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투자진출

투자진출 - KOTRA 해외시장뉴스
나날이 성장하는 인도 신재생에너지 산업
2015-06-08 배아랑 인도 뉴델리무역관

 

나날이 성장하는 인도 신재생에너지 산업

- 풍부한 재생에너지 자원과 정부의 전략적인 육성에 힘입어 발전 비중이 갈수록 증가 -

- 인도 재생에너지분야 사업은 민관협력(PPP)을 통한 진출이 유망 -

     

     

 

☐ 인도 신재생에너지 현황

     

 ○ 인도 내 재생에너지 분야는 지난 5년간 20%가 넘는 성장세를 이어가며 인도 주요 전력 자원으로 빠르게 부상하고 있음.

  - 2009년 14.4GW던 인도 내 총 발전용량이 2014년 12월 31일 기준 33.8GW로 늘어났으며, 풍력발전이 22.5GW, 바이오매스발전이 4.2GW, 소수력발전이 4GW, 태양력발전이 3GW, 폐기물발전이 0.1GW를 각각 차지

  - 이는 인도 총 발전 용량의 12.9%에 해당하며 인도 내 연간 총 발전량의 6.5%

  - 풍력발전의 경우 발전용량 22.5GW로 재생에너지 분야에서 약 67%를 차지하며 가장 큰 비율을 차지

  - 바이오매스발전은 현재 2번째로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으며 전체 재생에너지 발전의 약 12%를 차지

  - 태양력 발전은 약 9%를 점유하고 있으나 잠재발전가능용량이 5000TWh로 추산되는 유망 분야

  - 인도 정부의 제 12차 5개년 계획이 차질 없이 진행될 경우 2017년 재생에너지 발전용량은 30GW가 늘어날 것으로 보이며 풍력발전이 15GW, 태양력발전이 10GW 추가될 것으로 예상

  

 ○ 2014년 재생에너지 산업 분야 주요 이슈

  - 나렌드라 모디 총리의 대선 승리와 인도 국민당(BJP)의 총선 승리로 발전 산업 및 재생에너지 산업 정책 개혁이 있었음.

  - 2014년 8월 21일 신재생에너지부는 라자스탄 주도 자이푸르 인근에 4GW 규모의 태양열발전소 설립 계획을 발표

  - 2014년 8월 26일 인도 재무부는 태양광 전지판 수입에 대한 관세를 부과하라는 반덤핑규제국의 권고를 사양함.

  - 2014년 9월 6일 Piyush Goyal 인도 신재생에너지부 장관은 2019년까지 태양력 발전 용량을 100GW까지 늘리는 것을 목표로 하는 자와할랄네루국가태양미션(Jawaharlal Nehru National Solar Mission; JNNSM)을 출범

     

 ○ 인도 발전산업분야 기업들은 기존에 대부분 화력발전사업을 추진하는 것에서 벗어나 재생에너지 발전사업으로 관심을 확대하고 있음.

  - JNNSM 하에 Alex Spectrum Radiation, CCCL Infrastructure, Maharashrtra Seamless SunEdison Energy India, Welspun Solar, Khaya Solar Projects 등의 소규모 재생에너지 기업들도 태양력 발전 사업에 투자 중

     

 ○ 현재 인도 정부는 발전 인프라 설비를 구축하기 위해서는 민관협력사업(Public-Private Partnerships; PPPs)이 필수라고 인식하고 있으며 인프라 분야 민간투자를 유치하기 위해 정책을 수정하는 중

 

☐ 인도 신재생에너지 분야별 산업 현황

     

 ○ 풍력발전은 잠재 발전 가능 용량이 103GW에 달하며 2014년 12월 31일 기준 현재 발전 가능 용량은 22.5GW

  - 2014년 3월 기준 인도 내 풍력발전소는 14개 주에 걸쳐 233개소가 있는 것으로 확인됐으며, 타밀나두 주에 45개소, 마하라슈트라 주에 39개소, 구자라트 주에 40개소가 위치. 7517㎞에 달하는 인도 해안선을 따라 풍력 발전이 주로 이루어짐.

  - 인도 풍력발전설비 수출액은 2003/2004 회계연도 78만 달러에서 2013/2014 회계연도에는 4993만 달러로 성장, 2003/2004 회계연도부터 2013/2014 회계연도까지 수출된 풍력 발전설비 총 수출액은 18억2490만 달러

  - 인도 풍력발전설비 수입액은 2003/2004 회계연도 118만 달러에서 2013/2014 회계연도에는 314만 달러로 성장, 2003/2004 회계연도부터 2013/2014 회계연도까지 수입된 풍력 발전설비 총 수입액은 4081만 달러

     

 ○ 태양력발전은 잠재 발전 가능 용량이 100GW에 달하며 2014년 12월 31일 기준 현재 발전 가능 용량은 3GW

  - 인도 내 태양력발전소는 8개 주에 주로 설치돼 있으며 라자스탄주, 구자라트주, 마하라슈트라주, 안드라프라데시주 등에 위치

  - 인도의 태양광전지판 수출액은 2003/2004 회계연도 4977만 달러에서 2013/2014 회계연도에는 2억721만 달러로 증가함. 2003/2004 회계연도부터 2013/2014 회계연도까지 수출한 태양광전지판 총 수출액은 23억5121만 달러

  - 인도의 태양광전지판 수입액은 2003/2004 회계연도 1494만 달러에서 2013/2014 회계연도에는 5억3900만 달러로 증가함. 2003/2004 회계연도부터 2013/2014 회계연도까지 수입한 태양광전지판 총 수입액은 39억1431만 달러

     

 ○ 인도 내 발전용량 25㎿ 이하 소수력발전 잠재 발전 가능 용량은 총 20GW로 추산되며 2014년 12월 31일 기준 현재 발전 가능 용량은 4GW

  - 인도 내 소수력발전소는 6개 주에 주로 분포하고 카르나타카주, 히마찰프라데시주, 우타라크핸드주, 아루나찰프라데시주, 카슈미르주 등임.

  - 인도 터빈 수력 발전기 수출액은 2003/2004 회계연도 1만 달러에서 2013/2014 회계연도 22만 달러로 증가함. 2003/2004 회계연도부터 2013/2014 회계연도까지 수출한 터빈 수력 발전기 수출액은 총 485만 달러

  - 인도 터빈 수력발전기 수입액은 2004/2005 회계연도 208만 달러에서 2013/2014 회계연도에는 50만 달러로 감소함. 2003/2004 회계연도부터 2013/2014 회계연도까지 수입한 터빈 수력 발전기 총 수입액은 5667만 달러

     

☐ 정부 추진 신재생 에너지 프로젝트 내용

     

 ○ 국가기후변화대비계획에 따라 인도는 2020년까지 재생에너지 발전 비율을 15%까지 끌어올리는 것을 목표로 하고 있음.

  - 인도 정부는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 자루할랄 네루 국가 태양 미션(JNNSM)을 출범시킨 바 있으며, Piyush Goyal 인도 신재생에너지부 장관은 기존 JNNSM을 수정, 2014년 11월 6일 태양력 에너지 발전량을 2019년 100GW까지 확대하는 계획을 발표

  - 풍력발전과 관련, 국가풍력발전미션(National Wind Energy Mission; NWEM)을 출범시키고 2019년까지 풍력발전량을 현재의 2배 수준인 40GW로 끌어올리는 것을 목표로 함.

     

 ○ 인도 신재생애너지부(MNRE)는 2014년 9월 울트라 메가 태양열 프로젝트(Ultramega Solar Power Project) 초안을 발표함.

  - 전국 500㎿에서 1000㎿ 규모 발전소 25개소를 설치해 총 20GW의 발전 용량을 확보하는 것이 주요 내용

  - 이 계획은 고용 창출 및 재생에너지 구매 의무(Renewable Purchase Obligation; RPO) 충족, 온실가스 배출 감소, 태양력 발전비용 감소 효과를 가지고 올 것으로 예상됨.

  - 신재생에너지부에서는 단일 창구시스템을 통해 프로젝트 민간투자를 유치함.

     

☐ 2015/2016 예산안 신재생에너지 관련 인센티브 및 투자 정책

     

 ○ 2015년 2월 28일 발표된 인도 국가 총 예산안에서는 신재생에너지 분야 정책이 일부 수정돼 발표됨.

  - 신재생에너지부는 2022년까지 재생에너지 총 발전량을 175GW까지 끌어올리겠다고 발표했으며, 태양력 100GW, 풍력 60GW, 바이오매스 10GW, 소수력 5GW로 발전비율을 구성했다고 밝힘.

  - 인도 내 대기오염지수를 낮추기 위해 전기 자동차를 생산·운용하는 계획 예산으로 7억5000만 루피를 배정했으며, 전기 및 하이브리드 자동차 제조부품을 대상으로 소비세를 감면하는 정책 1년간 연장

  - 국가 차원의 인프라 투자 기금을 조성하고 석탄에 부과되는 클린에너지세를 톤당 100루피에서 200루피로 증세해 클린에너지 캠페인에 필요한 기금을 마련하는 데 용이하게 함.

  - 태양광전지판 생산 재료인 구리선과 주석합금에 대한 소비세 면제

  - 민간 일각에서는 신재생에너지 기업에 대한 18% 최저한세(MAT) 비율 및 소득세가 감소하지 않은 점, 철도와 도로 사업과는 대조적으로 재생에너지 관련 면세채권이 발행되지 않았다는 점에 대한 불만을 제기

     

☐ 시사점 및 전망

     

 ○ 인도 정부의 계획에 따르면 인도 내 재생에너지 발전용량은 2022년까지 72.4GW로 증가할 것으로 예상

  - 목표를 달성하기 위해서는 현재 발전용량 수준에서 4GW 규모의 재생에너지 발전설비를 추가로 건설해야 하며, 설립비용으로는 약 462억 달러가 필요할 것으로 예상됨.

  - 또한 송전 및 배전 시설을 확충하는 데에도 발전설비만큼의 비용이 필요해 2022년까지 총 약 833억 달러가 지출될 예정

     

  산업화, 도시화, 인구 성장, 경제 성장, 인구 소득 증가, 전력 수요 증가, 석탄 자원 고갈, 석탄 및 석유 수입 증가, 기후 변화에 대한 우려 등으로 인도 내 신재생에너지 산업은 갈수록 성장할 것으로 전망

  - 인도 정부는 지속 가능한 경제 발전을 위해서 현재 화력발전에 치중된 발전 비중을 재생에너지 분야로 상당 부분을 끌어와야 한다는 인식

     

 ○ 인도 정부가 전략적으로 육성하는 신재생에너지산업에 국내 기업이 진출할 필요가 있음.

  - 인도 정부 주도의 태양력발전, 풍력발전을 비롯한 재생에너지 프로젝트 계획에는 민관협력(PPP)을 통한 사업추진 계획이 다수 포함돼 있으며, 인도 정부는 외국인 투자자들의 적극적인 해외투자를 희망

  - 프로젝트에 제시된 세부 인센티브 사항 및 사업 타당성을 검토해 초기 투자 리스크를 줄이고 진입비용을 절감할 수 있는 기회 존재

     

 

자료원: The Economic Times 등 현지 언론, Business Monitor International, India Brand Equity Foundation, Novonous, Ministry of New Renewable Energy, KOTRA 뉴델리 무역관 자료 종합

 

공공누리 4유형

KOTRA의 저작물인 (나날이 성장하는 인도 신재생에너지 산업)의 경우 ‘공공누리 제4 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사진, 이미지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