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경제·무역

러시아 푸틴 대통령의 신년사와 러시아 경제 초읽기
2021-01-26 러시아 모스크바무역관 최진형

- 2020년은 푸틴 대통령 장기집권 기반이 마련된 해였으나 팬데믹으로 경제실적 차질 -

- 러시아 정부기관들, 연초부터 러시아 경제실적 만회에 분주할 것 -




2020년 12월 31일, 예년과 다름없이 러시아 푸틴 대통령의 2021년 신년사는 TV로 방영됐다. 신년 연설의 주 요점은 코로나19로 개인과 국가, 글로벌 차원에서 큰 변화를 가져왔고 코로나19 이전 상태로의 회복이 신속히 이뤄지기를 희망한다는 것이었다. 6분가량 진행된 신년사는 그동안의 푸틴 대통령 신년사 중 가장 길었던 것으로 전해진다.

 

러시아 푸틴 대통령의 2021년 신년사 요약

 

1년 전 신년사 당시에는 전혀 예상치 못했던 코로나19가 발생하면서 2020년의 경제적 부담감은 물론 국민 개인의 행복에까지 영향을 미쳤음을 강조했다. 그럼에도 불구하고 ‘우리(러시아)는 조상들의 전통과 명예를 지켜냄과 동시에 품위를 잃지 않았다’라고 러시아 민족성을 내세웠다. 한편, ‘명예를 신성하게 지키는 후손’으로서 75주년 대승리(제2차 세계대전)를 ‘감사와 감동’으로 기념한 바 있다고 언급했다.

 

2020년 12월 31일 밤 12시경, 러시아 푸틴 대통령 신년사 TV 방영 모습 

 external_image


코로나19로 개인의 일상 생활뿐만 아니라 국가 계획에도 많은 차질을 빚었으나 변화를 대처하는 능력 시험도 인류가 겪어야 하는 하나의 과정이라고 푸틴 대통령은 강조했다. 어려운 시간은 신속히 잊혀질 것이며, 우리가 변화로 얻었던 것들과 우리(정부)와 극복 노력을 경주한 개인 한 명, 한 명이 소망을 잃지 않기를 기원한다고 감정적 호소로 이어졌다. 도전을 두려워하지 않고 연합을 중시하면서 개인 스스로를 믿는 것이 가장 중요하며, 21세기 세 번째 10(Decade)에 접어들어 나라가 목표한 것과 개인 각자의 도전, 노멀 시대로의 회복을 기원하면서 연설은 마무리됐다.

 

현지 전문가 주요 반응

 

러시아 대통령의 2021년 신년사에서 경제적 현황 및 실적, 팬데믹에 의한 경제 악화 등에 대해 구체적인 언급은 없었으나 러시아 경제전문가들은 신년사에 대한 리뷰 및 의견을 내놓은 바 있다.  

 

Vyacheslav K. Zilanov 교수(2021년 1월 7일)

 

ㅇ 푸틴 대통령의 신년사 내용이 오직 국내 문제와 국민들에 대한 감정적 호소로만 이루어진 것은 처음임.

  - 내용 전반은 2020년 팬데믹으로 인한 국내 경제문제와 2021년 경제 회복 및 국민생활 수준 향상을 소망한다는 것임.

 

ㅇ 지난 몇 년간 러시아가 경제적인 어려움을 겪었다는 것을 푸틴 대통령인 인정했다는 점이 특이점

  - Zilanov 교수는 주관적인 해석일 수 있음을 전제로, 러시아 정부의 국민 생활환경 개선 및 발전이라는 계획이 지난 몇 년간 완성되지 못했다는 점을 푸틴 대통령도 인정하는 내용이었다고 함.

  - 2020년 팬데믹에 의한 경제 악화의 영향도 있겠으나 그간 몇 년간 추진된 국가 경제정책의 효과가 크지 않았음을 암시한다고 첨언

  - 한편, 2020년 초 푸틴 대통령 주도로 메드베데프 전 총리가 사임된 것도 이러한 맥락에서 해석될 수 있다고 함.

 

ㅇ 푸틴 대통령의 신년사는 그 어느 때보다는 보수적으로 전개됐음.

  - Zilanov 교수는 2021년 푸틴 대통령의 신년사에는 ‘성공’이라는 단어를 전혀 언급하지 않았는데, 이는 예년 신년사와 다른 점이라고 주목함.

  - 현 상황에서는 그 어느 때보다는 신년을 축제로 이끄는 분위기 조성이나 ‘각자의 은밀한 욕구(Secret Desires)’를 표현하는 것은 신성 모독에 준한 것으로 단정하는 신년사였다고 강조했음.

 

Dmitry Potapenko 경제인(The Economist, 2021년 1월 5일)

 

ㅇ 푸틴 대통령의 신년사와 2020년 12월 17일 송년기자회견 결과, 당초 대통령이 바라던 ‘대 러시아(The Great Russia)’ 구축이 계획만큼 이루지 못한 아쉬움이 감지되고 있음.

  - 대통령의 국민 지지도가 점차 낮아지고 있고 대통령이 처음부터 계획했던 러시아 상황은 개선되는 과정에 있으나 극적인 변화는 없을 것으로 보임.

 

ㅇ 푸틴 대통령의 ‘대 러시아’ 구축 목표는 사회적 비판이 따른 만큼 높았고 목적 달성이 어려운 상황이라는 것을 대통령 스스로도 인정하는 분위기임.

 

Vladimir Isachenkov 전문가(러시아 언론협회, 2020년 12월 31일)

 

ㅇ 푸틴 대통령은 국민의 단합을 강조하고 있으나 2020년 7월 1일 헌법 개정을 통한 장기 집권이 확정됨에 따라 그 ‘국민 단합’이 다소 흔들리고 있는 상황임.

  - 68세인 푸틴 대통령은 2020년 7월 개헌에 따라 6년 대통령 임기를 두 번 더 수행할 수 있게 됐음.

  - 2020년 7월 헌법 개헌은 78%의 지지율을 얻었고 푸틴 대통령의 장기 집권은 2036년까지 가능하게 됨.

    · 관련해서 푸틴 대통령은 2024년 이후의 재임은 차후에 결정하겠다는 입장이며, 이미 20년가량의 집권 경력을 포함하면 스탈린 집권기간보다 길고 러시아 역사상 최장으로 기록될 것임.

 

ㅇ 푸틴 대통령은 신년사를 통해 코로나19 극복하는데 있어서 ‘품위(Dignity)’와 ‘용기’를 잃지 말라는 감정적 호소 속에는 2021년 내에는 대대적인 경제적 도전에 직면해 있음을 의미함.

  - 2020년 상반기 동안 강력한 록다운 실시에도 불구하고 하반기부터 현재까지 코로나19 상황은 지속적으로 악화되고 있음.

  - 2020년의 강력한 록다운 실시로 러시아 경기는 크게 악화되면서 푸틴 대통령의 지지도는 크게 저하됐고 이와 관련 하반기 이후의 재확산 시기에도 불구하고 러시아 정부 기관들은 강력한 대응 방안을 내놓지 못하고 있음.

  - 신년사를 통한 푸틴 대통령의 현지 의료진 칭송은, 러시아의 팬데믹 방역조치가 원활치 못한 상황임을 암시하고 있음.

  - 한편, 팬데믹에 대한 러시아 정부기관들의 대응 부진은 ‘스푸트닉V’ 백신 접종에서 만회하려는 조짐이 있음.

    · 3차 임상실험 중에 긴급히 정부 승인된 스푸트닉V에 대한 사회적 및 국제적 의구심에 대해 지난 12월, 푸틴 대통령은 백신의 안정성과 효과를 증명하는 연구를 더욱 면밀히 수행하라고 촉구한 바 있음.

 

2021년 경제전망 및 시사점

  

2021년 1월 11일 기준 러시아 확진자 누적 수는 340만 명이며, 사망자는 6만2,000명을 넘어섰다. 러시아 연방 경제개발부는 2020년 3분기까지의 GDP 성장률은 전년 동기 대비 -3.5%이고 국민의 실질가처분소득은 4.8% 감소했다고 11월에 발표한 바 있다.

 

2021년 1월 11일 기준 러시아의 코로나19 확진자 현황

지표

인구 수

누적기준 확진자 수

3,425,269

누적기준 회복 환자 수

2,800,675

총 사망자 수

62,273

환자 수

562,321

일일 확진자 수

23,315

일일 사망자 수

436

백만 명당 확진자 발생률

23,466

백만 명당 사망자 발생률

427

자료: The Moscow Times

 

2020년 3분기 러시아 경제성장지표

지표

증감률(전년 동기 대비, % )

GDP

-3.5

산업생산성

-3.0

소매부문

-4.1

실질가처분소득

-4.8

자료: 러시아 연방 경제개발부

 

2020년 12월 17일, 러시아 푸틴 대통령 송년 기자회견 내용으로 러시아 경제 회복은 2021년 내 달성될 전망이며, 이에 따라 러시아 연방 경제개발부는 2021년 GDP 성장 전망치를 3.3%으로 발표했다. 러시아 최대 은행 스베르방크는 2021년 GDP 성장률이 2~3%를 이루려면 국제유가가 배럴당 50달러를 유지돼야 한다고 밝혔다. 러시아 원유 생산량은 세계 1위(61% 비중)이며 매장량 기준으로는 세계 6위(12.7% 비중)를 기록하고 있어 국제유가에 민감도는 지속될 전망이다. 한편, 국제 경제분석기관들은 2020년 러시아 경제성장률은 1.7~2%대로 전망한 바 있으나 코로나19에 따라 대폭 축소됐고 2021년 경제성장률 전망은 기관별로 2~5% 사이에서 큰 차이를 보이고 있다.

 

러시아 정부 및 국제 기관별 러시아 경제 전망치

 (단위: %)

구분

경제부

러 중앙은행

OECD

세계은행

IMF

EIU

2017

0.8

1.1-1.4

0.5

1.4

1.0

1.6

2018

1.5

1.4-1.8

1.4

1.4

1.2

1.5

2019

1.3

0.8-1.3

0.9

1.4

1.2

1.3

2020

-3.9

-4,5∼-5.5

-7.3∼-8.0

-6.0

-6.6

-

2021

3.3

3.5∼4.5

5.0

2.7

4.1

-

자료: 러 경제개발부, CBR, OECD, WB, IMF, EIU

 

러시아 주요 경제지표 및 2021년 전망치

주요 지표

단 위

2014

2015

2016

2017

2018

2019

2020

2021

인구

백만 명

146.3

146.5

146.8

146.9

146.8

146.7

146.7

146.5

명목 GDP

십억 달러

2,059.0

1,363.4

1,280.1

1,563.2

1,564.0

1,700.9

1,502.4

1,555.1

1인당 명목GDP

달러

12,972

9,099

10,986

10,654

10,655

11,594

10,241

10,615

실질성장률

%

0.7

-2.0

0.2

1.8

2.5

1.3

-3.9

3.3

실업률

%

5.2

5.6

5.8

5.4

5.4

4.6

5.7

5.3

소비자 물가 상승률

%

11.4

12.9

5.4

2.5

4.3

3.0

3.8

3.7

재정수지(GDP대비)

%

-0.4

-2.4

-3.4

-2.2

-1.4

3.8

2.0

1.4

총수출

억 달러

4,936

3,435

2,856

3,577

4,495

4,246

3,213

3,375

(대한국 수출)

억 달러

182.7

134.8

100.0

122.5

178.2

163.5

-

총수입

억 달러

2,870

1,829

1,824

2,274

2,385

2,473

2,352

2,459

(대한국 수입)

억 달러

90.3

45.6

51.1

69.3

70.1

80.0

-

무역수지

억 달러

2,103

1,606

1,032

1,303

2,110

1,772

861.0

916.0

경상수지

억 달러

575

677

245

322

1,156

653

-

-

환율(연평균)

루블/US$

37.97

60.66

66.90

58.33

62.54

64.73

71.20

72.40

해외직접투자

억 달러

570.8

220.9

223.1

367.6

313.8

219.2

-

-

외국인직접투자

억 달러

220.3

68.5

325.4

285.6

87.9

319.8

-

-

: 20년 추정치, 21년 전망치

자료 : 러 통계청(Rosstat), 러 경제개발부, 러 중앙은행, EIU, Global Atlas

 

한편, 2020년 6월 25일~7월 1일 개헌 국민투표로 러시아 푸틴 대통령은 제8대와 9대 대통령직(2024~2036)까지 집권할 수 있는 기반을 마련했다. 2036년은 푸틴 대통령이 84세에 이르게 되며, 제5대 메드베데프 대통령 시기(2008~2012)까지 합치면 36(푸틴 대통령 집권 시기: 3대 2000~04, 4대 2004~08, 6대 2012~18, 7대 2018~24)을 집권하는 것이다. 러시아 개헌 및 푸틴 대통령의 장기 집권의 큰 방향은 그동안 견지해온 ‘보수주의, 애국주의, 전통주의 이데올로기를 헌법에 명문화’하는 것이다. 경제적 의미로는 1000여 년 동안 형성된 러시아 정치문화(중앙집권적 국가주의)로 통해 소련시대 향수를 재건하고 강력한 외교를 펼치면서 경제·정치적 북방정책으로 역내 경제 통합을 실현하는 것이라 할 수 있다. 보수주의 푸틴 정권이 2020년 개헌으로 장기 집권화하는데 성공했으나 코로나19라는 자연재해로 경제발전계획에 차질이 빚어지면서 2021년 푸틴 대통령 신년사가 암시한 바와 같이 러시아 현 정부는 경제 회복 및 목표 달성 차질 만회를 위해 연초부터 분주할 것으로 보인다.

 


자료: 현지 언론, 러시아 연방 통계청 정보(https://www.gks.ru/folder/210/document/12994), 러시아 통계청(http://static.government.ru), 기업 인터뷰 및 KOTRA 모스크바 무역관 자료 종합

  · http://www.kremlin.ru/events/president/news/64852

  · https://kprf.ru/ruso/199620.html

  · https://wek.ru/dmitrij-potapenko-putin-stremilsya-k-vysokomu-a-v-itoge-zakonchit-dostatochno-pechalno

  · https://www.washingtonpost.com/world/europe/putin-wishes-russians-brighter-new-year-return-to-normal/2020/12/31/7d079aa0-4b71-11eb-97b6-4eb9f72ff46b_story.html

  · https://www.themoscowtimes.com/

  · https://www.economy.gov.ru/material/file/c544582597a1787a404147b5411f3ab2/201218.pdf

  · https://ria.ru/20201217/ekonomika-1589707203.html

  · https://tass.ru/ekonomika/10350665

공공누리 4유형

KOTRA의 저작물인 (러시아 푸틴 대통령의 신년사와 러시아 경제 초읽기)의 경우 ‘공공누리 제4 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사진, 이미지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번호, 제목, 국가를 표시 합니다.
번호 제목 국가 작성일자
1 바이드노믹스 시대 개막, 그럼 러시아 미래는? 러시아 2021-01-23
2 2021년 오만 예산안과 경제전망 오만 2021-01-11
3 과테말라 2021년 경제전망 과테말라 2021-01-14
4 2021년 포스트 코로나 시대 속의 러시아 거시경제 전망 러시아 2020-12-16
5 2020년 팬데믹 속의 러시아 경제 변화와 성과 러시아 2020-12-14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