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트렌드

트렌드
라오스 정보통신 시장 현황 및 우리 기업의 기회
2018-10-02 김고은 라오스 비엔티안무역관

- 라오스, 2030년까지 디지털 사회 인프라 구축을 위해, 사회 전반의 정보화 추진 중 -

- 신남방 ODA와 연계해 차세대 정보통신 기술 및 장비, 콘텐츠, 전자정부 응용 서비스에 진출 가능 -




□ 라오스의 ICT 기본 정책 및 주요 법률


   라오스 정부는 2030년까지 디지털 사회 인프라 구축하기 위한 기본계획을 수립해 사회 전반의 정보화를 추진하고 있음.

    - 주무부처인 라오스 우정통신부(MPT) 2016~2025 ICT 종합발전계획과 2030 ICT 비전계획을 마련해 포괄적인 정보화 프로젝트를 실행하고 있음.


  ㅇ ICT 관련해 정보통신기본법, 정보보안법, 전자통신법, 반컴퓨터범죄법과 같은 기본 법률을 제정한 바 있음. 정보화 기본법의 주요 목표는 다음과 같음.

    - 경제사회의 발전 증진과 지역을 연결하는 인프라 개발 전자통신, 광속 인터넷 활성화

    - 전자정부 시스템의 전국적 배치를 위한 인력자원 개발

    - 전자정부 관련 절차규제 개발

    - 전국적으로 동일한 정보교류 체계 정보보안 체계 구축


주요 정책

주요 법률

2015~2025년 국가 ICT 정책 및 계획

2012~2020년 국가 광대역 계획

2013~2020년 전자정부 구축 시행 계획

2020년 ICT 개발 계획, 2025년 전략 

2030년 라오스 우정통신부 비전 계획

전자통신법 (2001/2012년)

전자상거래법 (2013년)

인터넷 저작권 관리 규제 (2014년)

무선 주파 관리 규제 (2017년)

온라인 정보 관리 조례 (2014년)

사이버범죄 예방 및 단속법 (2016년)

정보통신기술법 (2016년)

전자 데이터 보호법 (2017년)

이동 통신 인프라 공유 규제

데이터 가격 규제

음성/데이터 묶음/패키지/계획 (연구 진행 중)

전국 광대역 정책 (ITU와 연구 진행 중)

자료원: 라오스 우정통신부(Ministry of Post and Telecommunication)


□ 라오스 ICT 시장 현황


 ㅇ 라오스의 2017년 정보화 발전지수는 전 세계 139위를 차지했으나, 수도 등 도심 중심으로 ICT를 활용한 커뮤니케이션은 점차적으로 성장하고 있는 기조임.

     - 휴대폰 통신 네트워크 연결은 전체 마을의 94%, 휴대폰 인터넷 네트워크는 전체 마을의 78%를 커버함.

     - 전국 광섬유 케이블의 총 길이는 2017년 말 기준 7만 5,298km 임.

     - 이동통신의 경우 2G 통신 네트워크가 전 국토의 94%를 커버하며, 3G는 전국의 78%, 4G는 43%에 달함.
 

  ㅇ 라오스 인터넷 사용 인구는 전체 인구 700만 명 중 250만 명임. 인터넷 대역폭을 이웃 국가에서 수입하기 때문에 인터넷 서비스 수수료는 타 아세안 국가들보다 1.3배 이상 비쌈. 

    - 무선 통신사업자는 총 6개이며 중국, 태국, 베트남 기업들의 투자로 통신사업이 시작됨. 


라오스 유무선 통신사업자

자료원라오스 우정통신부 2017 통계 연보


  ㅇ 2017년 광섬유 케이블이 7만5289km가 설치됐으며, 송신소는 4939개가 전국적으로 설치됐고, 4G 송수신기지국은 1748개가 설치됐음.   


라오스 ICT 네트워크

자료원: LTC, ETL, Star, Beeline, Sky 연차보고서


라오스 ICT 네트워크 연결 현황 

 자료원: 라오스 우정통신부 2017 통계 연보


  ㅇ 라오스의 유선전화 가입자는 2017기점으로 감소 추세에 들어섬.

    - 2016 126만8597명에서 2017 112만5469명으로 감소함.

    - 인터넷 서비스 가입자는 점차적으로 확대돼 2017 278만 명이 인터넷 서비스를 사용 중이며모바일 데이터 서비스(심카드 데이터)가장 많이 사용하고 있음.


라오스 통신 가입자 현황

자료원: LTC, ETL, Star, Beeline, Sky 월간리포트, 2017 MPT 통계 연보


  ㅇ ICT 기업도 2017년을 점으로 빠르게 증가하고 있음정보통신 기기 유통업자는 2015 333개에서 2017 709개로 증가했음.


라오스 ICT 기업 현황

자료원: 라오스 기획투자부


□ 전자정부 사업


  ㅇ 라오스의 전자정부 사업은 2013년부터 시작됨. 라오스 전자정부 마스터 플랜(2013)의 주요 목표는 다음과 같음.

    - 라오스 우정통신부 및 각 지방정부에 전자정부 서비스 센터를 설립

    - 국가 전자정부 인프라 구축

    * 전자정부 애플리케이션 서비스 개발 운영으로 명하고 있음.

    - 우선순위 과제로 스마트 정부 구현서비스 정부 구현국가 보안 네트워크 구축법 제도 정비 등을 추진하고 있음.


전자정부 우선순위 과제

자료원라오스 우정통신부


  ㅇ 2013년 전자정부 마스터 플랜 추진 이후 총 3단계에 걸쳐 사업이 추진되고 있으며, 2단계인 2016~2018년은 중앙정부와 지방정부의 전자정부 인프라를 구축해 대기업 서비스 중심으로 애플리케이션 서비스를 구축하고 있는 단계임. 

    - 향후 대국민 서비스 영역을 확대되기 위해서는다양한 정보전산 네트워크 장비가 필요한 시점임

    - 현재 추진되고 있는 대부분의 전자정부 사업은 대외원조자금으로 추진되고 있음.


2013~2020 전자정부 구축 세부 계획

자료원라오스 우정통신부

 

  ㅇ 현재 운영되고 있는 주요 전자정부 포털은 다음과 같음.


  ㅇ 재정정보 시스템: www.decide.la

    - 재정정보 시스템은 2014년에 플랫폼을 만들어 라오스 기획재정부(MPI)에서 운영하고 있음.

    - 공식 데이터의 부문별 통합 공유가 용이하도록 디자인 됐으며데이터는 부처에서 관리하고 있으나 개방형으로 구축돼 다수의 공무원이 접근 가능함


  ㅇ 재난관리 시스템

    - 재난관리 시스템은 2016년에 착수돼 환경자원부(MNRE)가 운영하고 있음.

    - 이 플랫폼은 데이터 수집, 관리, 보급 시스템으로 구성돼 있음.

    - 데이터 수집 시스템은 태풍공중보건질병수위홍수 천재지변과 관련된 정보를 유관부서 지자체로부터 전달 받아 해당 정보를 관리 시스템에 전송하는 것임

    - 유관 부서에 등록한 뒤 모든 데이터를 분석하고, SMS를 통해 지방자치제와 시민들에게 정보를 전파하는 시스템으로 계획돼 있으나, 아직은 미진한 단계


  ㅇ 라오스 무역 정보포털: www.laotradeportal.gov.la 

    - 2012처음 만든 플랫폼은 라오스 산업통상부(MIC)가 운영하고 있음

    라오스에 물품을 수입·수출할 때 필요한 수입 및 수출 절차, 특수 제품에 관한 규제, 관련 법률 정보 등 유용한 정보를 얻을 수 있도록 도와줌.  


  ㅇ 전자상거래 플랫폼: www.plaosme.com

    - 2017만든 전자상거래 플랫폼은 라오스 상공회의소(LNCCI)가 운영하고 있음

    - 라오스에 유통되는 모든 제품들에 대한 정보를 제공하는 플랫폼으로현재 130기업의 300넘는 제품들이 등록돼 있으며현재 활발히 활동하고 있는 기업 제품 서비스에 대한 정확한 정보를 제공함.

 

  ㅇ 인터넷 뱅킹 서비스: 라오스 국제 서비스 은행(BCEL)

    - 인터넷 뱅킹 서비스는 라오스 국제 서비스 은행(BCEL)시범운영 중임

    - 사용률이 높은 인터넷 뱅킹 서비스는 BCEL One, 유럽방위공동체(EDC)/POS, 온라인 판매 솔루션, SMS 뱅킹 등임

    - 이제 초기 단계이며, 2018년부터 본격적으로 국책은행 시중은행에 의해 시스템 구축에 착수하고 있음.


□ ICT 부문 민간 투자


  ㅇ 라오스 정부의 ICT 분야 전체 예산은 명확히 외부에 공개되고 있지 않음다만 라오스 우정통신부는 주요 4통신사의 최근 투자금액을 외부에 공개함

    라오스 주요 4개 통신사의 최근 투자금액의 총 합계는 2017년 대폭 확대돼 1억3072만 달러가 투입되고 있음. 

    - 라오스 텔레콤 대외정책국 관계자에 따르면 라오스 통신사들은 4G 통신환경 구축을 위해 2020년까지  3달러의 추가재원을 마련할 것으로 전망하고 있음

    - 정부 분야의 ICT 지출은 중국태국의 원조자금 또는 협력기금으로 충당하고 있음.


 라오스 주요 4개 통신사 최근 투자 금액

(위: 달러) 

자료원라오스우정통신부


□ 한국 기업의 진출 과제 및 시사점


  ㅇ 라오스 정보통신산업은 걸음마 단계임특히 제조 분야와 마찬가지로 자국 제조기업이 없어 대부분의 정보통신기기 장비를 해외에 의존하고 있음자체 정보통신 기술 인력을 보유하고 있지 않아 해외 합작 원조를 통해 사업이 추진되고 있는 실정임.


  ㅇ 국가 ICT 정책 추진 계획에 따라 국가 유무선 브로드밴드망 구축 정보화 계획은 착실히 추진되고 있다고 평가받고 있음이에 따라 한국 기업의 차세대 정보통신 기술 장비, 관련 콘텐츠 시장 공략이 필요할 것임.
    - 다만 통신장비 시장은 중국 제품과의 경쟁이 필연적임.  

    - Huawei 라오스 법인 마케팅 담당자에 따르면, 라오스 무선통신 시장에서 장비의 80% 이상은 Huawei 제품이 공급되며, 4G 및 5G 시장에도 Huawei 제품이 시장을 지배할 것이라고 언급함. 


  ㅇ 콘텐츠 시장은 온라인 뱅킹 시스템이 BCEL에서 2018년부터 본격 도입되고 있으며라오스 은행도 온라인 뱅킹모바일 뱅킹 시스템 도입을 추진하고 있어 관련 분야 기업의 시장진출이 기대됨. 온라인모바일 뱅킹의 도입 확산은 라오스 소비문화 패턴도 다양하게 만들 것임. 

    라오스는 결제 및 배송 시스템 부재로 인해 온라인 쇼핑 시장이 전무한 상황이나 온라인 결제 시스템 도입으로 온라인 쇼핑 시장이 급성장하고 게임, 온라인 교육 등의 콘텐츠 시장도 빠르게 성장할 것으로 전망됨.

 

  국가 전자정부 사업은 전자정부 마스터 플랜에 따라 체계적으로 추진되고 있는 , 2019이후 계획된 국가 주민등록 정보화 시스템차량등록 시스템토지 부동산 등기 시스템 기본 정보화 대국민 서비스 분야의 프로젝트 발주가 시작될 것으로 전망

    - 라오스 전자정부 서비스 센터 소장은 한국 기업들이 전자정부 응용 서비스 분야에 진출할 필요가 있다고 언급했으며, 이 분야의 한국 기업 진출이 조속히 필요할 것으로 예상함.


  ㅇ 한국 정부도 신남방 정책의 일환으로 아세안 국가와의 무상원조 협력을 강화할 것으로 천명하고 있으며, ODA의 주요 과제로 디지털 분야의 협력을 강화할 필요가 있음.

    - 라오스의 경우주민전산화 등의 기본 전자정부 사업에 한국 무상원조 등과 연계한 사업을 확대해 아세안 국가 간의 균형적인 디지털 산업 성장을 도모할 필요가 있음.

 


작성자: Ms. Kaykham Khounvisith

자료원: 라오스 우정통신부, LTC, ETL, Star, Beeline, Sky 연차보고서, 기획투자부, KOTRA 비엔티안 무역관 자료 종합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번호, 제목, 국가를 표시 합니다.
번호 제목 국가 작성일자
1 파키스탄 자동차 윤활유 시장동향 파키스탄 2018-09-29
2 中, 왕홍시장의 새로운 트렌드와 한국인 왕홍 중국 2018-09-29
3 태국을 이끌어갈 미래산업 4 - 의료 및 웰빙 관광 태국 2018-09-28
4 일본 도료 시장동향 일본 2018-09-28
5 일본 폴리프로필렌 시장동향 일본 2018-09-14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