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포토뉴스

뉴스의 제목, 지역, 작성자, 첨부파일, 내용을 알 수 있습니다.
제목 대마도, 한국인의 유망 투자처로 부상
게시일 2019-07-10 작성자 고충성
국가 일본 무역관 후쿠오카무역관
KakaoTalk_20190709_085910052.jpg
KakaoTalk_20190709_085914331.jpg
KakaoTalk_20190709_085916715.jpg
KakaoTalk_20190709_085909453.jpg
KakaoTalk_20190709_085913720.jpg
KakaoTalk_20190709_085914904.jpg
KakaoTalk_20190709_085910645.jpg
KakaoTalk_20190709_085906364.jpg

ㅇ 대마도(쓰시마)는 부산에서 배로 최단 1시간 10분 만에 갈 수 있는 ‘한국에서 가장 가까운 해외여행지’로 인기가 높아지고 있음. 
   - 대마도 인구는 3만 명 안팎에 불과함에도 2018년에만 40만 명 이상의 한국인 관광객이 대마도 방문, 방문객 수 매년 기록 갱신 중임.
   - 대마도를 방문하는 전체 외국인 관광객 중 99.9%가 한국인이며 해당 지역은 관광업 외 사업기반이 거의 없어 한국 자본이 대마도 경제를 좌우.


ㅇ 대마도 남부에 위치하며 공항과 항구를 모두 보유한 '이즈하라' 지역이 섬의 경제 중심지였으나, 최근에는 부산에서 가까운 섬 북부의 '히타카츠' 지역이 경제 중심지로 부상하고 있음.
 - 일본 대형 호텔 체인점인 도요코인(東横イン)은 2017년 이즈하라 지역에 호텔을 신규 오픈한데 이어, 히타카츠 지역에 리조트형 호텔을 신규 건립, 2019년 9월에 오픈할 예정임. 


ㅇ 히타카츠의 항구 인근 지역을 중심으로 요식업, 숙박업, 임대업의 분야에서 한국인의 직접 투자 및 창업 사례도 증가하고 있으며, 대마도 내 10개가량 있는 면세점은 대부분 한국인 직원으로 구성.

공공누리 1유형

해외시장뉴스 기사는 "공공누리 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단 이미지나 표 자료 등 공사가 직접 작성하지 않고 별도 출처가 명기된 외부 자료의 사용에 대해서는 해당 출처의 담당자와 별도 협의한 이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목록