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국가·지역정보

DOWN
한국과의 국교 수립 및 협정 현황 더보기

국교 수립일 : 1973년 11월 14일 (자료원 : 외교통상부)

협정 발효 현황

협정발효현황(협정명, 발효일자, 발효내용, 비고)을 조회 할 수 있는 표 입니다.
협정명 발효일자 발효내용 비고
항공협정 1978년 01월 20일 항공관련 내용
문화협정 1978년 01월 20일 문화관련 내용
투자보장협정 1980년 07월 15일 투자보장 관련 내용
무역협정 1984년 10월 08일 무역관련 내용
이중과세방지협정 및 무역협약 1986년 06월 20일 이중과세 및 무역관련 내용
대외경제협력기금(EDCF) 1991년 02월 08일 경제협력기금관련 내용
과학기술협력협정 1994년 06월 24일 과학기술협력관련 내용

<자료원 : 외교통상부>

한국교민 수 : 1,000 명 (자료원 : 외교통상부)

공공누리 4유형

국가정보[일반-한국과의 관계(한국과의 국교 수립 및 협정 현황)] 항목은 "공공누리 4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최근 양국간 현안이슈 더보기

정치

스리랑카와는 1973년 외교관계 수립 이후 공식관계를 발전시켜 오고 있다. 스리랑카의 위기 때마다(2004년 쓰나미 사태, 2009년 내전 난민 발생) 한국은 그 누구보다 먼저, 가장 실질적인 도움을 주는 믿음직한 우방의 역할을 해왔다. 전 대통령 라자팍사는 국무총리 시절 한국을 2번 방문한 경험이 있고, 양 정부는 서로 존경하고 신뢰하는 우호적인 관계를 유지하고 있다.

수교 40주년을 맞이한 2017년에는 3월 15일 윤병세 전 외교부 장관, 11월 6일 박원순 서울시장이 스리랑카를 방문하였으며 11월 28~30일 마이트리팔라 시리세나(Maithripala Sirisena) 스리랑카 대통령이 한국을 방문하여 문재인 대통령과 정상회담을 가졌다.

2019년 11월 16일 대통령 선거가 예정되어 있으며, 현재는 한국과의 관계에  특별한 변화나 영향을 줄 사항은 없을 것으로 보고있다.

경제

한국은 1990년대 말까지 봉제산업 위주로, 스리랑카의 최대 투자국이었다. 그러나 스리랑카의 주요 수출국들이 의류 쿼터제를 시행하면서 스리랑카 의류 수출도 큰 타격을 받았음은 물론 우리 기업들도 수익성 악화에 따라 봉제분야 제조업체들이 많이 철수한 상태이다.

한국은 원조를 받던 나라에서 주는 나라로 바뀐 최초의 나라가 가진 경험을 바탕으로 일본, 중국의 대형 인프라 사업 중심의 원조와는 다른 맞춤형 ODA를 스리랑카에 지원한다. 한국은 스리랑카에 2012년 기준 유상원조 3억 1,500만 달러, 무상원조 9,900만 달러를 지원해 공여국, 기관들 가운데 아시아개발은행, 일본, 유럽연합에 이어 6위를 차지했으며, 2013년 기준 25개 사업에 대외경제협력기금 5,897억 원을 투자, 참여하는 52개국 중 5위의 규모를 자랑한다.

2019년 4월 부활절 테러로 인해, 관광업 등 큰 타격을 입었으나 9월부터 점차 극복중에 있다.

문화

2004년 6월 1일 고용허가제인 한국-스리랑카 양해각서가 체결됨으로써, 이를 통해 2만8천 명의 스리랑카 국민이 한국에 입국했으며, 통계청이 배포한 ‘2014년 외국인고용조사결과’에 따르면 2014년 10월 기준 외국인으로 등록된 스리랑카인은 22,862명이다.  

스리랑카 국민들은 한국에서 일하는 것을 선호하고 있는데, 이에 참여하기 위해 꼭 거쳐야 하는 한국어 시험(TOPIK)에 2015년에만 3만여 명이 응시할 정도로 수요가 지속적 증가세를 보이고 있어 한국 취업에 대한 열망이 그 어느 때보다 높다. 이에 따라 스리랑카 정부에서도 스리랑카인에 대한 채용 쿼터를 확대해나가고 있다. 이처럼 스리랑카 국민들이 한국 취업을 선호하는 이유는 한국인과 동등한 일을 동등한 대우를 받으며 다른 중동국가 등에 비해 높은 급여를 받고 일할 수 있기 때문이다. 아울러 한국도 불교문화가 정착돼 있어 문화적 친근감을 많이 느낄 수 있다는 점 역시 한국 취업 선호의 또 다른 이유이다.

공공누리 1유형

국가정보[일반-한국과의 관계(최근 양국간 현안이슈)] 항목은 "공공누리 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최종수정 : 2019-11-13 15:16:00