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국가·지역정보

DOWN
주요 경제지표 더보기
최근 5년 경제지표(경제성장률, 명목GDP, 1인당 GDP, 정부부채, 물가상승률, 실업률, 수출액, 수입액, 무역수지, 외환 보유고, 이자율, 환율)를 조회 할 수 있는 표 입니다.
경제지표 2014 2015 2016 2017 2018
경제성장률 (%) 2.35 3.25 3.88 - -
명목GDP (십억$) 202.22 191.6 194.54 214.25 228.94
1인당 GDP (PPP, $) 12,180.09 12,579.63 13,088.73 13,521.4 14,252.42
정부부채 (% of GDP) 20.65 24.03 24.46 25.43 26.39
물가상승률 (%) 3.25 3.55 3.59 2.8 1.4
실업률 (%) 5.94 6.49 6.74 6.88 6.91
수출액 (백만$) 39,532.68 34,414.35 37,019.78 44,896.89 49,066.47
수입액 (백만$) 43,058.82 - - - -
무역수지 (백만$) -3,526.14 34,414.35 37,019.78 44,896.89 49,066.47
외환 보유고 (백만$) 61,241.8 60,467.19 60,576.12 62,429.47 58,958.62
이자율 (%) 3.5 3.75 4.25 - -
환율 (자국통화) 2.84 3.18 3.38 3.26 3.29

<자료원 : IMF>

경제 동향

2019년 Martin Vizcarra 대통령 임기 1주년을 맞이하며 정착기에 들어섰으나, 지속되는 내수 시장 침체와 광산 부문을 제외한 경제 부문 성장률 저조로 취임 연도인 2018년의 63%의 지지율에 비해 2019년 상반기 지지율이 54%에 그쳤다.

또한, 지난 10년 가까이 꾸준한 경제 성장으로 중산층이 확대된 페루는 상대적으로 빈부 격차 심화와 광산 개발로 인한 오염 등 부작용을 겪고 있으며, 이에 따라 정부에서는 여성부를 여성취약계층부로 개편하여 역할을 확대하는 등 사회통합(Social Inclusion)에도 노력을 기울이고 있다.

경기부양책의 일환으로 경제부는 인플레이션 안정화 및 대외 부채 관리에 힘을 쏟고 있으며, 이에 따라 중장기적으로는 경제 회복을 이룩할 것으로 전망된다.

현 Vizcarra 정권은 외국인 투자유치 확대를 위해 투자환경 개선에 주력하고 있다. 경제 발전을 위한 외국인 투자 유치의 중요성을 인식하고 외국인 투자자와 내국인 투자자의 동등대우, 외국인 재산권 보호, 투자이윤 및 원금의 자유로운 송금 등 보장하는 등 외국인 투자유치를 위한 법을 개정하고 있다. 또한, 투자청의 역할 확대와 공공 투자 시스템 개혁을 통해서 외국인 투자 자본의 인프라 및 프로젝트 시장의 참여를 촉진하고 있으며, 대부분의 국책사업은 PPP 형태로 진행할 것을 공언하였다.

페루 중앙 은행은 페루 국내 경제 둔화 및 세계 경제 침체를 고려해 연간 인플레이션율 유지 목표 3%를 해치지 않는 범위 내에서 다소 유연한 통화 정책을 취할 가능성이 있다. 페루중앙은행의 2019년 목표 인플레이션율은 1~3% 수준으로, 중남미 경제 추세상 낮은 축의 수치를 기록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다.

경제 전망

2019년은 세계 경제 악화로 중남미 지역 전체에 투자 및 수출 감소 등의 악조건을 불러왔다. 이에 따라 구리, 석유 등 원재료 가격 하락, 역내 무역 긴장감 및 공공부문 투자 감소로 초기 예상치였던 4.0% 보다는 0.3%p 낮은 3.7%의 경제 성장률이 예상된다(2019년 상반기 IMF 세계 경제전망).

2020년은 불안정한 정치 경제적인 상황 속에서 3.2%대 성장률을 기록할 것으로 보이며, 수출 및 공공부문 투자가 부활하면 개선될 것으로 전망된다(IPE, 페루 경제 학회).

공공누리 1유형

국가정보[일반-경제지표] 항목은 "공공누리 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최종수정 : 2019-08-08 04:35:31