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현장·인터뷰

인도 마케팅의 트렌드, 섹시코드 이해하기
2009-09-28 인도 뉴델리무역관 이해인

 

인도 마케팅의 트렌드, 섹시코드 이해하기

- 남성위주의 소비시장, 제품 구매와 성적 매력도 향상을 연계시켜 -

- 현지 제품 마케팅 컨셉트 개발 시 인도의 문화코드 이해해야 -

     

     

     

□ 인도의 떠오르는 마케팅 트렌드, 섹시코드

     

 ○ 2008년부터 인도 TV광고 속에서 유난히 눈에 띄는 광고유형은 제품을 구매한 남성소비자가 제품의 매력에 힘입어 여성을 쉽게 유혹하는 것임.

     

 ○ 화장품, 음료수, TV, 자동차, 오토바이 등 섹시코드 마케팅은 제품의 유형을 가리지 않고 다양하게 나타남.

     

 ○ 평상시 인도문화의 보수성을 감안할 때 이례적인 광고트렌드로, TV광고의 성적코드는 수위가 높고 노골적임.

  - 인도문화는 여전히 매우 보수적으로 여성이 무릎을 드러내거나 어깨를 드러내는 패션은 주위의 이목을 끄는 과감한 형태로 인식되며, 영화나 TV방송 등에서는 노출수위가 조금만 높은 장면이 나와도 편집되는 경우가 많음.

  - 그러나 TV광고에 따라 광고의 수위가 매우 높아도 그대로 방영돼 가족이 함께 시청하기 다소 곤란한 장면도 많음.

     

□ 섹시코드를 활용한 마케팅 사례

     

 ○ 데오도란트 AXE

 

제품 사진

광고 사진

    

    

광고 내용

시리즈 1. 한 남성이 AXE를 뿌리고 지나가면 모든 여성들이 그 남성을 잡기 위해 온 몸을 던지는 내용

시리즈 2. 전혀 인기가 없을 것 같은 외모의 남성이 AXE를 뿌리고 난 후 길에서 만나는 여성들이 그 매력을 이길 수 없다는 듯이 전화번호를 건네는 내용

 

  - AXE뿐 아니라 다른 데오도란트들도 섹시코드를 활용한 마케팅을 펼치고 있으나 이러한 선전의 원조격인 AXE는 인도 남성들로부터 선풍적인 인기를 끌고 있으며, 다른 제품보다 프리미엄제품으로 인식됨.

  - 광고에서 제품을 사용한 남성들에게 여자들이 정신을 차리지 못할 정도로 빠져들거나 온 몸을 던져 남자를 붙잡기 위한 노력을 하는 모습을 보임.

  - 제품의 마케팅과 사실을 구분하지 못하는 초등학생들은 이 제품을 사용하면 실제 여학생들이 자신들에게 빠질 것이라는 오해를 해 생일선물로 AXE를 사달라고 할 만큼 공전의 히트를 침.(과거 우리나라에서도 한 침대회사가 침대는 가구가 아니라 과학이라는 광고를 지속적으로 내보냄에 따라 초등학교 시험에서 다수의 학생이 침대를 가구가 아니라고 인식한다는 것이 드러나 사람들을 놀라게 한 적이 있었음.)

     

 ○ Bajaj 오토바이

 

제품 사진

광고 사진

    

광고 내용

매우 친한 두 여성이 중국 무협영화에 나올 법한 치열한 격투기를 벌임. 한 여성이 전세가 기우는 척 화장실로 후퇴하다가 다른 여성이 날라차기를 하는 순간 절묘하게 피하고 화장실 문을 걸어 잠금. 싸움에 이긴 여성은 거울을 보고 외모를 점검한 다음 밖으로 산뜻하게 뛰어나감. 밖에는 Bajaj 오토바이를 탄 남성이 기다리고 있고 그들은 드라이브를 함.

     

  - Bajaj Auto는 오토바이업계 2위 기업으로 섹시코드를 참신한 아이디어와 엮어 시청자의 눈길을 끌었음.

  - 이 선전은 선정적이지는 않지만 Bajaj Auto의 오토바이를 타고 나온 남성을 차지하기 위해 우정을 버리고 치열한 격투를 벌일 만큼 남성에게 매력을 부여해 준다는 면에서 섹시코드를 유쾌하게 사용한 사례로 볼 수 있음.

     

 ○ Panasonic LCD TV

 

제품 사진

광고 사진

    

광고 내용

매일 지루한 일상을 보내던 남성이 Panasonic LCD TV를 구매함. 갑자기 초인종이 울리며 한 무리의 매력적인 여성들이 집으로 들이닥침. 그들은 리모콘을 차지하기 위해 남성을 유혹하며 TV를 시청함. 이 남성이 다음날 퇴근해 대문을 열려고 하다 맞은편 집을 보니 여성들로 북적거리고 있음을 발견함. 여성에게 인기가 전혀 없을 것 같은 맞은편 집 남성도 이에 힌트를 얻어 Panasonic LCD TV를 구입한 것으로 맞은편 집 남성은 뒤를 돌아보며 '나도 성공했다'는 듯한 눈짓으로 인사를 함.

     

  - TV 구매를 통해 인기가 없던 남성이 하루아침에 많은 여성들의 사랑을 한 몸에 받아 당황하면서도 즐거워하는 상황으로 코믹함과 약간의 선정성을 버무린 광고임.

     

□ 섹시코드가 성공하는 이유

     

 ○ 여러 가지 사회적, 문화적 이유로 인해 인도 남성들은 여성이 주체적으로 자신의 의사결정을 분명히하는 존재라기보다 여러 가지 수단으로 쉽게 유혹할 수 있는 존재라는 잠재의식을 가짐.

  - 인도사회는 전통적으로 남성 중심의 문화로 남성의 여성심리에 대한 이해가 부족한데, 최근에 외화 및 외국드라마를 통해 개방된 서구의 성문화가 급속도로 유입됨에 따라 가치관의 혼란이 발생하면서 여성의 남성에 대한 호감 형성기제에 대해 왜곡된 인식이 발생함.

     

 ○ 섹시코드 광고를 통해 인도 남성들은 여성에 대한 그들의 인식이 맞다는 것을 다시 한 번 확인하게 되며, 이는 여성의 호감을 얻기 위한 제품구매로 연결됨.

     

 ○ 인도 남성의 이러한 인식을 활용, 섹시코드를 심은 광고가 대대적인 히트를 하며 기업의 브랜드인지도를 높이는 성공사례가 잇따르자 같은 맥락의 광고가 급속도로 증가함.

     

 ○ 남성 중심의 섹시코드광고가 대대적인 성공을 하고 여성들의 사회적 지위도 많이 상승함에 따라, 최근에는 여성들의 시각에서 남성들을 유혹하는 시점의 광고도 하나 둘씩 나오고 있음.

     

□ 인도 진출 시 섹시코드 마케팅 활용방안

     

 ○ 우리기업들의 경우, 기업 전체의 광고전략 또는 브랜드이미지를 고려해 직접적인 섹시코드를 활용하기 어려운 경우가 많음.

  - 우리기업들은 우리나라 국민의 보수성과 기업이미지에 대한 우려로 인해 제품마케팅에 있어 섹시코드를 적극적으로 활용하지 않음.

  - 실제 너무 직접적인 마케팅이나 동성애 등 민감한 사회이슈를 광고에 도입할 경우 광고의 선정성에 항의를 하는 진정이 접수되는 경우도 많음.

     

 ○ 그러나 섹시코드 마케팅은 이성의 관심을 끌고 싶어 하는 소비자심리를 공략한 것으로 제품을 구매함으로써 이성의 관심과 호감, 존경 등을 야기할 수 있다는 메시지를 전달하는 것이 핵심이며, 이는 간접적인 방식으로 활용이 가능함.

  - 광고대행사 Alok Nanda의 Ajoy Adwani씨는 “자극적인 마케팅은 선정성 논란을 불러일으킬 수 밖에 없다. 5년 전이라면 불타 없어질 선정적인 광고들이 많이 쏟아지는 것은 소비자들이 좋아하기 때문이다. 실제 광고 시청률의 상위를 차지하는 광고들을 보면 아이디어가 번뜩이는 재미있는 광고에 이어 선정적인 광고들이 다수를 차지한다. 기업의 제품 성격에 따라 적정수준을 유지한다면 성공적인 효과를 이끌어낼 수 있을 것이다.”라고 언급함.

     

 ○ 니베아, 유니레버 등 세계적인 기업들도 섹시코드마케팅을 적극적으로 활용하는 만큼 우리기업도 섹시코드가 인도 광고계의 중요한 트렌드 중 하나임을 인식하고, 인도에 제품을 론칭할 때부터 기업이미지와 신상품 인지도 제고효과 등을 총체적으로 고려한 섹시마케팅을 새로운 전략으로 활용할 수 있음.

     

     

자료원 : Alok Nanda 인터뷰, KOTRA 뉴델리KBC 보유자료 종합

공공누리 4유형

KOTRA의 저작물인 (인도 마케팅의 트렌드, 섹시코드 이해하기)의 경우 ‘공공누리 제4 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사진, 이미지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번호, 제목, 국가를 표시 합니다.
번호 제목 국가 작성일자
1 美 바이어들, 한국 미용용품 높이 평가 미국 2009-09-22
2 신종플루 위험에 반짝특수 누리는 UAE 세니타이저시장 아랍에미리트 2009-09-28
3 日, 고급 브랜드 매장이 할인점에 밀리는 속사정 일본 2009-09-18
4 맥도날드 사례로 보는 인도 공략 마케팅 인도 2013-05-10
5 일본, 차세대 영상 트렌드 3D TV에 주목 일본 2009-09-28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