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트렌드

트렌드
캐나다, 코로나19로 떠오르는 건강기능식품시장
2021-04-13 캐나다 토론토무역관 이희원

- 포스트 코로나시대, 건강 관심 증대로 시장 확대될 전망 -

- 2025년까지 연평균 4.4% 안정적 성장세 전망 -

- 셀프 메디케이션 트렌드에 따라 꾸준한 수요 기대 -

 

 

 

코로나19 사태로 건강에 대한 캐나다 국민의 관심이 고조되며 건강기능 식품 시장의 견조한 성장세가 전망된다. 백신 접종이 지연되면서 코로나19를 이겨낼 수 있는 방법으로 면역력 강화가 주목 받고 있기 때문이다. 코로나19 여파로 소비자들의 건강에 대한 관심 증대, 소득 수준 향상, 가속화되는 고령화 등이 건강기능식품 시장의 성장세를 이끌 요소이다. 특히, 스스로 건강을 관리한다는 의미의 ‘셀프 메디케이션(Self-Medication)’ 트렌드에 따라 건강기능식품을 섭취하는 사람들이 증가할 것으로 예상된다.

 

캐나다 건강기능식품 시장 현황

 

2020년 팬데믹 동안 캐나다 건강기능식품(이하 건기식) 시장 규모는 약 37억 캐나다 달러를 기록했다. 코로나19로 인한 경제봉쇄로 판매 규모가 전년 동기 대비 17%가량 감소했지만 향후 5년간 연평균 4.4%로 지속 성장해 2025년에는 약 46억 캐나다 달러에 이를 것으로 전망된다. 해당 기간 건강기능식품 소매업 수는 총 8242개로 고용 규모는 1만6272명 수준이다.

 

캐나다 건강기능식품 시장 규모

(단위: C$ 백만)

 

2016

2017

2018

2019

2020

 

4,089

4,263

4,376

4,448

3,688

자료: IBIS World

 

2020년 가장 많이 판매된 건강기능식품 품목으로는 영양제·보충제(21.8%), 프로틴(20.5%), 비타민(11.8%), 다이어트 보충제(10.8%), 건강 식품·음료(7.1%) 등이 있다. 아마존 캐나다(Amazon Canada)에서 베스트셀러로 판매되는 영양제, 비타민 제품은 비타민 D3, 멀티비타민, 바이오틴, 콜라겐 파우더, 유산균, 아연, 비타민 C 등이 있다. 또한, 영양제 다음으로 상위 판매 품목인 프로틴 품목군은 프로틴 보충제, 프로틴 바, 스포츠 음료, 간편 대체식 등이 포함된다.

 

품목별 건강기능식품 판매 비중external_image

자료: IBIS World

 

IBIS world 시장 보고서에 따르면, 프로틴 품목은 한때 보디빌더와 일부 운동선수만을 대상으로 한 틈새시장이었으나 지금은 일반인까지 포함해 지난 5년간 시장 비중이 지속 확대된 것으로 나타났다. 특히, 코로나19로 집에서 운동하는 ‘홈트족’의 증가로 운동 전후 에너지를 보충하기 위한 ‘프로틴’ 제품이 주목받으면서 수요가 확대되고 있다. 이에 소비자들이 일상생활에서 챙겨 먹기에도 편하면서 다양한 맛과 영양소를 두루 갖춘 프로틴 제품들이 집중적으로 출시되고 있다. 특히, 채식주의자 인구가 증가됨에 따라 식물성 원료를 사용한 프로틴 제품들이 주목받고 있다.

 

또한, 다이어트 보충제 판매 비중은 10.8% 수준으로 판매 비중은 안정적인 편이나 다이어트 보충제 사용에 대한 잠재적인 위험성으로 인해 수요 증가의 폭이 높지 않은 편이다. 한편 건강기능식품 중 음료, 스낵 등의 판매 비중은 7.1%, 수요가 빠르게 상승하는 분야로 나타났다. 특히, 그라놀라 바, 트레일 믹스, 간편 대체식 등이 저칼로리 건강기능식품을 찾는 소비자들에게 인기가 높은 편이다.

 

2020년 캐나다 건강기능식품 소비 성향 통계에 따르면, 연령별 건강기능식품 소비율이 29세 이하는 17.2%, 30대는 19.4%, 40~60대는 19.8~23.7%로 각각 집계되었다. 특히, 라이프스타일 전반에 걸쳐 건강을 관리하려는 젊은 세대가 늘면서 건강기능식품 섭취에 대한 관심이 증가하고 있다. 소비자 연령층이 20, 30대로 확대되는 경향이 지속될 것으로 전망됨에 따라 건강기능식품 제조기업들은 젊은 층을 타깃으로 한 제품을 개발하고 있다또한, 코로나19로 인한 경제 봉쇄로 건강기능식품의 온라인 판매도 증가하는 추세이다. 캐나다 대표 온라인 건강제품 판매점인 Well.ca에 따르면, 코로나19 발생 이후 비타민 C&D, 아연, 유산균 등의 수요 증가로 재고 부족 현상이 발생한 것으로 나타났다.

 

연령별 건강기능식품 소비 성향

external_image

자료: IBIS World

 

캐나다 보건부, 자연건강제품(Natural Health Product) 규정

 

캐나다에서 건강기능식품은 유사한 용어인 자연건강제품(이하 NHP)으로 분류되며, 2004 1 1일부터 시행된 NHP 규정에 의해 관리되고 있다. NHP 범위에는 비타민, 무기질, 허브요법, 동종요법, 전통의약품, 유산균, 아미노산/필수지방산 등이 포함된다.

 

캐나다에서 자연건강제품을 판매하기 위해서는 제품 허가(PL, Product License)* 받아야 하며 허가는 온라인 신청이 가능하다. 제품 허가 신청서에는 제품명, 원료, 효과, 사용 목적, 안전성 및 효능을 입증하는 근거를 포함해야 한다. 허가된 제품은 8자리의 NPN(Natural Product Number)을 부여받게 되며 라벨링에 반드시 표기돼야 한다. 또한, NHP 제품을 생산 혹은 수입하는 기업은 업소 허가(SL, Site License)** 취득해야 하며 보건부에 유통 기록, 제품 리콜 과정, 대처방안, 보관, 제품 배송에 관한 정보를 제출해야 한다. 추가로, 우수 제조 관리(Good Manufacturing Practice) 요건을 충족하고 있음을 증명해야 한다.

  주*: PL 가이드라인: https://www.canada.ca/en/health-canada/services/licences-authorizations-registrations-drug-health-products/licence-authorization-registration-forms-drug-health-products/natural-health-product-licensing.html

    주**: SL 가이드라인: https://www.canada.ca/en/health-canada/services/drugs-health-products/natural-non-prescription/applications-submissions/site-licensing/forms.html

 

라벨링은 반드시 공용어인 영어와 불어로 표기되어야 하며 브랜드명, NPN 번호, 함유량, 제품용량, 제조업 정보, 성분명 및 함유량, 사용방법, 목적, 주의사항, 유통기한 등이 명시돼야 한다. NHP 라벨링에 대한 상세한 정보는 캐나다 보건부의 가이드라인에서 확인할 수 있다.

  주*: NHP Labeling Checklist: https://www.canada.ca/en/health-canada/services/drugs-health-products/natural-non-prescription/legislation-guidelines/guidance-documents/labelling-requirements-checklist.html

 

NHP 제품 라벨링 예시 사진

NPN

영문

불어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external_image

자료: KOTRA 토론토 무역관 직접 촬영

 

또한, 캐나다 보건부가 허가한 NHP 제품은 데이터베이스를 통해 검색 할 수 있다. NHP 제품*에 함유 가능한 성분을 사전에 미리 검토해 보기 위해서는 NHP 성분 데이터베이스 조회 시스템을 이용할 수 있다.**

    주: *) NHP Database: https://health-products.canada.ca/lnhpd-bdpsnh/index-eng.jsp

        **) NHP Ingredients Database: http://webprod.hc-sc.gc.ca/nhpid-bdipsn/search-rechercheReq.do

 

NHP 성분 데이터베이스

external_image

자료: 캐나다 보건부

 

지역별 사업체 현황 및 경쟁 동향

 

캐나다 건강기능식품 소매점 분포는 인구수와 직접 관련돼 있으며, 인구 집중도가 높은 지역일수록 소비 생활과 건강 트렌드에 관심이 높은 편이다. 건강기능식품 소매점은 인구수가 가장 높은 지역인 온타리오주에 44.7%가 집중돼 있으며, 그 다음으로는 브리티시 컬럼비아(20.4%), 앨버타(12.6%), 퀘벡(11.9%)주 등에 분포돼 있다.

 

지역별 건강기능식품 소매점 분포

(단위:%)

external_image

자료: IBIS World

 

유로모니터의 2020년 소비자 건강 보고서에 따르면, 프로틴 보충제 시장 점유율 14.8% 1순위를 차지하는 기업은 네슬 캐나다(Nestle Canada) 주력 제품은 프로틴 파우더, 에너지 바, 에너지 드링크 등이 있다. 비타민·미네랄 분야는 캐나다 대표 건강기능식품 기업인 자미에슨(Jamieson)이 시장 점유율 27.1% 1순위를 차지하고 있다. 해당 사는 95년 역사로 건강기능식품 분야를 선도하는 기업으로 캐나다 내 6000여 개 이상의 매장에서 판매되고 있으며, 제품의 안정성에 대한 소비자의 신뢰가 높은 편이다. 자미에슨 제품은 대형 식품 판매점, 약국, 기타 건기식 소매점 등에서 유통되고 있으며 자사의 온라인 상점을 통해 소비자들에게 직접 판매를 하고 있다


건기식 수입 시장 미국, 중국, 유럽 국가들이 상위권 차지

 

2020년 캐나다 건강기능식품 시장의 수입 규모는 전년 동기 대비 5.2% 상승한 261449만 캐나다 달러를 기록했다. 주요 수입국은 미국이 76% 비중으로 1순위를 차지하고 있다. 그 뒤를 이어 중국(7.8%), 스위스(2.2%) 및 기타 유럽 국가들이 상위권을 차지하고 있으며, 한국은 19위 수준이다. 해당 기간 한국산 건강기능식품 수입 규모는 전년 동기 대비 43% 상승한 591만 캐나다 달러를 기록했다.

 

건강기능식품 시장 수입 동향

(단위: C$ )

순위

국가명

2016

2017

2018

2019

2020

1

미국

1,753,967

1,800,915

1,858,619

1,941,408

1,988,987

2

중국

93,054

118,902

183,552

155,557

205,084

3

스위스

36,946

42,461

50,423

45,963

56,344

4

독일

33,175

34,745

37,931

38,045

42,425

5

프랑스

14,512

23,451

36,987

34,727

36,678

6

스웨덴

32,806

35,289

33,730

32,787

33,085

7

영국

18,995

24,355

25,603

30,895

30,976

8

멕시코

6,545

7,544

9,393

16,062

29,698

9

대만

10,316

12,686

16,617

20,610

18,953

19

한국

3,069

3,239

4,483

4,124

5,912


합계

2,108,628

2,218,683

2,429,495

2,484,603

2,614,498

: HS Code 2106 & 2936 기준

자료: 캐나다 통계청

 

코로나19로 인한 건강 관심 증대로 건강기능식품 시장 호황 전망 

 

코로나19로 부쩍 건강관리에 신경 쓰는 소비자들이 늘어남에 따라, 건강기능식품 시장의 꾸준한 성장세가 예상된다. 건강 유지와 예방 위주의 인식이 보다 일반화되고 있는 추세이기 때문이다. 또한, 캐나다 내 비만인구, 고령인구 증가도 건강기능식품 시장 성장에 기여할 것으로 보인다. IBIS World에 따르면, 캐나다 건강기능식품 시장 규모는 향후 5년간 연평균 4.4%로 성장하여 45억7,300만 캐나다 달러에 달할 것으로 전망된다.

 

캐나다 건강기능식품 시장 규모 전망

(단위: C$ 백만)

 

2021

2022

2023

2024

2025

 

4,045

4,262

4,401

4,500

4,573

자료: IBIS World

 

캐나다 대표 건강기능식품 판매점인 GNC Canada 관계자와의 인터뷰에 따르면, 코로나19로 인한 경제봉쇄로 온라인 판매가 증가한 것으로 밝혔다. GNC의 베스트셀러 제품으로는 프로틴 보충제, 멀티비타민, 오메가3, 비타민 D, 유산균 등이라고 전하였다. 또한, 기존에 GNC 이용 경험이 있는 주 고객들이 온라인 매장을 이용할 경우에는 불편함이 없다고 밝혔다. 신규 고객들이 제품에 대한 의견이 필요할 경우에는 오프라인 컨설팅이 훨씬 용이함을 강조하며, 온라인 대화방을 활용해 신규 고객들에게 제품 설명에 대한 컨설팅도 제공하고 있다고 전했다. 관계자는 향후 코로나19가 종식되더라도 건강기능식품에 대한 소비자들의 관심은 지속될 것으로 예상한다고 덧붙였다.

 

코로나19 이후 비대면 구매가 급증하는 가운데 건강기능식품 시장도 온라인 매장이 성장을 주도하고 있다. 특히, 젊은 소비자층이 증가함에 따라 소셜미디어를 통한 영상 콘텐츠 제작 및 다양한 기능성 제품 개발 등을 위한 마케팅 전략이 필요할 것으로 보인다. 한편, 건강기능식품에 대한 캐나다 보건부의 허가는 까다로운 편이며 제품의 허가를 위해서는 안정성이 가장 중요하게 여긴다. 이에 따라, 제조기업들이 양질의 건강기능식품을 개발해 안정성을 입증할 경우 제품에 대한 소비자들 인식과 호감도가 높아질 것이며, 시장 확대로 연결될 것으로 전망된다.

 

 

자료: IBIS World, Euromonitor, Amazon Canada, GNC Canada, 캐나다 통계청, 캐나다 보건부, KOTRA 토론토 무역관 자료 종합

공공누리 4유형

KOTRA의 저작물인 (캐나다, 코로나19로 떠오르는 건강기능식품시장)의 경우 ‘공공누리 제4 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사진, 이미지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