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트렌드

트렌드
’부담 없이 즐긴다’…중국 주류업계에 부는 저도주 열풍
2021-05-11 중국 선양무역관 동흔

- '가볍게 한 잔' 즐기는 젊은 애주가 급증 -

- 칵테일 음료ㆍ과실주ㆍ저알코올 맥주 등 인기 -

 



가볍게 즐기는 저도주, 젊은층에 인기

                            

이제 막 사회생활을 시작한 90허우, 95허우 세대 사이에 ‘술 한잔 문화’가 확산되고 있다. 중국 시장조사기관 CBNData가 발표한 ‘2020년 젊은 층 주류 소비 보고서’에 따르면 90, 95년대생 젊은 층의 술 소비가 급속히 늘고 있다. 90허우, 95허우 소비자가 주류 시장의 새로운 소비군으로 부상하고 있다.

 

2020년 연령별 주류 소비 증가 현황

external_image

자료: CBNData

 

특히 젊은 층에서도 남성보다 여성 애주가의 증가세가 두드러졌다. CBNData 보고서에 따르면 90허우, 95허우 주류 소비자의 절반이 여성으로 나타났다.


2020년 연령별 주류 소비 증가 현황

external_image

자료: CBNData

 

신세대 소비자의 음주 문화는 기성세대와도 차이를 보인다. 독한 술을 마시고 취하는 것보다 가볍게 술을 즐기는 문화가 트렌드로 자리 잡고 있다. 이에 부담 없이 즐길 수 있는 낮은 도수의 술이 젊은 층들 사이에서 높은 인기를 끌고 있다. CBNData에 따르면 90허우, 95허우 젊은 층은 과일주, 칵테일, 노주(露酒) 등 알코올 도수가 낮은 술을 가장 선호하는 것으로 조사됐다.

 

2020년 90허우/95허우 온라인 주류 구매 선호 현황

external_image

자료: CBNData

 

주류업계, 저도주 시장에 관심이 몰린다

 

업계는 저도주 시장의 규모가 일반 주류 시장에 비하면 미미한 수준이지만, 잠재력은 크다고 보고 있다. 티몰창신센터(天猫创新中心)에 따르면 지난해 중국 저알코올 주류 시장 규모는 약 35억 위안 수준으로 추산된다.

 

국내외 투자자들도 저도주 시장에 눈독을 들이고 있다. 과실주 업체 Miss Berry(贝瑞甜心)는 설립된 지 1년도 채 안됐는데 MatrixPartners China(经纬)로부터 수천만 위안 규모의 자본 투자를 유치했다. 중국 소다주 브랜드 마리둔둔(吨吨)도 최근 Unileve로부터 수천만 위안 규모의 투자 유치에 성공했다.

 

중국 저도주 브랜드 투자 유치 현황

브랜드명

구분

투자시간

라운드

투자금액

투자자

WAT

RTD(ready-to-drink)

2021/2/19

Pre-A

수천만 위안

Bertelsmann Asia

Investments AG

마리둔둔

(吨吨)

소다주

2020/12/31

엔젤

수천만 위안

Unileve

Mary Shelley

(玛丽雪莱)

저알코올

스위트 와인

2020/12/29

Seed

수백만 달러

우버판(伯凡)

Luo Yin

(落饮)

저알코올 차과주

(茶果酒)

2020/12/9

엔젤

수백만 달러

Tiantu Capita(天图投资)

XVC창업투자(XVC投)

저우치칭냥

(岂清酿)

저알코올 주류

2020/12/1

엔젤

1000만 위안

Decent Capital(德迅投)

란저우

(兰舟)

저알코올 주류

2020/11/23

엔젤

미공개

Tisiwi(天使湾创投)

Miss Berry

(贝瑞甜心)

저알코올 과실주

2020/8/28

A

수천만 위안

MatrixPartners China

(经纬)

2020/3/31

엔젤

수백만 위안

상청투자(尚承投资)

신스샹(新世相)

리커우바이

(利口白)

저알코올 주류

2020/5/13

Seed round

수백만 달러

Zhen Fund(真格基金)

줘예

(酌也)

저알코올 주류

2019/6/3

엔젤

수백만 위안

Qin Qin Incorporated

Co., Ltd(福建亲亲股份)

빙칭

(冰青)

저알코올 매실주

2019/8/20

A+

천만 위안

Pro-Pro (China) Investment

Co., Ltd.

(亲亲(中国)投资有限公司)

왕루이(王睿)

2018/7/4

A

수천만 위안

더상자본(德商资本)

쥔양자본(君洋资本)

보하이투자(宝海投资)

천장자본(千章资本)

2017/12/13

엔젤

수천만 위안

징둥금융쳰수자본

(京金融千树资本)

탕더영화(唐德影视)

랑화시안냥

(浪花仙酿)

수제 맥주

2018/5/28

Seed round

미공개

미공개

만미

(漫米)

막걸리

2017/7/28

Seed round

100만 위안

샤오유쟈(校友嘉)

You Time

(有时果酒)

과실주(블루벨리)

2016/7/20

Seed round

150만 위안

톈치창업투자(天奇创投)

스우다오

(十五道米酒)

막걸리

2016/1/1

엔젤

100만 위안

시산독서회(溪山读书会)

Hoopos

(水果星球)

cider

2019/12/1

Pre-A

천만 위안

이안촨(言川)

미커

(米客)

막걸리

2017/10/1

엔젤

200만 위안

Innoangel Fund

(英天使基金)

2017/5/1

Seed round

미공개

하이풍지청(海丰至)

자료: IT쥐즈(IT桔子), 2021.03.16까지

 

90허우ㆍ95허우 애주가, 이런 제품 찾고 있다


1)칵테일 음료

 

술을 가볍게 즐기는 사람이 늘면서, 술과 음료 중간에 속하는 저알코올 음료 수요가 빠르게 증가하고 있다. 칵테일 음료가 대표적이다. 티몰에 따르면 지난해 칵테일 음료의 판매량은 전년대비 50% 이상 증가했다. 최근 가장 빠른 증가세를 보이는 주종이다.

 

중국에서 인기 있는 칵테일 음료

브랜드

업체명

이미지

가격

국가

RIO

(锐澳)

Shanghai Bairun Group Co.,Ltd.

上海百润集团

external_image

7.2위안/330ml

중국

four loko

(四洛克)

Phusion Projects, LLC

39위안/695ml

미국

HOROYOI

(和乐怡)

Suntory Holdings Limited.

external_image

15위안/350ml

일본

자료: 티몰

2) 과실주

 

각종 과즙을 첨가해 달콤하고 상큼한 과일향을 자랑하는 과실주가 여성 젊은 층들 사이에서 큰 인기를 끌고 있다. 지난해 티몰에서 매실주의 판매량이 2019년에 비해 90%나 급증했다. 중국 주류업계 신흥강자 장샤오바이(江小白)에서 출시한 매실주 메이지안(梅见), 다양한 과일향과 과즙이 첨가된 과실주 브랜드 Miss berry(贝瑞甜心) 등이 출시되자마자 판매고를 기록하며 주류업계에 새로운 트렌드를 제시하고 있다.

 

중국에서 인기 있는 과실주

브랜드

업체명

이미지

가격

국가

메이지안

(梅见)

Chongqing Jiangxiaobai Wine

Co., Ltd.

江小白酒有限公司

external_image  

88위안/750ml

중국

Miss berry

(贝瑞甜心)

Hangzhou Jingu Wine Industry

Co., Ltd.

杭州金谷酒有限公司

49위안/300ml

중국

 

Umenoyado(梅乃宿)

UMENOYADO BREWERY Co., Ltd.

268위안/720ml

일본

자료: 티몰

 

3) 저알코올 맥주

 

맥주도 부담없이 즐길 수 있는 저도수 시대다. 특히 맥주의 쓴 맛을 별로 안 좋아하는 소비자들 사이에서 맥아향과 달콤한 과일맛을 모두 갖춘 과일맛 맥주의 인기가 높아지고 있다. Hoegaarden, Lindemans, Delirium 등 수입 브랜드들이 현재 중국 소비자들이 가장 선호하는 과일맛 맥주 브랜드로 자리잡고 있으며, 중국 로컬 주류업체들도 이런 트렌드에 맞춰 과일맛 맥주를 잇달아 내놓고 있다.

 

중국에서 인기 있는 과일맛 맥주

브랜드

업체명

이미지

가격

국가

Hoegaarden

(福佳)

AB InBev

18위안/248ml

벨기에

Lindemans

(林德曼)

Lindeman's Pty. Ltd.

external_image

15.5위안/250ml

벨기에

Yanjing Beer

(燕京酒)

Beijing Yanjing Beer Group

Corporation

北京燕京酒集团公司

2.8위안/330ml

중국

자료: 티몰

 

시사점

 

중국에서 술을 점차 가볍게 즐기려는 젊은이들이 늘어나면서 저알코올 주류가 요즘 인기를 끌고 있다. 주류업계 관계자는 “중국에서 저알코올 주류 시장이 이제 막 태동하는 단계”라며 “주류 시장의 주요 소비층이 90허우, 95허우로 교체되면서 저알코올 주류 시장의 성장 속도는 더욱 빨라질 것”이라고 내다봤다. 우리 주류기업들도 이러한 중국 주류 시장의 새로운 기회에 주목할 필요가 있다.

 


자료:  CBNData, 티몰창신센터, IT쥐즈, Mob연구원, KOTRA 선양무역관 자료종합

공공누리 4유형

KOTRA의 저작물인 (’부담 없이 즐긴다’…중국 주류업계에 부는 저도주 열풍)의 경우 ‘공공누리 제4 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사진, 이미지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번호, 제목, 국가를 표시 합니다.
번호 제목 국가 작성일자
1 2021 포스트 코로나 중국 Z세대의 소비 트렌드 변화 중국 2021-04-14
2 3억 중국 인구를 잠재우는 '수면 경제'에 주목 중국 2021-04-24
3 미국, 코로나19 이후 술 소비 증가 미국 2021-04-28
4 중국 샴푸 시장동향 중국 2021-04-25
5 중국 뷰티시장, 여전한 성장 잠재력 중국 2021-04-22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