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경제·무역

‘트리플’ 카드 이후의 중국<2> : 전망
2007-05-22 박한진 중국 상하이무역관

‘트리플’ 카드 이후의 중국<2> : 전망

- 증시 '하락→단기적 등락→이후 회복' 예상 -

- 시민들 "정책조정 계속될 것" -

 

보고일자 : 2007.5.20.

박한진 상하이무역관

shanghai@kotra.or.kr

 

 

 

□ 최근엔 금리 올려도 증시 계속 상승

 

 Ο 전문가들이 '트리플' 카드가 증시를 염두에 둔 조치가 아니라는 반응을 보이는 것과는 대조적으로 시장에서 21일 열리는 증시에 촉각을 세우고 있음.

 

 

 Ο 이론적으로 금리인상은 증시에 부정적 영향을 미치지만 중국에서는 지난 2005년까지는 금리인상 후 증시가 하락했지만 2006년 이후엔 꾸준한 금리인상 추세 속에서도 주가는 고공행진을 해왔음.

  - 2004년 10월 29일부 1년 만기 예대 기준금리 각각 0.27% 인상 후 상하이 증시는 1.58% 빠지는 부진세를 보임.

  - 2005년 3월 17일부 주택대출금리 인상 후에는 당일 상하이 종합지수가 0.9% 하락했다가 이튿날 잠시 반응 후 지속 하락세로 접어들었음.

  - 그러나 2006년 4월 28일, 8월 19일, 2006년 3월 18일부 금리인상 후에는 증시가 지속 상승해왔음.

  - 21일 주가 전망은 매우 어려운 측면이 있으나 하락세 출발→단기적 등락→이후 회복의 흐름을 보일 것으로 예상됨.

 

역대 금리인상 조치가 증시에 미친 영향

단행 시기

조정 내용

증시에 미친 영향

2007.5.19

1년 정기예금 기준금리 0.27%P 인상,

1년 만기 대출 기준금리 0.18%P 인상, 개인주택공적금 대출금리 0.09%P 인상

?

2007.3.18

1년 만기 예대 기준금리 각 0.27%P 인상

3월19일 상하이, 선전 증시 하락세로 출발했으나 곧 반등(상하이 2.87% 상승한 3,014.44P, 선전 1.59% 상승한 8,237.28P로 마감)

2006.8.19

1년 만기 예대 기준금리 각 0.27%P 인상

8월 21일 ‘블랙먼데이’ 우려감이 ‘레드먼데이’로 반전(상하이 증시 1,558.10P 마감, 0.20% 상승)

2006.4.28

대출금리 0.27%P 인상

28일 상하이 종합지수 1.66% 상승

2005.3.17

주택대출금리 인상

당일 상하이 종합지수 0.95% 하락 후 다음날 1.29% 상승, 이후 지속 하락세

2004.10.29

1년 만기 예대 기준금리 각 0.27%P 인상

부진세(상하이 종합지수 1.58% 대폭 하락)

1993.7.11

1년 정기예금 기준금리 1.80%P 인상

첫 거래일 상하이 23.05 포인트 하락

1993.5.15

예금금리 평균 2.18% 인상, 대출금리

평균 0.82% 인상

첫 거래일 상하이 27.43% 하락

 

□ 네티즌 반응 : '긴축기조 계속될 것" 과반수

 

 Ο 한편, 중국 금융전문 사이트인 금융계(jrj.com.cn)가 온라인을 통해 이번 조치에 대한 네티즌의 반응을 확인한 결과, 중국시간 20일 오후 1시 현재 전체 응답자 1만7899명 가운데 42.3%가 이번 조치의 목적이 증시 거시조정에 있다고 생각하고 있는 것으로 조사돼 전문가들의 판단과는 다소 다른 양상을 보임.

  - 통화팽창에 따른 금리인상 압력 완화(30.98%)도 비교적 높은 응답 비율을 보였으나 과도한 대출 증가세 억제(13.92%), 고정자산투자 통제(8.54%), 부동산 값 상승세 지속 억제(4.25%) 등이라고 답한 비율은 소수에 그침.

 

인민은행이 또다시 지준율과 금리를 올린 주요 목적은?

선택

비율

응답자 수

  증시 거시조정

42.30%

7,571

  통화팽창에 따른 금리인상 압력 완화

30.98%

5,546

  과도한 대출 증가세 억제

13.92%

2,492

  고정자산투자 통제

8.54%

1,529

  부동산값 상승세 지속 억제

4.25%

761

증시가 4000 포인트를 돌파했는데 이번 조치가 증시에 미칠 영향은?

선택

비율

투표 수

  단기적으로 하락하나 중장기 낙관

44.43%

7,953

  활황장세 지속 유지

37.27%

6,671

  수차례 정책 효과로 대폭 조정 직면

18.30%

3,275

올 들어 벌써 지준율 인상 5차례, 금리인상 2차례인데 연내 지속 조정 가능성은?

선택

비율

투표 수

  조정정책 지속할 것

55.95%

10,015

  상황에 따라 달라질 것

39.24%

7,023

  그럴 리 없음

4.81%

861

위앤화 환율변동폭 기준환율 대비 ±0.5 확대 의미는?

선택

비율

투표 수

  위앤화 환율 시장화 가속

54.73%

9,797

  위앤화 환율 안정에 도움

29.28%

5,240

  위앤화 추가 평가절상 억제

15.99%

2,862

             주 : 온라인 응답자 수 1만7899명(중국시간 5월 20일 13시 현재)

             자료원 : 金融界

 

 Ο 증시에 미치는 영향에 대해서는 “단기적으로 하락하나 중장기적으로 낙관”이라는 응답이 44.43%로 가장 많았고 이어 "활황장세 지속 유지"(37.27%), "수차례 정책 효과로 대폭 조정"(18.3%) 등의 순으로 나타남.

 

 Ο 이번 조치 이후 조정정책 지속 가능성에 대해 네티즌들은 55.95%가 “조정정책을 지속할 것”이라는 응답을 보였고 약 40%가 '상황에 따라 달라질 것'이라고 대답함.

  - 조정정책이 더 이상 없을 것이라는 응답은 4.8% 선에 그쳐 미미하게 나타남.

 

 Ο 위앤화 환율 변동폭을 일일기준 환율 대비 상하 0.5%로 확대한 조치에 대해서는 과반수(54.73%)가 "환율 시장화 가속"으로 받아들이고 있는 것으로 조사됨.

 

 

자료원 : 중국인민은행, 金融界, 新浪網, 상하이무역관

공공누리 4유형

KOTRA의 저작물인 (‘트리플’ 카드 이후의 중국&lt;2&gt; : 전망)의 경우 ‘공공누리 제4 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사진, 이미지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