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전체

해외시장 뉴스의 다양한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습니다.
우리나라 5대 유망 소비재의 아세안 내 시장동향: (3) 유아용품
2017-07-27 싱가포르 싱가포르무역관 Yi Yang

- 아세안 유아인구 규모, 세계 3위 차지

- 아세안 유아용품 시장, 2020년까지 연평균 9.1%씩 성장 전망

 

 

 

산업통상자원부는 20162월에 화장품, 패션의류, 농수산식품, 생활유아용품, 의약품 등을 우리나라 5대 유망 소비재로 선정하고 수출 활성화를 추진하고 있음. KOTRA 싱가포르 무역관은 해당 5대 유망 소비재의 아세안 내 시장동향을 시리즈로 연재하고자 함.

 

□ 아세안, 거대한 유아 소비 시장

 

  ㅇ 아세안 유아 인구 규모, 세계 3위 차지

    - UN에 의하면, 2015년 아세안 지역의 0~4세 인구 수는 5758만 명으로 인도, 중국에 이어 세계 3위를 차지함.

    - 그 중 인도네시아는 0~4세 인구 수가 2459만 명으로 아세안 내 최대 유아 인구국임.

 

  ㅇ 아세안 평균 출산율은 여성 1인당 2.2

    - 미국 중앙정보국(CIA)의 세계 224개국 출산율 통계 자료에 의하면, 2016년 아세안의 평균 출산율은 2.2명으로 세계 평균 출산율인 2.42명 대비 낮음.

    - 필리핀과 라오스는 한 명의 여성이 평균 약 3명을 낳아 높은 출산율을 유지하는 반면, 싱가포르는 0.82명의 출산율로 세계 출산율 최하위 국가로 기록되는 등 국가별 편차가 심함.

    - 아세안은 평균 출산율이 세계 평균 수준보다 낮으나, 거대한 인구 기수로 인해 세계 유아 인구의 8.5%를 차지하는 거대한 시장임.

 

2016년 국가별 출산율

세계 순위

국가

출산율(명)1)

56

필리핀

3.06

65

라오스

2.76

75

캄보디아

2.56

77

말레이시아

2.53

(99)

미얀마2)

2.18

102

인도네시아

2.13

148

베트남

1.82

152

브루나이

1.79

196

태국

1.51

220

한국

1.25

224

싱가포르

0.82

-

세계

2.42

주: 1) 여성 1명당 낳은 평균 출생아 수, 2) 미얀마 출산율은 세계은행 2015년 기준 데이터임

자료원: CIA-The World Factbook, 세계은행

 

□ 아세안 유아용품 시장 개요

 

  ㅇ 아세안 유아용품 시장 동향

    - 2016년 아세안 유아용품 시장 규모는 6억7000만 달러로 전년 대비 7.3% 성장했으며, 2020년까지 연평균 9.1%씩 성장할 것으로 예상됨.

    - 인도네시아는 아세안 내 최대 인구국으로 2016년 기준 시장 규모는 2억2000만 달러임. 아세안 내 최대 유아용품 시장이, 2020년까지 연평균 13%로 아세안 내 가장 빠르게 성장할 전망 

    - 베트남의 유아용품 시장 규모는 5580만 달러로 아직 작으나, 2011년부터 연평균 15.2%씩 빠르게 성장해 2016년에는 2011년의 2배 규모로 성장했음.

 

아세안 주요 국가의 유아용품 시장 규모 동향

                                                                                                                                        (단위: 백만 달러)

자료원: 유로모니터

 

  ㅇ 아세안 유아용품 품목별 시장 규모

    - 아세안 유아용품 시장은 품목별로 세면용품, 유아용 물티슈, 스킨케어, 헤어케어, 기저귀 발진 치료제, 선케어 순의 비중을 보이고 있음.

    - 유아용 물티슈 시장 비중이 2011년 대비 3%p 증가한 것 외에는 유아용품의 전체적인 품목 구조로 볼 때 2011년과 큰 차이가 없음.

 

유아용품 품목별 시장 비중(2011)                                                 유아용품 품목별 시장 비중(2016)

external_image

: 싱가포르, 말레이시아, 태국, 인도네시아, 필리핀 5개국 기준

자료원: 유로모니터

 

□ 아세안의 주요 유아용품 브랜드

 

  ㅇ 글로벌 기업들이 시장을 주도

    - 아세안 유아용품 시장은 미국, 유럽, 일본 등의 글로벌 기업들이 시장을 장악하고 있음.

    - 특히 Johnson’s는 아세안 대부분 국가에서 절반 이상의 시장점유율을 차지하고 있음.

 

  ㅇ 현지 브랜드는 역내 시장 공략 노력 중

    - 아세안 현지 브랜드는 글로벌 브랜드보다 시장점유율이 낮으나, 인도에시아 Eskulin(Kino Sentra Industrindo), 태국 D-nee(Bio Consumer) 등 아세안 현지 브랜드는 역내 다른 국가로 적극적으로 진출하고 있음.

 

국가별 상위 5개 브랜드(2016년 기준)

 

 순


인도네시아



필리핀



태국


브랜드명

국가명

비중(%)

브랜드명

국가명

비중(%)

브랜드명

국가명

비중(%)

1

Mitu

인도네시아

22.8

Johnson’s

미국

54.4

Johnson’s

미국

47.0

2

Cussons

영국

21.5

Baby care plus

미국

8.7

Care

미국

12.5

3

Zwitsal

네덜란드

13.9

Lewis&Pearl

필리핀

5.9

Babi Mild

태국

9.5

4

Johnson’s

미국

12.5

Eskulin

인도네시아

3.9

Mamy Poko

일본

6.3

5

Mamy Poko

일본

8.2

Tender Care

미국

3.2

Cussons

영국

3.0

 

 순

말레이시아

베트남

싱가포르

브랜드명

국가

비중(%)

브랜드명

국가

비중(%)

브랜드명

국가

비중(%)

1

Johnson’s

미국

59.4

Johnson’s

미국

55.2

Johnson’s

미국

51.5

2

Pureen

미국

13.5

Pureen

미국

6.8

Pigeon

일본

14.8

3

Carrie

말레이시아

5.8

Bübchen

독일

6.8

Kodomo

일본

5.0

4

Anakku

말레이시아

4.6

Pigeon

일본

6.8

Sebamed

독일

3.3

5

Sebamed

독일

2.4

D-nee

태국

2.2

Tollyjoy

싱가포르

2.4

자료원: 유로모니터

 

□ 프리미엄 제품에 대한 요구 증가

 

  ㅇ 프리미엄 시장 증가세

    - 아세안 전체적인 출산율이 감소함에 따라 각 가정당 아이 수가 감소해, 부모들이 유아용품에 대한 지출이 증가할 경향이 있음.

 

2000~2015년 아세안 국가별 출산율 추이

                                                                                                                                            (단위: )

자료원: World Bank

 

    - 또한 아세안 지역 중산층과 부유층 가정이 증가함에 따라 더 건강한 프리미엄 유아용품을 선호하는 부모가 늘어나고 있음.

    - 유로모니터에 따르면, 아세안 유아용품 시장 중 프리미엄 제품의 비중은 아직 3% 이하로 미미하나, 2020년까지 약 0.2%p 성장할 것으로 전망

 

국가별 프리미엄 vs 일반 제품의 시장 비중 현황 및 전망

국가명

2016

2020

프리미엄 제품(%)

일반 제품(%)

프리미엄 제품(%)

일반 제품(%)

인도네시아

0

100

0

100

필리핀

1.7

98.3

1.9

98.0

태국

1.3

98.7

1.5

98.5

말레이시아

1.1

98.9

1.0

99.0

싱가포르

2.8

97.3

3.0

97.0

자료원: 유로모니터

 

□ 시사점 및 전망

 

  ㅇ 아세안 소비자 생활 수준의 제고와 출산율의 감소에 따라 부모들의 자녀를 위한 지출이 증가하고 있으며, 이에 유아용품 시장이 지속적으로 성장할 것으로 전망

    - 최근 젊은 부모들이 온라인으로 유아용품을 구입하는 경우도 많아지고 있음. 싱가포르의 경우, 2016년 온라인 유아용품 소매는 전체 소매 시장의 4%를 차지했음.

 

  ㅇ 가격 대비 제품의 안전성, 그리고 착한 성분에 대한 요구가 증가하고 있음.

    - 아세안 부모들은 제품 성분에 대해 신경을 쓰이고 있으며, 화학성분이 적고 순한 제품을 선호

    - 기저귀를 구입할 때 향료 등 화학성분이 없는 기저귀를 선호하고, 스킨케어, 샴푸 등 제품을 구입할 때도 천연∙유기농 성분이 많이 들어가는 제품을 선호하고 있음.

 

  ㅇ 한국 유아용품 기업들의 성공적 아세안 진출을 위해서는 브랜드 인지도 향상 필요

    - 부모들이 유아용품의 안전성 확보를 위해 보통 인지도가 높은 브랜드를 선호하는 경향이 있음. 우리 유아용품 기업들은 아세안에 진출하려면 품질 제고뿐만 아니라, 현지에서의 인지도도 향상해야 함.

    - 한국은 화장품 강국으로 우리 기업들이 한국 화장품의 인지도를 활용해 스킨케어, 선케어 등 유아용 화장품을 홍보할 수 있음.

    - 또한 동남아에서 인기가 많은 한국 육아 프로그램이나 드라마의 간접광고(PPL)를 활용, 한류를 통해 인지도를 향상할 수도 있음.

 

 

자료원: CIA-The World Factbook, World BankUN Data, 유로모니터, The Straits Times, KOTRA 싱가포르 무역관 자료 종합


공공누리 4유형

KOTRA의 저작물인 (우리나라 5대 유망 소비재의 아세안 내 시장동향: (3) 유아용품)의 경우 ‘공공누리 제4 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사진, 이미지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