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상품 DB

상품 DB
미국 섬유 및 의류 시장 동향
2019-11-11 김수현 미국 시카고무역관

- 미 제조업의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는 섬유 및 의류 산업 -

- 새로운 직물 개발 및 혁신은 꾸준한 성장 동력이 될 것 -

 

 

 

□ 상품명 및 HS Code

  ㅇ 상품명: 방직용 섬유/패션 (590320)

 

□ 시장 규모 및 동향

 

  ㅇ 미 제조업의 중요한 부분을 차지하는 섬유 및 의류 산업

    - 섬유 및 의류 산업은 미국에서 가장 중요한 부문 중 하나로 2018년 기준 768억 달러 규모를 자랑함. 이는 2017 730억에서 30억 달러 이상 증가한 수치이며 2009년과 비교하면 12% 증가함.

    - 수출액 기준으로는 2018년 기준 300억 달러로 세계에서 두번째로 큰 규모이며 패브릭, , , 어패럴 순으로 비중을 차지함. 미국 내 섬유 및 의류 산업 종사자는 60만 명에 달함. 자본 투자액 규모는 2017년 기준 약 20억 달러로 2009년에 비해 6 7천만 달러가 증가함.

 

섬유 및 의류 제조 자본 투자 규모(단위: 10억 달러)

자료원: 미 통계국, Textile World

 

  ㅇ 품목별 매출 비중

    - (실, 섬유) 실 제조는 직물, 뜨개질 등 다양한 원단을 만들기 위한 필수 단계임. 이 부문은 전체 산업 매출의 17.2%를 차지함. 실 제조 분야에서의 미국의 높은 경쟁력은 에너지 비용 효율성, 높은 노동 생산성 및 지리적 위치에 기인함. 2018년 미국의 실 수출액은 45억 달러에 육박했으며 이 중 60%는 북미와 중남미 국가에 수출됨.

    - (부직포) 부직포를 사용한 완성품은 일회용 제품과 여러번 쓸 수 있는 제품으로 구분할 수 있음. 일회용품은 흡수제, 물티슈, 여과지, 의료 및 수술 보호복과 같은 제품으로 제작됨. 내구성을 갖춘 부직포 제품은 토목 섬유, 가정 및 사무용 가구, 건축용 등으로 쓰임. 부직포는 가볍고 비용 효율적인 장점 때문에 다양한 분야에 도입되고 있음. 의류 직물보다 자본 집약적이며 2019년 기준 지난 5년간 성장해왔고 전체 매출의 15.3%를 차지함.

    - (직물 및 니트) 직물 및 니트 원단은 모두 의류 제조에 주로 사용되며 이는 2019년 전체 산업 매출의 14.3%를 차지함. 미국 패션 의류 시장은 2025년까지 4,000억 달러 규모에 이를 것으로 예상됨. 제조, 도급, 도소매, 수입 등 여러 분야를 포함한 규모이며 고객 트렌드와 신기술에 맞추어 발전할 것으로 전망됨. 그러나 의류 업체들의 해외 진출이 늘면서 미국 국내 생산 직물 및 니트 소재 수요는 줄어들 것으로 보임.

    -  (합성 피혁) 이 분야는 산업 매출의 17.8%를 차지하며 직물 및 니트 소재보다 더 고도화된 제조 공정을 필요로 함.

    -  특수 및 산업용 원단은 천막에서부터 자동차 에어백에 이르기까지 다양한 시장에 공급됨. 미국 특수 원단 사업의 성장은 계속되고 있으며 특히 자동차 원단은 세계 산업 직물 분야를 대표함. 자동차 좌석 및 바닥 커버, 트렁크 라이너, 안전 벨트, 에어백, 필터, 타이어 등 다양한 용도로 사용되고 있음.

    -  또한 의료용 직물도 지속적으로 확장 및 성장하는 분야이며 기존 제품을 개선하고 새로운 소재와 혁신적인 디자인 개발이 계속되고 있음. 수술 부위 최소화, 감염 방지, 치료 촉진을 위한 직물이 개발되고 있음.

    - 글로벌 보호복 시장은 2018년 기준 90억 달러로 추정되며 2019년에거 2025년 사이 연평균 14%의 성장을 기록할 것으로 예상됨. 미국은 제조업, 화학, 석유 및 가스, 건설 분야 안전 표준에 따른 보호복 수요가 증가할 것으로 예상됨.

    - (커튼 및 리넨) 커튼 및 리넨은 전체 산업 매출의 10.5%를 차지함. 자원 낭비를 줄이기 위한 노력의 일환으로 캔버스 백의 인기가 상승하며 매출 상승에 기여함.

 

섬유 산업 품목별 매출 비중

자료원: Ibis World 자료 편집

 

□ 유통 구조

 

  ㅇ 인터넷 판매 증가

    - 실제 매장을 갖추고 상품을 판매하는 형태는 줄어드는 추세이며 비매장 판매 중 인터넷 판매는 꾸준히 상승하여 전체 판매 중 21.9%를 차지함. 매장 판매 중에서는 의류 및 신발 전문 판매점의 비중이 가장 높으며 42.9%의 점유율을 보임.

 

  ㅇ 온라인과 오프라인 판매 결합을 통한 장기 성장의 발판을 마련하는 기업들

    - 다른 산업들과 마찬가지로 인터넷을 통한 판매 증가는 섬유 및 의류 업계에도 비슷하게 적용되었음. 대표적 인터넷 판매 기업인 아마존은 2018년 여성복, 남성복, 아동복 등을 아우르는 자체 브랜드를 출시하여 판매를 시작하였음. 이에 대응하기 위해 Jet.com과 같은 온라인 소매 사이트는 다양한 브랜드를 입점시켜 의류 및 관련 상품 판매를 확대하고자 함.

    - 인스타그램 등 소셜 미디어 플랫폼을 통해 성공을 거둔 후 팝업 스토어, 상설 매장 등을 개설하여 온오프라인 판매 결합을 노린 마케팅 방법이 늘어나고 있는 추세임.

 

의류 및 신발 유통 구조

자료원: 유로모니터

 

□ 경쟁 현황

 

회사명

특 

Milliken & Company

· 1865년 설립, 사우스 캐롤라이나 본사

· 직물, 바닥 커버 등 제조

· 전 세계적으로 7,000여 명의 직원, 35개의 제조 시설 운영하고 있음.

· 2019년 약 11억 달러 수익을 창출할 것으로 예상됨.

Mount Vernon

· 1800년대 중반 설립, 사우스 캐롤라이나 본사

· 의류, 산업, 기관 등을 위한 섬유 및 화학물질 제조

· 미국 최대 규모의 데님 생산 시설 보유, 미국 내 주요 청바지 제조업체에 원단을 공급하고 있음.

· 약 2,700명의 직원 고용, 미국 내에 15개 시설 보유

· 2019 6 5천만 달러 이상의 매출 올릴 것으로 예상

Elevate Textiles

· 여러번의 인수합병 후 현재의 기업명을 갖게됨.

· 놀스 캐롤라이나 본사, 전세계 15,000여 명의 직원 고용

· 미국에 10, 전세계 37개의 공장을 가지고 있음.

· 2019 3 2천만 달러 매출이 예상됨.

 

 

□ 수입 동향

 

  ㅇ 일본, 중국, 독일 제품의 강세

    - 섬유 및 직물 원단 수입 현황을 살펴보면, 일본과 중국 제품의 수입이 2018년 기준 점유율 50%로 절반 이상의 비중을 차지하는 것을 볼 수 있음.

    - 일본, 중국에 이어 독일 제품이 3위를 차지했으며 독일 제품은 2017년에 비해 40% 가량 점유율이 증가하였음. 미국의 한국 제품 수입액은 2018년 기준 2017년에 비해 점유율이 7.53% 증가함.

 

미국 섬유 직물 원단 수입 현황(HS Code 590320기준)

순위

국가

수입액 (단위: 백만 달러)

점유율(%)

증감율(%)

2016

2017

2018

2016

2017

2018

2018/2017

1

일본

94.27

90.54

101.17

  31.49

  28.68

  28.72

  11.74

2

중국

62.14

68.58

86.78

  20.76

  21.72

  24.64

  26.55

3

독일

15.19

26.16

36.55

  5.07

  8.29

  10.38

  39.71

4

대한민국

30.46

30.76

33.07

  10.17

  9.74

  9.39

  7.53

5

멕시코

36.48

37.04

28.93

  12.19

  11.73

  8.21

 - 21.89

6

대만

24.67

25.40

27.34

  8.24

  8.04

  7.76

  7.65

7

영국

8.65

8.05

8.34

  2.89

  2.55

  2.37

  3.57

8

스위스

7.52

10.18

7.81

  2.51

  3.23

  2.22

 - 23.33

9

이탈리아

4.78

4.32

4.91

  1.59

  1.37

  1.39

  13.63

10

벨기에

3.09

4.25

4.45

  1.03

  1.35

  1.26

  4.62

11

프랑스

2.28

2.78

4.03

  0.76

  0.88

  1.15

  45.01

12

캐나다

2.05

1.94

2.35

  0.69

  0.61

  0.67

  21.29

13

스페인

.52

.95

1.50

  0.17

  0.30

  0.43

  57.73

14

이스라엘

.48

.67

.72

  0.16

  0.21

  0.20

  6.83

15

터키

.54

.34

.64

  0.18

  0.11

  0.18

  90.84

전체

299.38

315.70

352.26

  100.00

  100.00

  100.00

  11.58

자료원: World Trade Atlas

 

□ 관세율 및 규제

 

  ㅇ 관세율

    - HS Code 5903.20 이하 세부 품목 구분에 따라 일반관세는 무관세에서 8%로 제품별 상이하지만 한·미 FTA 협정세율에 따라 무관세임.

    - 물품세(Sales Tax)는 주마다 다르지만 일반적으로 5~10% 정도의 분포를 보임.

 

HS Code 5903.20 이하 관세율표

 HS Code

일반 관세율

한미 FTA 특별 관세율

5903.20.1000

2.7%

0%

5903.20.1800

8%

0%

5903.20.2500

7.5%

0%

5903.20.3010

2.7%

0%

자료원: 관세법령정보포털

 

ㅇ 수입 및 통관 제도

    - 한미 FTA 협정 내 원산지 결정기준에 따라 통관 시 한국산 원산지 증명서 등의 필요서류를 구비해야 함.

    - 가연성 기준은 미국 제품안전 요구사항(U.S. Product Safety Requirements)에 따라 테스트를 통과해야 하며, 기준에 못 미칠 경우 소비자보호위원회(CPSC)의 제재를 받을 수 있음.

    - 미국 소비자제품 안전위원회(CPSC, Consumer Product Safety Commission)는 소비자에게 위험이 될 수 있는 중대한 제품위험이 있을 경우 제품판매 제한 조치와 위법/위험 제품에 대한 시장철수명령과 처벌을 내릴 수 있음.

 

□ 시사점 및 전문가 의견

 

  ㅇ 환경 및 지속가능성을 고려한 소비자 증가

    - 시장 조사기관 담당자인 C씨에 따르면, “지속가능성은 의류 및 섬유 산업에서 가장 많이 거론되는 주제 중 하나로, 법률 정책, 규정 및 산업 표준 등 관련된 여러 조치들이 취해지고 있다고 언급함.

    - 양질의 제품을 만들어 버려지는 섬유나 옷을 최소화하고 재활용 소재를 활용하여 만든 상품을 홍보하는 등 환경 및 지속가능성을 고려한 제조 및 마케팅이 늘어나고 있음. 미국 시장 진출을 고려할 때, 지속가능성을 고려하여 의류나 원단의 소재 및 제작 방법에 참고하는 것이 꾸준한 판매를 위한 발판이 될 것으로 사료됨.

 

  ㅇ 새로운 직물 개발 및 혁신으로 발전하는 섬유 및 의류 업계

    - 일반 패션부터 운동 및 의료 산업 발전에 필요한 섬유 및 소재 혁신이 중요해지면서 관련 업계는 각종 기능 효율성 증가 및 문제 해결을 위한 제품 개발 및 판매를 위해 힘쓰고 있음. 편안함과 부드러운 촉감, 항균 등의 기능을 갖추기 위한 제조법은 지속적으로 개발되고 인기를 끌 것으로 보임.

    - 실내외가 어우러진 공간이 갈수록 인기를 끌면서 다양한 환경과 충격을 감당할 수 있는 고성능의 직물의 인기가 상승하는 추세임.

 

 

 

자료원: 미 통계국, Textile World, 관세법령정보포털, World Trade Atlas, 유로모니터, Ibis World, KOTRA 시카고 무역관 자료 종합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번호, 제목, 국가를 표시 합니다.
번호 제목 국가 작성일자
1 캐나다 전자상거래(E-Commerce) 시장 동향 캐나다 2019-11-08
2 캐나다, 덤벨경제 영향으로 피트니스 산업 훈풍 캐나다 2019-11-05
3 이탈리아 자전거 시장 및 산업 트렌드 이탈리아 2019-09-27
4 미국 산업용 밸브 시장 동향 미국 2019-11-08
5 미국 스포츠웨어 시장동향 미국 2019-07-31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