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트렌드

트렌드
[유망] 일본 화장품 용기 시장동향
2017-09-28 조은진 일본 오사카무역관

- 일본 화장품 시장 확대로 화장품 용기시장도 성장세 -

- 일본 시장 특성상 짧은 납기 및 소량주문에 대응할 필요 -

 

 


상품명 및 HS Code

 

   상품명: 플라스틱 화장품용기(HS Code 3923.90)

    - 참고로 유리 화장품 용기의 HS Code는 7010.90임.

 

선정 사유

 

   일본 화장품시장은 안정적인 내수시장에 더해 방일 관광객의 증가로 외수시장 및 해외 수출시장도 증가세에 있음.

    - 이에 따라 화장품 용기 수요도 확대


  ㅇ 최근 한국에서의 화장품 용기 수입도 증가세

    - 한국 화장품이 한류 붐으로 해외 수출이 늘어나면서, 화장품 용기 제조업계의 기술력 및 품질관리 능력도 향상됨.

    - 이에 따라 일본 화장품 업계도 한국 용기 제조기업을 공급선으로 주목하는 추세임. 

 

일본 화장품시장 및 용기시장 동향

 

   일본 화장품시장은 계속적으로 완만한 증가세

    - 외국인 여행객의 화장품 구매 증가, 경기 회복으로 인한 화장품 수요 증가, 소비자 요구에 대응한 화장품 업계의 적극적인 신상품 출시 등이 호조 요인으로 꼽힘.

   

  ㅇ 한편 화장품 위탁제조 시장의 확대도 주목할 만함.

    - 2005년에 개정된 약사법 시행되면서 용기 표기법이 바뀌어 제조원을 표기하지 않고 제조판매자(총판매원)만 표기하는 것이 허용됐는데, 이로 인해 화장품 업계에 중소 업계의 신규 진입이 용이하게 돼 아웃소싱 증가하게 됨.

    - 실제 미용 살롱이나 미용용렌즈 취급상도 자사 브랜드파워를 살려 자사 기획품을 판매하는 등 소규모 업체도 화장품시장에 진입할 수 있게 됨.

    - 위탁제조시장이 매년 100억 엔 규모로 증가할 것으로 보이는 가운데, 2017년 시장규모는 2817억 엔에 달할 것으로 전망됨. 

 

화장품 시장 규모 추이 

연도

전체 화장품 시장(억 엔)

전체 시장 중 위탁제조 시장(억 엔)

2012

22,710

2,085

2013

22,900

2,196

2014

22,300

2,277

2015

24,010

2,403

2016*

24,500

2,631

2017*

24,750

2,817

2018*

24,920

2,996

2019*

25,010

3,168

2020*

25,090

3,340

 주*: 예상치. 회계연도(해당 연도 4월부터 다음해 3월까지) 기준, 제조기업 출하액 기준

자료원: 야노 경제연구소


  화장품 용기 시장동향

    - 블로우성형기술, 가공기술, 디자인력 향상에 따라 PET, PP용기도 고급감 있게 생산할 수 있게 되면서 최근 유리용기에서 플라스틱 용기로 바뀌고 있음.

    - 또한 화장품 제조기업에서 최근 고령자용 실버 화장품 출시를 확대하면서 고령자 친화적 용기에 대한 수요가 상승하고 있는 추세


   화장품 용기는 소량주문에 납기는 짧은 경우가 많음.

    - 화장품 용기는 최근 다양화된 소비자 니즈에 대응하기 위해 기능성이 강화되고 고급화되는 추세임.

    - 고품질화를 추구하는 한편 가격은 낮춰 가격 경쟁력도 강화하고 있음.

    - 화장품 업계는 소량주문에 납기가 짧고, 가격경쟁력을 중시하기 때문에 용기 제조기업은 보급형(일반 유통용) 금형을 기본으로 신모델을 개발하고 있으나, 끊임없이 신제품이 출시돼 상품의 라이프사이클은 단기화되고 있음.

    - 이에 용기 제조사는 금형 투자를 줄이고 해외에서의 수입으로 전환하는 기업도 점점 늘어나고 있음.

     

최근 3년간 상위 10개국의 수입통계

 

  전체 수입 증가세

    - HS Code 3923.90 2016년 전체 수입액은 16596만 달러 규모

    - 중국이 최대 수입국으로 전체 수입의 약 49%가 중국 제품임. 중국 뒤를 대만, 한국, 베트남이 잇고 있음.

 

  ㅇ 대한 수입동향 

    - 2016년에는 전년대비 약 33% 증가한 815만 달러가 수입됨. 수입 증가의 주요 원인은 일본 화장품 시장의 확대임.

  

최근 3년간 일본의 화장품 용기(HS Code 3923.90)의 수입 추이

                                                                                                                                        (단위: US$ 백만, %)

순위

국가명

수입액

점유율

증감률

2016/2015

2014년

2015년

2016년

2014년

2015년

2016년

-

전체

169.18

152.41

165.96

100

100

100

8.89

1

중국

96.09

83.69

80.97

56.8

54.91

48.79

-3.24

2

대만

17.60

17.50

17.30

10.4

11.48

10.43

-1.11

3

한국

13.78

11.80

15.70

8.15

7.74

9.46

33.08

4

태국

5.35

6.30

13.03

3.16

4.13

7.85

106.78

5

베트남

4.31

7.95

10.90

2.55

5.21

6.57

37.22

6

말레이시아

7.85

8.21

8.13

4.64

5.39

4.9

-0.94

7

미국

8.12

4.33

5.64

4.8

2.84

3.4

30.05

8

독일

4.31

2.30

3.28

2.55

1.51

1.98

42.42

9

인도네시아

0.67

0.72

2.16

0.39

0.47

1.3

200.75

10

캐나다

4.11

4.26

2.02

2.43

2.8

1.22

-52.55

자료원 : World Trade Atlas

                            

주요 기업 현황 

 

   주요 용기 완제품 제조기업 및 유통 기업은 10개사 이내임.

    - 완제품 기업에 뚜껑, 성형품을 납품하는 제조 기업은 다양하게 존재하고 있지만 해외 수입도 많아지면서 일본에서 조달하기가 어려워지고 있는 상황임.

    - 용기 완제품 제조기업은 자사 공장이 없이 외주로 제작하는 Fabless Maker도 있으나, 품질관리에 엄격한 기준을 만들어 불량률 저하에 주력을 기울이고 있음.

    - 용기 완제품 제조 기업은 대부분이 중소기업인 것이 특징임.

 

일본의 주요 화장품 용기 제조기업 및 전문 유통기업 

기업명

매출액(억 엔)

특징

Asai Glass

60

 - 기획, 디자인, 설계, 제조, 도장, 인쇄까지 자사 및 그룹 회사에서 실시

 - Kose, Cosmo Beauty, Noevir, DHC, Kolmar 등의 화장품 제조기업에 납품

 - 품질관리인원 20명, 검사인원 30명 규모로 전수검사하고 있음.

Glasel


121


 - 다양한 화장품 용기를 취급하는 Fabless Maker

 - 계속적인 투자로 다양한 금형 보유

 - 한국 용기 제조기업과 협업해 일본에 없는 색상, 디자인 용기를 개발

 - 한국 외에 태국(자사공장), 중국에서도 수입하고 있음.

 - Saishunkan, Cosmo Beauty, Kolmar, Pola, Dr Ci labo 등 중견 기업에 납품 중

Koa Glass

77

 - 자회사에서 금형 제조, 유지보수를 하고 있으며 중국에는 용기 생산공장을 보유

 - Shiseido, Kanebo, Kose, P&G 등의 화장품 제조사에 주로 직거래로 납품


Ishido Glass



44


 - 화장품용기 전문 기업. Fabless Maker로서 화장품 용기의 기획·개발·판매에 주력

 - 자사에 금형을 보유하고 있으며, Airless용기의 판매가 증가 중

 - Kolmar, Dr. Ci lab 등에 납품

Miyamoto

14

 - 유리용기를 주력상품으로 취급하는Fabless Make로 한국에서도 수입하고 있음.

 - 일본제 80%, 한국제 20%의 비중으로 취급 중

Takeuchi 용기

비공개

 - Fabless Maker로 다양한 화장품 용기를 100개부터 소량 판매해 경쟁타사와 차별화 시도 

자료원: 야노경제연구소


□ 유통구조


   중견 혹은 중소 화장품 제조기업은 생산량이 상대적으로 적기 때문에 용기 유통회사를 경유해 조달. 조달하는 용기는 일반적으로 유통되는 보급형 용기를 사용하는 경우가 많음.


   용기 유통 회사를 경유해 조달하는 경우 크게 2가지 방법으로 납품됨.

    - 첫번째는 용기 유통 회사가 인쇄물 가공, 검사, 뚜껑까지 조달해서 납품하는 경우이며 두번째는 용기 제조회사가 화장품 제조회사와 상담을 해 직접 납품하는 경우임.

    - 두 번째의 경우처럼 용기 제조회사에서 직접 납품할 때는 용기 유통회사에로 청구서만 보내지며, 화장품 제조 회사는 용기 유통회사에 대금을 지불함

    - 특히 중소 용기 제조회사가 화장품 제조회사와 직접 거래할 경우에 여신 문제 때문에 유통회사를 통해 거래가 이루어짐.

    - 이런 상습관은 일본의 독특한 관례로 남아 있어, 우리 기업 입장에서는 이해하기가 어려울 수도 있어 주의가 필요함.

    - Shiseido, Kose, Kanebo 등 메이저 화장품 제조사의 경우, 용기 제조회사와 직접 거래하는 경우가 많고 금형투자에도 적극적이나 상술한 바와 같은 여신 문제 때문에 중간에 딜러를 거치는 경우도 있다는 것을 알아두고 상담을 진행해야 함.


   용기 유통회사는 한국 등에서 화장품 용기를 수입해 일본에서 2차 가공을 하는 경우도 있어 대기업, 드럭스토어 등에 일본에서 가공한 완제품을 납품하는 경우도 있음.

  

유통구조

 external_image

자료원: 업종별심사사전, 야노경제연구소 자료

 

관세율  


   WTO 협정 관세율 3.9%이며 통관 시 소비세 8%가 부가됨.

    - 한국 제품은 WTO 협정 관세율이 적용됨.

 

수입 관세율

HS code

세율

단위

비고

3923.90

3.9%

CIF

세관통관 시 (CIF+관세)×8%의 소비세가 부과됨

자료원: 일본관세협회실행관세율표2017


□ 활용 가능한 마케팅 방안


   현지 전시회 정보


전시회명

8回化粧品開展(COSME TECH 2018)

전시품목

화장품, 화장품 원료, 용기, 포장재, 검사 서비스, 화장품 용구 등 (화장품전 동시 개최)

개최국가 및 도시

일본, 치바(Makuhari Messe)

개최주기

매년 1회 개최

개최기간

2018124()~26()

개최규모

360개 사, 3만 명 참관(해외에서 2,029명 참관* 동시 개최 전시회 포함

웹사이트

http://www.cosme-i.jp

 

바이어가 말하는 화장품용기 조달 포인트

 

   Oskglass()/각종 용기 취급상

    - 한국의 L사에서 용기를 수입한 경험이 있음.

    - 일본 화장품 제조 기업은 화장품이 저렴한 제품이라도 용기에 신경을 많이 쓰고 미묘한 색상 차이, 내구성에 굉장히 민감함.

    - 한국 용기제조회사 중에는 수출실적도 풍부하며 우량기업도 있으나 주로 미국, 유럽 기준에 익숙해진 기업은 일본에서는 사소한 부분(색상, 마무리 기준 등) 때문에 어려움을 느낄 거라고 생각함.

     - 실제로 품질기준 때문에 거래한 한국 기업과 한 번만 거래하고 끝난 일도 있었음.

    - 일본 기업은 미묘한 색상차이, 내구성, 디자인, 특히 가격에 민감하기 때문에 한국 제조회사는 경쟁 타사, 특히 수출하고 있는 한국 기업을 벤치마킹하고 일본 기업에 상품 제안할 필요가 있다고 생각함.

    - 짧은 납기, 소량주문에 응할 수 있는 기업을 선호하며 독특한 디자인을 제안해주는 기업도 좋아 함.

    - 소량 주문을 반복하는게 일본 스타일이기 때문에 이해를 못하는 한국 기업도 많을 거라 생각함.

    - 또한 일본의 중소기업은 금형투자를 꺼려하므로 다양한 금형을 보유한 기업이 경쟁우위에 있다고 생각함.

    - 동남아시아 시장용으로 수출하는 일본 기업도 많아 일본시장용, 동남아시아용 등 여러 가지 가격 제안이 가능한 제조사를 선호함.

  

 시사점

 

   일본 상관습 특성상 소량주문에 익숙해져야 함.

    - 구체적으로는 '1000~3000개 = 범용품, 5000개 이상=오리지널'이라 생각해 제안하는 것이 좋음. 처음부터 대량주문을 기대하는 것은 바이어의 관심도를 떨어트리는 행위임.

    - 특히 최근 100개 단위부터 공급하는 용기 유통 회사의 시장 점유율이 높아지고 있음.


  ㅇ 화장품 용기 시장의 트렌드 파악도 중요

    - 최근 화장품 시장에서 실버세대용 화장품을 잇달아 내놓고 있어, 고령자용 화장품 용기(개폐 용이, 원터치 등)에 대한 관심도 높아지고 있음에 주목할 필요가 있음.

 

  ㅇ 경쟁력 강화를 통해 바이어를 감동하게 하는 전략 필요

    - 3D프린터를 도입해서 완제품에 가까운 시작품을 단기간에 제시하거나 용기 뚜껑을 다양하게 제안하고 선택범위를 넓혀주는 것도 어필 포인트가 됨.

    - 용기의 색상, 디자인, 모양 등 상세한 사양을 이해하기 위해서는 일본어 능숙자 혹은 화장품 업계에서 오래 종사한 직원이 있는 것이 경쟁력에 도움이 됨.

 

 

자료원: 야노 경제연구소, WTA, 바이어 인터뷰, KOTRA 도쿄 무역관 자료 종합


공공누리 4유형

KOTRA의 저작물인 ([유망] 일본 화장품 용기 시장동향)의 경우 ‘공공누리 제4 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사진, 이미지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번호, 제목, 국가를 표시 합니다.
번호 제목 국가 작성일자
1 [유망] 러시아 농업기계 시장현황 및 진출방안 러시아 2017-09-21
2 아르헨티나, 자동차 판매 상반기에만 30.4% 증가 아르헨티나 2017-09-21
3 태국 패션피플의 잇템, 이미테이션 주얼리 시장 태국 2017-09-22
4 인도네시아, 대통령이 국민에게 자전거를 선물하다 인도네시아 2017-09-22
5 스리랑카 틈새시장, 태양력 에너지 스리랑카 2017-09-16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