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전체

해외시장 뉴스의 다양한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습니다.
[기고] 급성장 중인 가나의 핀테크 시장
2021-08-17 가나 아크라무역관 김영상

최승업 PaySwitch 대표이사

 



가나 모바일 머니 시장 개요

 

올해 Bank of Ghana의 국가 경제 및 재무 성과에 대한 요약 보고서에 따르면 2021년 2월 현재 등록된 모바일 머니 계정이 4090만개를 기록했으며, 이는 2020년 같은 시기 3270만 개에서 약 50% 가까이 급증한 것이다. 전체 계정의 35%인 1750만 개의 계정이 활성화되어 있고 거래량은 679억 건을 넘기며 핀테크 업계에서 실현될 거래 가치는 앞으로 더욱 엄청날 것으로 기대된다. 반면 카드 발급은 2021년 2월에 총 510만 장의 카드를 기록했으며 직불카드, 신용카드 및 선불카드 중에 직불카드가 대다수를 차지하고 있다.



이처럼 가나 모바일머니 사용량 증가는 소비자의 모바일 머니 전자지갑 사용이 크게 증가하고 전자지갑 소유자가 원활한 자금이체를 통해 여러 서비스 제공자와 거래할 수 있도록 하는 핀테크의 발전과 도움에 힘입은 것이 크다. 이 과정에서 은행 계좌와 모바일 머니 전자지갑 간의 금융 흐름을 성공적으로 연결된 부분이 크게 강조되고 있다. 더불어 보험을 비롯한 다양한 금융산업 관계자들이 모바일 기반의 서비스를 제공하고 소비자들의 활용도 또한 높아진 것도 모바일머니 서비스 확대에 큰 영향을 미친 것으로 볼 수 있다.

 

가나 핀테크 성장 과정

 

1995년 가나가 인터넷에 완전히 접근할 수 있는 몇 안 되는 사하라 사막 이남의 아프리카 국가 중 하나가 된 이후, 인터넷 및 관련 기술의 적용으로 여러 발전을 이루어냈다. 이후 이메일 기술의 사용이 증가하기 시작했고, 무선 기술이 또한 액세스에 놀라운 향상을 가져다 주며, 이동 전화 및 인터넷 데이터는 놀라운 보급률을 기록했다. 2020년 1월 기준 인터넷 사용자는 1천470만 명으로 2019년보다 7.5% 증가하였다.


금융 기술의 파괴적 혁신을 주도한 원동력은 대중들에게 저렴한 비용으로 제공되는 서비스 기술 및 인프라 구축이었다. 가나 최초의 핀테크 기술 활용은 1997년 당시 사회보장은행 (Social Security Bank)의 은행 솔루션을 통해 처음으로 가나에 도입되었으며 이는 기본적으로 현금없는 거래 (Cashless Transactions)을 용이하게 하기 위함이었다. 이후 약 10여년이 경과한 후에 가나 최대 통신 사업자인 MTN은 모바일 머니 서비스를 시작하였고, 그 이후 휴대전화를 통한 송금을 가능케하는 여러 핀테크 기업들이 속속 등장하며 금융 분야의 혁신을 이끌어 왔다.


비슷한 시기인 2008년 가나 정부는 은행 간, 그리고 저축 및 대출 회사 간의 무현금 상호운용성을 촉진하는 것을 주요 목표로 E-zwich라는 또 다른 은행 관련 핀테크 솔루션을 도입했다. 이것은 1997년 무현금 카드 솔루션이 도입된 지 10년이 경과된 시점이다. 흥미롭게도 모바일 머니는 앞서 언급한 바와 같이 2009년에 MTN 등과 같은 통신회사들에 의해 가나에 도입되었지만 2014년이 되어서야 정부규제를 적용받기 시작했다. 모바일머니 사용이 급증하게 되자 가나 정부는 2018년 획기적인 모바일 머니 전자지갑 상호 운용 결제시스템을 출시했다. 즉, 무현금 카드 거래의 상호운용성은 최초의 무현금 카드 서비스가 도입된 지 11년 만에, 모바일 머니 지갑의 상호 운용성은 모바일 머니 지갑이 처음 도입된 9년 후에 이루어졌다는 의미이다. 다시 말해 상호운용성을 달성하는 것이 얼마나 어려운지를 추세로 인식되어야 하는지 아니면 오히려 초기 단계부터 가나의 핀테크 공간을 특징짓는 속도와 수요의 개선의 신호로 간주되어야 하는지 물을 수 있다.


반면에 가나의 핀테크 산업에서 현재 요구되는 상호 운용성의 향상된 형태는 '10년' 전통을 따르지 않고있다. Fintech Times에 따르면 가나는 약 70개의 핀테크 솔루션과 최대 500개의 스타트업을 유치하고 있다. 지난 몇 년 동안 핀테크 산업의 빠른 성장에 맞추어 가나정부는 △ 핀테크 업계 규제, △ 이해 관계자에게 공평한 경쟁 제공 및 △ 더 나은 서비스 제공 등을 목적으로 Fintech and Innovations Office를 2020년 설립했다. Fintech and Innovations Office 또한 가나정부의 전자 지불 및 디지털화 의제를 주도할 것으로 예상된다.

 

소비자 시장 부문 및 기회

 

핀테크 산업에 있어서 소비자도 지난 몇 년간 진화하며 세분화되고 있다. 범주를 정의하기에는 너무 유동적이지만 일반 소비자, 고액순자산 소비자, B2B-SME 및 B2B-Enterprise 등의 4가지 주요 영역으로 크게 그룹화할 수 있으며 각각의 특징은 다음과 같다.

△ 일반소비자: 주로 송금과 같은 P2P 거래 및 대출과 같은 B2P 거래 중심

고액순자산 소비자: 자산 관리 및 크라우드 펀딩 서비스 등 특별히 개발된 애플리케이션 중심

B2B-SME: POS 및 재고 솔루션, 급여 및 회계 서비스에 대한 인프라 지원 서비스 중심

B2B-Enterrpise: 마이크로 파이낸스의 에코시스템을 지원하는 인프라 제공업체 등


P2P 거래에서 가장 두각을 보이는 기업으로는 ExpressPay 및 SlydePay가 있다. 각각의 기업은 2012년 및 2015년에 설립돼 가나 P2P 시장의 주도권을 확보하고 있다. 대부분의 핀테크 기업은 상기 4가지 카테고리 중 1분야에 집중하고 있는 반면, 여러 카테고리를 동시에 다루는 기업도 있다. 2015년에 설립된 PaySwith가 그 중 하나 이며, C2C, C2B, B2C, B2B 분야를 모두 커버하고있다. 특히 B2B-Enterprise 시장에서 소비자에게 세계적 수준의 인프라를 통한 고급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주요 전략이며, 최근 5년간 가나의 주요 은행들과 함께 P2P 및 B2B 분야를 공략하고 있다.


최근에는 Sumundi와 같이 소매, 회계, 급여 등을 위한 솔루션이 등장하면서 이러한 솔루션과 함께 신속하게 진화해야 할 필요성이 대두되었다. 가장 먼저 이러한 솔루션에 결제 프로세스 통합이 요구되었으며 이는 핀테크 산업 내에서 B2B-SME 소비자 시장의 성장을 촉진했다. 이와 같은 기회는 API 경쟁이 시작되었음을 의미하기도 했으며, 가장 인기 있는 소프트웨어/프로그래밍 언어와 호환이 가능한 개발자 친화적인 API를 보유하는 것은 시장 점유율을 확보하려는 핀테크 기업들에게 매우 중요했다.


고액순자산 소비자 부문은 대적으로 작은 부문으로 볼 수 있지만 잠재력을 과소평가할 수는 없다. Ntoboa, Grow For Me 및 기타 크라우드 펀딩 도입은 모두 이 부문을 매우 흥미로운 부문으로 만드는 데 기여하고 있다.

 

주요 핀테크 서비스

 

가나에서 핀테크 기술 및 서비스는 지원되는 산업 분야의 확장뿐만 아니라 서비스 분야에 있어서도 큰 발전이 있었다. 매장 결제처리에 있어서 표준전자 상거래 웹사이트, 유틸리티 결제 및 다양한 투자 분야로의 전환이 보인고 있다. 특히 Tier 1과 Tier 2 은행의 기업 뱅킹 고객을 위한 POS 배포는 은행에 서비스를 제공하는 결제 게이트웨이 서비스 제공업체들에게 안정적인 수익원을 제공하게 되었다. 또한, 다양한 지역 및 국가에서 비즈니스를 수행하는 대형 소매업체는 모바일 머니 전자지갑과 gh-link, Visa 및 MasterCard와 같은 지원 카드 체계 모두에서 높은 소비자이기도 하다.


스마트 기기에서 기존 POS 장치와 유사한 기능을 제공하는 Android 기반 POS 앱은 중소기업에서도 큰 인기를 얻고 있다. 이러한 앱은 또한 고객/최종 사용자가 결제를 시작하고 승인하기 위해 여러 단계를 거쳐야 하는 상대적으로 더 긴 프로세스에서 벗어날 수 있다. 이와 같은 앱을 사용하면 비즈니스 소유자는 스마트 POS 지원 장치에서 최종 사용자에게 직접 결제 요청을 시작하여 한 번에 승인할 수 있다.


보안 결제 링크가 내장된 자동 SMS 및 이메일 인보이스 발행, 모바일 머니 지갑으로 대량 이체, 실시간 거래 데이터, 결제 프로세스 엔진인 TheTeller와 같이 매장 내 결제 수집을 지원하는 하이브리드 API 솔루션 등과 같은 기타 새로운 기능은 모두 중요하다.

 

가나 주요 핀테크 기업 리스트

기업명

홈페이지

Cube Robotic Limited

https://cubegh.com/

PaySwitch

https://www.payswitch.com.gh/

BezoMoney Technologies Limited

https://bezomoney.com/

iPay Solutions

https://www.ipaygh.com/

Zeepay Ghana Limited

https://myzeepay.com/

ExpressPay

https://expresspaygh.com/

Ozé

https://www.oze.guru/?

Kwidex

https://kwidex.com/

Nvoicia

https://nvoicia.com/

Hubtel

https://hubtel.com/

BitSika

https://bitsika.africa/

PennySmart

https://pennysmartapp.com/

Inclusive Financial Technologies

http://www.inclusiveft.com/

Logiciel Ghana

http://logicielghana.com/

Damansah

https://damansah.com/

PaySail

https://www.paysail.co/

GhiPSS

https://www.ghipss.net/

Clydestone

https://www.clydestone.com/

IT Consortium

https://itconsortiumgh.com/

BlueSPACE Africa

https://bluespaceafrica.com

Bloom Impact

https://www.bloomimpact.net/

Mazzuma

https://mazzuma.com/

자료: https://www.jbklutse.com/

 

정부 규제

 

가나서 핀테크 산업이 성숙하기 위해서는 가나 은행의 엄격하면서도 포괄적인 접근 방식이 필요했으며, 2020년에 Fintech and Innovation Office 설립으로 이어졌다. 결제 시스템 및 서비스법 (Payment Systems & Services Act) 시행, 적절한 KYC 절차, 인프라 및 IMS 보안 평가, 소비자 보호, AML 정책은 무엇보다도 빠르게 성장하는 산업에서 건전성을 보장하기 위한 규제 기관 활동의 중요한 요소 중 일부이다.

 

미래와 전망

 

현재 가나 핀테크 산업의 성장 수준은 시장의 실제 잠재력과는 다소 차이가 있다. 솔루션 개발자는 시장 내 특정 틈새 시장에 서비스를 제공할 기회를 끊임없이 찾고 있으며, 소비자가 서비스 제공자와 상호 작용하고, 가치를 교환하고, 상거래 등을 편리하게 수행할 수 있는 새로운 방법을 지속적으로 제공하고자 노력하고 있다. 핀케크 산업은 가나에서 폭발적인 아이디어로 성장할 수 있지만 올바른 파트너십, 마케팅 전략 및 제품 개발 로드맵의 수립이 매우 중요하다고 볼 수 있다.


가나의 정치 및 경제적인 지표는 투자자들에게 명확한 근거로 작용될 수 있다. 국가의 안정성은 아프리카 내 다른 국가와 비교하여 타의 추종을 불허하며 핀테크 솔루션의 주요 수단인 모바일 데이터/네트워크 인프라의 보급률은 둔화 조짐 없이 사상 최고치를 기록하고 있다. 또한 핀테크 내의 이러한 혁신가와 솔루션 제공자는 항상 포괄성의 요소를 찾고 있으며 대중 사이에서 가장 인기 있는 기술과 새로운 기술 사이에 상당한 수준의 상호 운용성이 있는지 확인하고 있는 상황이다.


앞으로 가나의 핀테크 산업은 아프리카에서 가능 발전된 시장 중의 하나로 발전할 가능성이 매우 높다. 핀테크가 발전할수록 시장 투명성은 지금까지 발전해온 것 보다 혁신적으로 빠르게 증가될 것으로 기대되며 이는 가나 경제 성장에 크게 기여할 것으로 판단된다.

 


※ 이 원고는 외부 전문가가 작성한 정보로 KOTRA의 공식 의견이 아님을 알려드립니다.

공공누리 4유형

KOTRA의 저작물인 ([기고] 급성장 중인 가나의 핀테크 시장)의 경우 ‘공공누리 제4 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사진, 이미지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