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트렌드

트렌드
과테말라 자동차 수입 시장동향
2018-03-06 과테말라 과테말라무역관 김재선

- 2017년 자동차 수입은 미국 선적 중고차 비중이 가장 큰 가운데 한미일 각축전 -

- 한국산 자동차는 중고 승합차 및 일부 소형차·SUV 차종에 수입 집중 -




□ 상품명 및 HS코드(4자리)


  ㅇ 상품명: 자동차 [HS코드: 8702(승합), 8703(승용), 8704(화물)]


선정사유


  ㅇ 한국산 차량에 대한 인지도가 꾸준히 개선되면서 국별로는 미국, 일본에 이은 3위국, 신차 시장에서는 한국산 브랜드가 2~3위를 차지하고 있는 유망 시장


  ㅇ 자동차 수입시장은 지속 성장 중이나 대부분이 중고차에 집중돼 있고 차종 별 수입 선호국 또한 상이해, 시장 진출에 앞서 이에 대한 우리 기업인들의 이해도 제고 필요


시장규모 및 동향


  ㅇ 2017 년 수입액 기준 전체 수입은 9억8395만 달러로 전년 대비 2.6% 증가한 가운데 승용차 비중이 58%로 가장 큰 볼륨시장을 형성하는 모습 관찰


  ㅇ 다만, 승용차 수입은 2016 5억9025만 달러를 정점으로 주춤한 양상이며, 이는 주요 메이커들의 신차 판매량 감소에도 영향을 미치는 상황


  ㅇ 반대로 승합차, 화물차 등 상용 차종은 상대적으로 수입량은 적으나, 두 자릿수 이상의 성장세를 보이는 등 수요가 크게 늘고 있는 것으로 분석


  ㅇ 공식 통계는 없지만 신차 시장은 정체 국면이 뚜렷한 대신 중고차 수입이 계속 늘면서 자동차시장 성장을 견인하고 있고, 그 결과 신차 : 중고차 비율이 1 : 4까지 벌어졌다는 것이 복수의 신차·중고차 수입업자들의 전언


최근 3년간 과테말라 자동차 수입 동향(HS 8702/8703/8704)

(단위: 천 달러, %)

구분(HS코드)

2015

2016

2017

증감률(17/16)

승합차(8702)

47,571.7

49,444.2

57,969.8

17.2

승용차(8703)

545,173.9

590,250.5

572,902.1

-2.9

화물차(8704)

311,911.4

319,022.6

353,078.1

10.7

904,657.0

958,717.3

983,950.0

2.6

자료원 : 과테말라 통계청(INE, National Statistics Institute, 20183월 기준 최신 통계)


  ㅇ 이는 단위중량() 당 수입단가를 분석한 아래 표를 통해서도 쉽게 확인을 할 수 있는데, 승용차는 톤당 평균 수입단가가 3000달러, 화물차는 2429달러, 승합차는 2287달러에 그쳐 상당량이 중고차로 수입되고 있음이 쉽게 확인됨.

    - 특히 1위 수입국인 미국은 평균을 크게 하회하는 승용차 2258달러, 화물차 1068달러, 승합차 453달러에 불과해 차종을 불문하고 차령이 오래된 중고차에 수요가 집중돼 있을 것으로 추정되며, 한국은 중고 승합차, 일본은 중고 승용차 및 화물차 수입 비중이 높은 것으로 관찰


2017년 주요 수출국 별 단위중량() 당 자동차 수입단가

(단위: 달러/)

구 

승합차(8702)

승용차(8703)

화물차(8704)

한 

2,346.3

3,930.3

5,511.9

미 

452.9

2,258.4

1,068.0

일 

10,440.1

2,636.8

2,182.0

독 

3,063.6

7,823.9

7,340.5

중 

5,892.3

4,993.7

5,060.4

멕시코

2,211.5

5,306.4

5,083.4

평 

2,286.5

3,000.0

2,428.6

자료원 : 과테말라 통계청(INE, National Statistics Institute, 20183월 기준 최신 통계)


□ 최근 3년 수입규모 및 상위 10개국 수입동향


  ㅇ (승용차) 미국, 일본, 한국 3개국이 전체 수입량의 69%를 장악한 가운데 미국 선적 수입액이 38%를 차지

    - 미국 선적분은 앞서 언급한 바와 같이 대부분 중고차량인데, 300만에 달하는 미국 내 과테말라교포 네트워크 및 경매시장 등을 통해 저렴하게 소싱하는데다 거리가 가까운 만큼 물류비도 낮아 공급-유통망이 매우 탄탄하게 구축

    - 따라서 한국 제조사의 중고차라 할지라도 한국에서 찾기보다는 미국에서 조달하는 것이 중고차 유통업자 입장에서 훨씬 저렴하고 편리


  ㅇ 한편, 태국 및 인도네시아 수입 물량은 일본 메이커의 해외공장 생산분 수입에 의한 것이며, 인도 물량 중에는 현대차 현지공장의 소형차 생산물량 배정분이 일정 부분 포함


최근 3년간 승용자동차(HS코드 8703) 국별 수입동향

(단위: 천 달러, %)

순위

국 가

수입액

점유율

증감률

2015

2016

2017

2015

2016

2017

(17/16)

1

미  국

252,634.7

317,776.5

216,245.4

46.3

53.8

37.8

-32.0

2

일  본

78,591.0

71,276.7

129,030.4

14.4

12.1

22.5

81.0

3

한  국

59,820.4

47,326.9

51,157.4

11.0

8.0

8.9

8.1

4

독  일

38,812.9

35,368.1

32,516.5

7.1

6.0

5.7

-8.1

5

멕시코

22,606.5

26,155.9

30,842.6

4.2

4.4

5.4

17.9

6

캐나다

1,631.4

2,950.6

21,946.2

0.3

0.5

3.8

643.8

7

영  국

15,995.0

9,676.9

18,914.4

2.9

1.6

3.3

95.5

8

인  도

18,608.3

22,453.2

16,620.8

3.4

3.8

2.9

-26.0

9

태  국

16,628.1

15,518.6

14,687.5

3.1

2.6

2.6

-5.4

10

인도네시아

5,725,8.0

10,860.7

6,252.7

1.1

1.8

1.1

-42.4

12

중  국

4,624.4

4,750.4

4,446.1

0.9

0.8

0.8

-6.4

545,173.9

590,250.5

572,902.1




-2.9

자료원 : 과테말라통계청(INE, National Statistics Institute, 20183월 기준 최신 통계) 


  ㅇ (화물차) 2017년 수입액은 3억5307만8000달러로 전년 대비 11% 성장했으며, 미국, 일본, 아르헨티나, 태국 순으로 수입량이 많았음 

    - 미국산은 중고 가솔린 픽업트럭과 5-20톤 중대형트럭이 주종을 이루고 있으며, 일본을 비롯한 아르헨티나, 태국 등은 일본 메이커의 현지공장에서 제조한 중소형 트럭 수입 물량으로 추정


최근 3년간 화물자동차(HS코드 8704) 국별 수입동향

(단위: 천 달러, %)

순위

국 가

수입액

점유율

증감률

2015

2016

2017

2015

2016

2017

(17/16)

1

미 

71,639.1

94,316.7

90,234.5

23.0

29.6

25.6

-4.3

2

일 

41,527.3

51,435.6

72,782.8

13.3

16.1

20.6

41.5

3

아르헨티나

8,047.0

9,047.1

65,687.1

2.6

2.8

18.6

626.1

4

태 

122,357.0

98,332.6

55,762.0

39.2

30.8

15.8

-43.3

5

멕시코

21,298.5

18,095.2

19,630.2

6.8

5.7

5.6

8.5

6

한 

13,256.8

16,714.3

16,003.8

4.3

5.2

4.5

-4.3

7

중 

7,696,2.0

10,260.4

12,935.8

2.5

3.2

3.7

26.1

8

남아공

2,379,8.0

2,195.3

5,380.3

0.8

0.7

1.5

145.1

9

브라질

2,131.6

4,028.9

4,635.6

0.7

1.3

1.3

15.1

10

인 

2,797.5

2,872.1

2,036.1

0.9

0.9

0.6

-29.1

311,911.4

319,022.6

353,078.1




10.7

자료원 : 과테말라 통계청(INE, National Statistics Institute, 20183월 기준 최신 통계)


  ㅇ (승합차) 2017년 수입액은 5797만 달러로 전년 대비 17% 증가했으며, 전통적으로 15인승 미만 중소형 승합차 양산에 강한 일본과 한국이 시장의 62%를 차지

    - 다만, 일본과 브라질은 신차 위주, 한국산은 중고차에 집중돼 있다는 점에서 큰 차이 관찰 


최근 3년간 10인승 이상 승합자동차(HS코드 8702) 국별 수입동향

(단위: 천 달러, %)

순위

국가

수입액

점유율

증감률

2015

2016

2017

2015

2016

2017

(17/16)

1

22,479.3

24,324.0

23,260.5

47.3

49.2

40.1

-4.4

2

7,098.4

11,179.3

12,708.0

14.9

22.6

21.9

13.7

3

브라질

6,549.3

2,888.4

10,669.0

13.8

5.8

18.4

269.4

4

6,861.0

7,236.7

6,952.3

14.4

14.6

12.0

-3.9

5

2,324.0

1,647.5

1,731.6

4.9

3.3

3.0

5.1

6

멕시코

75.8

79.0

753.2

0.2

0.2

1.3

852.9

7

0.0

0.0

577.6

0

0

1.0

0

8

182.0

1,103.9

498.2

0.4

2.2

0.9

-54.9

9

아르헨티나

330.4

260.9

256.4

0.7

0.5

0.4

-1.7

10

파나마

1,130.0

24.8

178.1

2.4

0.1

0.3

617.7

47,571.7

49,444.2

57,969.8




17.2

자료원 : 과테말라통계청(INE, National Statistics Institute, 20183월 기준 최신 통계)


□ 대한 수입규모 및 동향 


  ㅇ (승용차) 가솔린 1000~3000cc 이하급 차량이 전체 수출의 86%를 차지했으며 이어 디젤 1500~2500cc급이 10% 내외, 두 차종에 수입이 집중

    - 다만 이는 신차·중고차를 전부 포함한 수치이며, 특히 한국산 선호도가 높은 경차의 경우 대부분 인도 공장에서 가져오고 있다는 점을 고려할 필요가 있음. 


  ㅇ 단위중량 당 수입단가를 보면 1500~3000cc 급 가솔린 차량은 4056달러, 디젤 1500~2500cc급은 2217달러에 불과한 만큼 중고차 비중이 상대적으로 크고, 소형급인 가솔린 1000~1500cc급만 5000달러를 상회한 7136달러로 한국산 중 유일하게 신차 위주로 수입되는 차종으로 분석


최근 3년간 승용차 유형 별(HS코드 8703 하위 품목) 수입동향

(단위: 천 달러, %) 

구분(HS코드)

수입액

점유율

증감률

2015

2016

2017

2015

2016

2017

(17/16)

가솔린 1500~3000cc

32,935.6

26,026.9

31,410.3

55.1

55.0

61.4

20.7

(8703.23)

가솔린 1000~1500cc

22,661.5

15,242.9

12,483.7

37.9

32.2

24.4

-18.1

(8703.22)

디젤 1500~2500cc

2,861.3

5,008.5

4,978.2

4.8

10.6

9.7

-0.6

(8703.32)

디젤 2500cc 초과

152.8

502.2

1,377.7

0.3

1.1

2.7

174.3

(8703.33)

가솔린 3000cc 초과

82.5

83.9

505.8

0.1

0.2

1.0

503.2

(8703.24)

가솔린 1000cc 이하

1,119.1

437.4

353.0

1.9

0.9

0.7

-19.3

(8703.21)

7.7

25.1

48.6

0

0.1

0.1

93.6

59,820.4

47,326.9

51,157.4




8.1

자료원 : 과테말라 통계청(INE, National Statistics Institute, 20183월 기준 최신 통계)


  ㅇ (화물차) 5톤 이하 중소형 화물차가 물량의 대부분을 차지하고 있으며, 단위중량 당 수출단가도 5502달러를 상회하고 있어 동 차종은 대부분 신차 수출인 것으로 추정


최근 3년간 화물차 유형 별(HS코드 8704 하위 품목) 수입동향

(단위: 천 달러, %)

구분(HS 코드)

수입액

점유율

증감률

2015

2016

2017

2015

2016

2017

(17/16)

총중량 5톤 이하

11,926.3

15,972.9

15,248.4

90.0

95.6

95.3

-4.5

(8704.21)

총중량 5-20톤

1,229.1

696.0

651.3

9.3

4.2

4.1

-6.4

(8704.22)

기 

101.3

45.4

104.0




129.4

13,256.8

16,714.3

16,003.8




-4.3

  자료원 : 과테말라 통계청(INE, National Statistics Institute, 20183월 기준 최신 통계)


  ㅇ (승합차) 카운티, 에어로타운과 같은 중형승합차(15인승 이상) 수입이 83%로 가장 많았고 이어 소형승합차(10~15인승)16%를 차지

    - 중형승합차의 경우도 단위중량당 수입단가가 2138달러에 불과, 거의 대부분이 중고차로 추정되고, 소형승합차는 4797달러로 신차와 중고차가 혼재돼 있는 것으로 분석

    - 특히 소형승합차 수요는 기존의 원박스형 승합차인 그레이스 또는 15인승 그레이스 초장축 차량에 집중돼 있는데, 한국에서도 생산 중단된 지 오래된 차량인 관계로 매물이 많지 않아 수요가 공급을 따라가지 못해 수입 물량이 정체


최근 3년간 승합차 유형 별(HS코드 8702 하위 품목) 수입동향

(단위: 천 달러, %)

구분(HS코드)

수입액

점유율

증감률

2015

2016

2017

2015

2016

2017

(17/16)

15-45인승

4,957.6

8,404.0

10,592.4

69.8

75.2

83.4

26.0

(8702.10.7000)

10-15인승

1,927.1

2,749.0

2,052.1

27.2

24.6

16.2

-25.4

(8702.10.6000)

기 

213.7

26.2

63.5

3.0

0.2

0.5

142.5

7,098.4

11,179.3

12,708.0




13.7

자료원 : 과테말라 통계청(INE, National Statistics Institute, 20183월 기준 최신 통계)


□ 경쟁동향 및 주요 경쟁기업(신차 기준)


  ㅇ 수입의 상당 부분을 차지하는 중고차는 메이커 별 공식 통계가 없어 신차 판매실적으로 경쟁동향을 가늠할 수 밖에 없음.


  ㅇ 2017년 신차 판매량을 보면 일본 제조사가 상위 10위 리스트 중 6여 곳에 달하고 있으며, 한국 업체는 4위와 격차를 벌이며 2~3위 차지


  ㅇ 도요타를 비롯한 일본산 브랜드가 높은 점유율을 보이는 이유는 시장 수요가 큰 픽업트럭과 SUV에 있어 다양한 라인업을 갖추고 있기 때문이며, 상대적으로 경쟁 모델이 한정된 한국기업들은 소형승용차, 경차 판매에 집중해 이를 만회하고 있는 모습


201710대 제조사 별 과테말라 신차 판매실적

(단위: , %) 

순위

제조사

차 

총 

증감률

픽업

SUV

승용

화물

승합

2016

2017

(17/16)

1

TOYOTA

3,453

1,683

745

262

1,048

7,276

7,191

-1%

2

KIA

391

488

1,427

413

15

3,640

2,734

-25%

3

HYUNDAI

129

774

1,299

65

118

3,235

2,385

-26%

4

NISSAN

1,104

441

286

75

40

2,061

1,946

-6%

5

MAZDA

512

745

350

0

0

1,768

1,607

-9%

6

ISUZU

841

30

0

652

0

1,746

1,523

-13%

7

MITSUBISHI

699

533

13

109

15

1,720

1,369

-20%

8

VOLKSWAGEN

646

26

368

42

7

1,087

1,089

0%

9

HONDA

21

848

165

0

46

1,059

1,080

2%

10

CHEVROLET

36

215

464

169

38

711

922

30%

합계

8,484

8,167

6,413

3,514

1,504

30,799

28,082

-9%

자료원 : 과테말라 자동차수입업협회(AIDVA)


□ 관세율, 수입규제, 인증절차 및 제도


  ㅇ HS Code: 8702(승합차), 8703(승용차), 8704(화물차)

수입부가가치세

(IVA Impuesto de Valor Agregado)

수입관세*

(DAI Tarifas de Importacion)

수입규제

12%

0%

해당사항 없음

* FTA 미체결국(한국 포함) 대상 통합관세 기준이며, 대신 최초등록세(IPRIMA) 부과중


  ㅇ 과테말라는 2012년부터 자동차 수입관세를 전면 철폐하는 대신 신차·중고차 여부에 관계없이 내국세인 최초등록세(IPRIMA, Impuesto Especifico a la Primera Matricula de Vehiculos Terrestres)를 시행하고 있으며, 엔진 형식 및 차종에 따라 수입가격의 5~20% 내외를 부과


  ㅇ 더불어 20123월 중고차 수입 시 연식 규제를 도입 했으나 영세사업자의 반발로 곧 폐지하면서 현재는 전손차 등 일부 조건을 제외하고는 차령에 관계없이 수입 가능하며, 이것이 현재 기형적인 중고차 수입 증가에 기폭제 역할을 하고 있음.


□ 시사점


  ㅇ 2017 년 자동차 수입시장은 중고차가 이를 견인하는 가운데 전년 대비 2.6% 증가한 9억8395만 달러를 기록했으며, 차종 별로는 승용차는 감소세를 보인 반면 승합차·화물차 등 상용차의 빠른 성장세가 두드러진 한 해였음.


  ㅇ 한편 신차 수입시장은 판매대수를 기준으로 2016년에는 3만799, 2017년에는 2만8082대로 줄면서 8.8%의 감소세를 보였고 시장의 중고차 쏠림 경향은 올해에도 계속될 것으로 예상됨.


  ㅇ 한국산 차량 점유율은 안정적이지만 중고차 비중이 상대적으로 높고, 신차는 소형차, 중고차는 승합차 및 일부 경차 등에 국한돼 있어 차종 다양성에 한계도 분명


  ㅇ 이어 과테말라 자동차시장의 소비 트렌드를 더 정확히 이해할 수 있도록 2017년 차종별, 브랜드별 신차 판매 결산 분석자료를 연재할 예정임.



자료원: 일간지 Prensa Libre(썸네일 첨부자료), 과테말라통계청 INE, 과테말라 자동차수입업협회 AIDVA, KOTRA 과테말라 무역관 자료 종합

공공누리 4유형

KOTRA의 저작물인 (과테말라 자동차 수입 시장동향)의 경우 ‘공공누리 제4 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사진, 이미지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