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현장·인터뷰

과테말라를 대표하는 섬유산업의 쇼룸, 어패럴 소싱 쇼
2019-05-28 김재선 과테말라 과테말라무역관

- 중미 최대 섬유 전시회 어패럴 소싱 쇼(Apparel Sourcing Show) 개최 -

- 과테말라 주요 기업 및 다수의 미국 바이어 참석으로 2억 달러의 신규 계약이 발생할 수 있을 것으로 예상 -

 

 

 

□ 전시회 개요

 

 


행사명

 섬유전시회(Apparel Sourcing Show, 이하 APSS)

주최기관

 과테말라 섬유산업협회(Asociación de la industria del Vestuario y Textiles이하 VESTEX)

 과테말라 수출협회(Asociación de Exportadores de Guatemala, 이하 AGEXPORT)

개최기간/주기

 2019 5 14()~16() /1

개최장소

 Grand Tikal Futura Hotel and Convention Center

참가업체

 150개 업체(의류 관련 물품 생산공급유통 업체)

전시품목

 의류섬유라벨각종 기계악세서리 등

규모/참관객

  4,500㎡/ 5,000

공식 홈페이지

 www.apparelexpo.com


  ㅇ 2019.5.14~16, 3일간 과테말라 티칼 푸투라 호텔에서 VESTEX AGEXPORT가 주관한 제28회 섬유전시회(APSS)가 개최됨. 이번 행사에는 봉제 공장, 원부자재, 원단, 원사 서플라이어, 기계 등 산업 관련 전 분야 포함한 200여 개 기업이 참가했으며 국내외 주요 바이어들이 참가

    - 참가기업  34%는 섬유 업체, 31%는 각종 기계 취급 업체, 31%는 의류 부자재 업체나머지는 의류 악세서리 및 서비스 업체였음.

    - 이번 행사에는 과테말라 외에도 엘살바도르, 콜롬비아, 미국, 캐나다, 중국, 한국, 브라질, 스페인, 인도, 파나마 및 페루와 같은 여러 외국 기업들이 참가했는데 올해는 대만이 처음으로 참가  


전시회장 입구

 

자료: KOTRA 과테말라 무역관 촬영


  ㅇ 행사 첫날, 지미 모랄레스 대통령이 직접 개막식에 참여해 축하 연설을 했으며 노동사회복지부 장관 가브리엘 아길레라 및 경제부 장관 아시스클로 바야데레스가 동행함.

    - 모랄레스 대통령은 2018년 섬유산업이 12% 성장하며 약 16억 달러를 수출한 과테말라의 가장 중요한 산업 중 하나이며 많은 고용을 창출해 나가고 있음을 축하하며 섬유 산업 관련 종사자들의 노고를 치하함. 또한 과테말라에서 원하는 결과를 달성하는 것이 쉽지 않음을 인정하지만 멈추지 말고 목표를 향해 달려가라고 격려함.

 

  ㅇ VEXTEX에서는 이번 섬유전시회에서 진행된 비즈니스 상담의 확실한 성과는 2019년 말에 파악되겠지만 약 2억 달러의 신규 계약을 체결될 것으로 추산하고 있음.  

 

전시회 전경 

 

  자료: KOTRA 과테말라 무역관 촬영

 

□ 전시회 참가 업체 인터뷰 내용

 

  ㅇ Cotton USA

    - (회사소개) Cotton USA는 업계 및 소비자를 대상으로 하는 미국산 원면, 코튼 원사 및 원단 완제품 판촉 분야에서 활동하고 있으며 세계 최고 품질을 생산하기 위해 노력과 우수한 기술을 사용하고 있음. 60년 이상의 경력을 통해 우리는 높은 수준의 지속 가능성과 투명성으로 인정받고 있음. 우리는 면화 공급망 전체에서 제련소, 제조업체, 브랜드 및 소매 업체를 지원한다. 전 세계 20곳에 지사를 두고 50여 개 국가에서 활동 중

    - (참가소감) Cotton USA는 전시회에 20년 전부터 참가했으며 그 동안 만족스로운 성과를 얻었음. 앞으로도 전시회에 참가할 계획이고 이를 통해 꾸준한 성장을 기대

 

Cotton USA