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통상·규제

美 한국산 유정용 강관 반덤핑 관세 인하
2019-04-09 이현경 미국 워싱톤무역관

- 한국산 제품 최대 29.76%에서 최대 3.63%로 하향 조정 -

 

 

 

미 상무부, 한국산 유정용 강관에 반덤핑 관세 재산정


   미 상무부는 지난 4월 2일 국제무역법원(CIT) 판정에 따라 한국산 유정용 강관(Oil Country Tubular Goods)에 대한 반덤핑 관세 재산정 결과를 발표함.



   재산정으로 인해 대부분의 한국 기업의 반덤핑 관세가 대폭 감소했음.

    - 넥스틸사의 경우 29.76%에서 3.63%, 기타 기업의 경우 16.26%에서 3.47%로 감소함.

    - 반면, 세아제강의 경우 2.76%에서 3.31%로 소폭 증가했음.

 

재산정 반덤핑 관세

(단위: %)

기업명

기존 관세율

재산정 관세율

넥스틸

29.76

3.63

세아제강

2.76

3.31

기타

16.26

3.47

자료: 미 상무부

 

  ㅇ 상무부는 1차 연례재심 예비판정 당시 PMS를 적용하지 않았던 전례를 뒤집고 최종판정 시 PMS를 적용해 고율의 관세를 부과했으나 넥스틸사를 비롯한 한국 기업은 PMS 적용에 대한 근거가 불충분하다며 CIT*에 제소했음.

    주*: CIT(US Court of International Trade, 미 국제무역법원): 피제소 기업 등 이해관계자들은 상무부 혹은 ITC(국제무역위원회)의 판정에 대해 CIT에 제소할 수 있으며 CIT에서 패소 시 CAFC(연방순회항소법원)에 항소 가능  


상무부 연례재심 판정 결과

연례재심

최대 관세율(%)

PMS 적용 여부

예비판정(2016.10)

8.04

X

최종판정(2017.4)

27.92

O

최종판정 수정(2017.7)

29.76

O

자료: 상무부

 

    - CIT20191월 상무부의 PMS* 적용 근거의 적합성이 부족하다고 판정하며 상무부에 재산정을 지시

    주*: PMS(Particular Market situation, 특정시장 상황): 조사당국이 PMS가 존재한다고 판단하는 경우 조사대상 수출국 내 생산비용을 배제하고 조사당국 재량으로 다른 방식으로 구성가격을 산정해 덤핑마진을 상향 조정할 수 있음.

 

  ㅇ 향후 일정

    제소자 및 이해 관계자의 의견을 수렴하는 절차를 거치게 되며 최종 결과에 변동사항이 있을 수 있음.

 

□ 미 유정용 강관 수입 현황

 

  ㅇ 2018년 미국의 한국산 유정용 강관 수입액

    - 한국산 유정용 강관 제품 수입은 2018년 전년대비 약 47.60% 감소

    - 해당 HS Code는 다음과 같음: 7304.29, 7305.20,7306.29, 7304.39, 7304.59, 7305.31, 7306.30, 7306.50

 

미국의 유정용 강관 수입 현황

(단위: US$ 천, %) 

HS Code

순위

수입액

비중

증감률

2016

2017

2018

2016

2017

2018

2018/2017

730429

13

8,468

75,369

35,147

3.19

8.10

7.21

-53.37

730520

2

175

2,367

3,716

0.07

0.25

0.76

57.01

730629

1

182,535

716,628

366,595

68.81

76.98

75.16

-48.84

730439

10

13,667

12,859

5,645

5.15

1.38

1.16

-56.1

730459

20

1,645

446

641

0.62

0.05

0.13

43.67

730531

2

724

1,804

1,208

0.27

0.19

0.25

-33.01

730630

4

57,760

120,954

70,891

21.78

12.99

14.53

-41.39

730650

5

280

445

3,930

0.11

0.05

0.81

781.85

총합

265,258

930,876

487,777

100

100

100

-47.60

               주: 각 HS Code별 미국 전체 수입국 중 한국 순위

자료: Global Trade Atlas

 

  ㅇ 한국의 전체 유정용 강관 제품 대미국 수출에서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는 제품은 HS Code 730439이며 2018년 기준 75.16%를 기록

  - 해당 제품의 경우 한국이 미국 전체 수입국 중 1위를 기록했으나 2018년 전년대비 수출량이 약 48.84% 감소

 

□ 시사점

 

  ㅇ 향후 의견 수렴 절차를 거쳐 최종 결과가 조정될 수 있어 한국 기업의 지속적인 모니터링이 요구됨.

    CIT가 상무부의 재산정 결과가 불충분하다고 판단할 시 CIT는 상무부에 재조사를 요구할 수 있음.

 

  ㅇ 트럼프 행정부의 보호무역주의 기조가 지속됨에 따라 한국 기업은 미국의 반덤핑·상계관세 절차 및 CIT 제소 절차 등을 숙지해 적절한 대응 전략을 수립할 필요성이 제기됨.

    - 특히 미 상무부의 AFA* PMS를 적용해 고율의 반덤핑 관세를 부과하는 사례가 증가하고 있어 한국 기업의 적극적인 대응이 필요함.

    주*: AFA(Adverse Fact Available): 반덤핑 조사대상 외국업체가 충분한 정보를 제공하지 않을 경우 미국 제소 측 업체가 제공한 불리한 정보를 판정에서 사용할 수 있도록 하는 규정

      · 한국산 PET 수지 반덤핑 최종 긍정 판정 당시 한국 기업에 AFA을 적용해 최대 101.41%의 높은 반덤핑 관세를 주장한 바 있으나 ITC의 최종 산업피해 부정 판정에 따라 반덤핑 관세 부과 없이 조사 종료됨.

 

  

자료미 상무부, 국제무역위원회(ITC), Global Trade Atlas  KOTRA 워싱턴 무역관 자료 종합

공공누리 1유형

해외시장뉴스 기사는 "공공누리 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단 이미지나 표 자료 등 공사가 직접 작성하지 않고 별도 출처가 명기된 외부 자료의 사용에 대해서는 해당 출처의 담당자와 별도 협의한 이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번호, 제목, 국가를 표시 합니다.
번호 제목 국가 작성일자
1 차근차근 짚어보는 미국 농무부 ‘유기농’ 규정 미국 2019-04-06
2 말레이시아, 한국산 냉연코일(CRC) 반덤핑 조사 개시 말레이시아 2019-04-02
3 CPTPP 발효 3개월 만에 일본에 나타난 변화는? 일본 2019-04-02
4 2019 베트남 통상 점검, CPTPP와 EVFTA 베트남 2019-03-29
5 불가리아, 유로존 가입이 가능할 것인가? 불가리아 2019-04-03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