156

202

20

기타

591

254

308

576

47

총계

2,564

2,408

3,401

4,178

2,210

자료: ITC Trademap(2021.6.1)


베트남 주요 생수브랜드의 판매 방식 가격  

 

베트남의 생수 회사들은 가정용 생수의 경우 350ml, 500ml, 1.5L, 6L와 19L의 용량으로 구분해 판매한다. 브랜드 별로 용량이 다소 상이할 수 있으나 가장 큰 생수 용량은 20L를 넘지 않는다. 네슬레의 Lavie, Tropical Wave Corporation의 Laska, Vinh Hao의 Vinh Hao는 생수 배송 대리점을 운영하며 대용량 생수를 배달하는 서비스를 제공한다. 베트남의 생수 대리점은 대부분 여러 개의 생수 브랜드를 모두 모아놓고 배달하는 시스템을 갖추고 있다. 소비자가 처음 주문할 때는 대리점에 공병 보증금을 20L 기준 한 병 당 5만~10만 동 정도 내야 한다. 이사 나갈 때나 주문하는 물 브랜드를 바꿀 때 공병을 되돌려주면 보증금을 돌려 받을 수 있다. 반면PepsiCo의 Aquafina와 The Coca-cola Company의 Dasani는 배달용 대용량 생수를 생산하지 않는다. Aquafina는 5L가 제일 큰 용량이며, Dasani는 1.5L가 제일 크다. 따라서 이 브랜드의 생수는 가정용 생수의 경우 편의점, 마트, 하이퍼마켓 등 소매점에서 구입 가능하며, 업소용의 경우 식당 및 호텔 등에서 만날 수 있다. 생수 브랜드와 판매처에 따라 생수 가격은 상이하나 1.5L 한 병의 경우 7700~1만 동(약 350~500원)이며 20L는 한 병에 4만5000~6만5000동(약 2250~3250원)에 판매된다.


베트남의 주요 생수 브랜드

 

브랜드(기업명, 국가)

사진

판매 단위

1

Lavie

(Nestle, 스위스)

cac-loai-dung-tich-nuoc-khoang-lavie

350ml, 400ml, 500ml, 1.5L, 6L, 19L

2

Laska

(Tropical Wave Corporation, 스위스)

Nên Ưu Tiên Sử Dụng Nước Tinh Khiết Aquafina Hay Laska | NuocTinhKhiet.com

350ml, 500ml, 19L

3

Aquafina

(Suntory PepsiCo Vietnam Beverage Co., Ltd, 미국)

nuoc-uong-dong-chai-aquafina

355ml, 500 ml, 1.5L, 5L

4

Vinh Hao

(Masan Beverage, 베트남)

nuoc-dong-chai-vinh-hao

350ml, 500ml, 1.5L 20L

5

Dasani

(The Coca-cola company, 미국)

nuoc-tinh-khiet-danisa

350ml, 500ml, 1.5L

자료: 홈페이지 KOTRA 하노이 무역관 종합


베트남에 유통되는 한국 생수제품


베트남에도 한국산 생수가 유통되고 있다. 그러나 한국 생수는 1.5L 2만~4만 (1000~2000)으로 1.5L 한 병에 1만 (500) 미만인 베트남 제품의 약 두 배 이상으로 가격이 형성돼 있다. 한국 생수 브랜드들은 K-Market, Skymart 한국 식료품 체인점을 통해 주로 유통된다. 한국산 생수 브랜드 인지도가 가장 높은 제품은 제주개발공사 삼다수이다. 오리온에서 진출한 용암수는 후발주자임에도 불구하고 이온몰, Vinmart 베트남의 대형 마트를 위주로 공격적인 마케팅을 펼쳐 시장 인지도를 높이고 있으며, 롯데마트의 PB 상품인 Choice L 롯데마트를 중심으로 판매하고 있다

 

베트남에 유통되는 한국산 생수 제품

 

브랜드(기업)

상품 사진

가격(VND, KRW)

1

삼다수(제주개발공사)

(500ml)

Samdaso- Nước suối Samdaso, 500ml – Siêu thị Korea | sieuthikorea.com.vn | siêu thị Hàn Quốc OK Mart

12,000(600)

2

석수(하이트 진로)

(500ml)

external_image

10,000(500)

3

제주용암수(오리온)

(530ml)

external_image

12,000동(600)

4

지리산수(아워홈)

(500ml)

Nước khoáng thiên nhiên Ji Ri San Soo 500ml

10,000 (500)

5

백산수(농심)

500ml

external_image

14,000(700)

6

초이스엘 세이브 워터

(롯데마트 PB)

500ml

external_image

9,000(450)

자료: KOTRA 하노이 무역관 종합


생수 회사와 대기업의 M&A


Masan 2013 베트남 중부의 유명 생수회사인 Vinh Hao Mineral Water를 인수하고 2015 말에는 베트남 북부의 먹는 샘물회사인 Quang Ninh Mineral Water Joint Stock Company 인수한 있다.  2개의 대표적인 먹는 샘물회사를 인수한 이후 Masan Group Masan Beverage 음료 회사를 분리시키고 생수, 음료 맥주를 생산하고 있다.


제약·식음료·농업·부동산 등의 사업부를 가진 FIT 그룹은 2015 Khanh Hoa Minaral Water JSC사의 Vikoda 생수 지분을 65% 인수했다. FIT그룹도 Masan Beverage 마찬가지로 Vikoda 인수 이후 FIT Beverage 사업부를 분리시켰다. FIT Beverage 이후 한국의 인삼음료와 베트남 전통 제비집 음료를 혼합한 건강음료인 Vikoda Ginseng 출시한 있다.


또한 부동산 건설업으로 유명한 Bitexco Group 생수기업인 Vital, 꽝응아이 제당(Quang Ngai Sugar JSC)Thach Bich Mineral Water Fami 두유로 유명한 Vinasoy 소유하고 있다.


상기 기업들이 먹는 샘물 회사를 인수한 것도 주목할 하다. 소비자들의 관심은 정제수를 병에 담아 파는 Aquafina Dasani 에서 각종 무기질을 함유한 먹는 샘물로 이동하고 있다. 투자자들은 먹는 샘물 시장을 확대해 규모로 음료수 시장을 잠식할 목표로 사업을 확장한다. 기업들이 생수회사를 인수하는 두번째 이유는 수익률이다. 2015 Masan Quang Ninh Mineral Water 인수할 당시, 전년 기준 Quang Ninh Mineral Water 자기자본 이익률(ROE) 70% 능가했다. 이미 브랜드 가치를 확고하게 다진 먹는 샘물 기업을 인수하게 되면 기업 전반의 브랜드 가치와 유연성이 상승하고, 현금 확보 능력이 확장되기 때문에 기업들은 먹는 샘물 생산회사 인수를 선호하는 것으로 보인다

시사점


고급화와 세분화 예상


Aquafina, Lavie Dasani 베트남 생수시장의 70% 이상을 차지하고 이미 브랜드 점유율 2위를 차지하 Lavie San Pellegrieno Alba처럼 탄산수로 유명한 제품을 벤치마킹 고급 유리병 생수 시장에 뛰어들었다. 베트남의 생수시장은 기존 주요 생수업체가 3파전을 이루면서 향후 일부 고급 생수 브랜드들이 시장을 세분해 나갈 것으로 예상된다. 또한 탄산수와 가향 탄산수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으므로 일반 생수 먹는 샘물보다 천연 광천 탄산수 가향 탄산수 등으로 진출하는 것도 방안이 있다.


수입 유통방법을 선택하고 진출해야


베트남 생수시장에 한국 생수를 공식적으로 판매하기 위해서는 현지 수입 유통업자를 통해서 유통할 것인지, 아니면 직접 유통 판매 법인을 설립해 유통할 것인지에 대해 충분한 검토 후에 추진해야 한다. 단기적으로는 현지 유통업자와 1 정도 계약을 성공 가능성을 타진하고 점차 확대하는 방법을 추천한다.


그린 마케팅에 초점


한국에서는 최근들어 플라스틱 병생수에 압축 플라스틱 라벨지를 제거한 무라벨 병생수가 유행이다. 한국의 각종 생수 브랜드 PB 생수는 기존의 압축 플라스틱 라벨지를 제거하고 음각으로 상품명을 새긴 무라벨 생수를 출시해 좋은 반응을 얻고있다. 베트남에서는 Lavie 선발 주자로 무라벨 생수제품 출시를 했다. 베트남 역시 소비자들의 환경에 대한 관심이 높아짐과 동시에 2022 1월부터 시행될 베트남 신규 환경 보호법에 따라 기업의 생산자 재활용 책임(EPR)이 확대 것으로 예상된다. 베트남 생수시장에 진출하기를 원하는 기업은 그린 마케팅에 초점을 맞추고 무라벨 생수 출시 공병 재활용 등의 캠페인을 펼치면 도움이 것이라 예상한다.



공동작성 : Nguyen Thi Thanh Tuan

자료: Statista, Euromonitor, ITC Trademap, Vietnam Investment Review, 홈페이지 및 KOTRA 하노이 무역관 종합

공공누리 4유형

KOTRA의 저작물인 (베트남 병 생수시장의 키워드는 친환경과 고급화 )의 경우 ‘공공누리 제4 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사진, 이미지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번호, 제목, 국가를 표시 합니다.
번호 제목 국가 작성일자
1 베트남 전자지갑 시장 동향 베트남 2021-07-14
2 베트남 조제유 시장동향 베트남 2021-06-03
3 유튜브, 베트남에서 가장 인기있는 소셜미디어 플랫폼 베트남 2021-06-18
4 베트남 섬유·의류분야 동향 및 전망 베트남 2021-03-04
5 베트남 LED 조명 시장 동향 베트남 2021-06-03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