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국가·지역정보

DOWN
성공사례 더보기

성공 사례

1) 원천기술 보유업체 M&A로 현지 진출 성공

세아제강은 2014년 특수 강관 분야에서 세계적 경쟁력을 확보하고 있는 이탈리아의 이녹스텍 (Inox tech SpA)의 지분 전량을 성공리에 인수해 수평적 M&A에 성공하며 현지 투자진출을 했다. 세아제강이 인수한 이녹스텍은 액화천연가스(LNG), 오프쇼어 산업 분야에서 스테인리스 대구경 강관시장을 선도해온 전문 기업으로, 특수한 산업 분야에서 최고의 경쟁력을 보유한 중견기업이다.

세아제강은 에너지 산업을 중심으로 한 특수강 강관 수요 증가 추세에 대응하기 위해 이녹스텍 인수를 2013년부터 추진해왔다. 이를 위해 특수목적법인 세아스틸 유럽(SEE)을 설립하고 자회사로 편입하는 과정을 거쳐 지분 전량을 인수했다. 이녹스텍은 적자 기업이 아닌 기업의 소유주가 현금 유동성 필요로 매각을 결정한 기업으로, 세아제강이 시의적절하게 인수하게 된 것이다.

인수 후 현지의 기업문화를 존중, 기존의 이탈리아 경영진을 유지해 인수 초기의 혼란을 최소화하고, 특히 현지 경영진과 한국 모기업 간의 긴밀한 유대관계 구축으로 생산성 유지에 성공했다. 세아제강의 이노텍스 인수를 통해 선진 기술력 확보와 글로벌 수요처의 벤더 등록이 자동으로 이뤄지며, 진입 벽이 높은 오일 심해 파이프 특수강 시장에 자연스럽게 진입한 해외투자진출의 성공사례라 볼 수 있다.

2) 한국식품 인지도 상승과 함께 KOTRA 지원으로 바이어 확보

이탈리아는 전통적으로 자국의 식품 및 식문화에 대한 자부심이 뚜렷해 새로운 식품을 받아들이는 데 있어 보수적인 성향을 보이고 있다. 특히 인지도가 높지 않은 식품에 대해 호기심이 적어 이탈리아로 들어오는 일부 아시아 식품은 대부분 타 유럽국을 거쳐 소량만이 유입되고 있었다.

한국 식품 또한 상황이 다르지 않아 독일 혹은 영국, 네덜란드를 통해 소량만이 이탈리아로 유입될 뿐 직접 수입을 진행하는 업체는 거의 전무했다. 그러던 중, 2015년 다양한 세계의 식품을 주제로 밀라노 엑스포가 치러졌다. 밀라노 엑스포에 참가한 각 참가국들 자국의 전통음식과 함께 다양한 식재료를 선보였다. 한국관에서도 '발효'를 주제로 한국 전통음식을 소개하는 한편 다양한 멀티미디어 콘텐츠를 활용해 한식이 얼마나 건강에 이로운지를 설명했다. 이에 힘입어 이탈리아 유력 언론에서는 발효식품과 한식에 대해 긍정적인 반응을 보였고, 이탈리아 현지에서도 한식에 대한 인기가 치솟기 시작했다.

갓바위는 이러한 흐름을 타고 다양한 김제품 선보이며 바이어 발굴을 진행하기 시작했다. KOTRA 밀라노 무역관의 지사화 사업 지원을 통해 여러 바이어와 미팅을 진행했으며, 이러한 노력 끝에 밀라노에 위치한 아시아 식품 전문 유통업체와 연결이 돼 이탈리아로의 직접수출에 성공하게 된다. 이 식품 전문 유통업체는 북부 이탈리아의 대형유통망 벤더 업체로 갓바위 제품을 대형유통망에 납품하며 이탈리아 대형마트에서도 김제품을 쉽게 구매할 수 있게 됐다.

김제품을 시작으로 해초샐러드, 무탕면 등 한국의 여러 식품이 이탈리아 대형유통망 진입을 눈앞에 두고 있다. 제품의 특성상 아시아 식품 통관 및 취급에 대한 지식이 있고 전문 유통망의 공급선을 보유하고 있는 바이어를 발굴해야 하기에 진입에 어려움이 있으나, 점점 높아지는 에스닉 푸드에 대한 인지도와 건강식품으로서의 한식에 대한 이미지로 이탈리아의 한국 식품 시장 확장이 기대되고 있다.

공공누리 1유형

국가정보[참고정보-현지 진출 성공사례(성공사례)] 항목은 "공공누리 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최종수정 : 2019-08-08 19:05:52