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경제·무역

2006년 칠레 경기 4.4% 성장, 2007년은 5.0% 성장 예상
2007-01-06 최숙영 칠레 산티아고무역관

2006년 칠레 경기 4.4% 성장 그쳐, 2007년은 5.0% 성장 예상

 

보고일자 : 2007.1.6

최숙영 산티아고무역관

choi@kotrachile.cl


 

□ 2006년 칠레 경기, 성장 둔화
 

 ○ 산티아고 상공회의소는 2006년도 칠레 1인당 GDP가 구리가격 상승에 힘입어 US$8600선으로 상승한 것으로 파악되지만 GDP 증가, 무역흑자 등에도 불구하고 경제성장률이 당초 예상치를 약 1%포인트 정도 밑도는 4.4%수준에 머문 것으로 파악
 

 ○ 2006년도 사상 최대의 무역 흑자를 이뤄내고도 성장률이 둔화된 주 요인으로는 기업의 투자 위축, 실질수출 증가율 둔화 등을 지목할 수 있음.

   - 고정자산에 대한 투자 성장률이 2004~05년 2년간 각각 12%, 27%로 두 자리 수 성장을 기록한 데 반해, 2006년에는 5.5%에 그쳐 결과적으로 2006년 예상 GDP 성장률보다 약 1.5%포인트 낮은 성장을 초래하게 됨.

   - 또한 명목 수출은 크게 늘었으나, 2003~05년 기간 중 평균 8%대를 기록한 실질수출성장률이 2006년에는 5%선으로 떨어진 것도 칠레 경기둔화의 요인으로 꼽힘.
 

 ○ 투자위축, 실질수출 증가율 둔화에도 불구하고 4%대의 성장률이나마 유지할 수 있었던 것은 미 달러화 대비 페소화 평가절상으로 가계의 구매력이 증가하면서 내구재를 중심으로 한 민간소비가 6%대의 성장률을 유지했기 때문

   - 그 결과 소매업, 건설업, 통신업 등의 분야가 비교적 활발한 성장을 보임.

   - 칠레 중앙은행은 2005년 경제성장률의 약2/3는 국내소비가 견인한 데 이어 2006년에도 국내 소비의 강세가 계속 됐음.

 

칠레 경기성장의 국내소비-수출비중(%)

         

                                   자료원 : 칠레중앙은행

 

 

□ 산티아고 상공회의소 2007년 칠레 경제 전망


주요 경제지표

구 분

2004년

2005년

2006년(잠정)

2007년(전망)

GDP 성장률(%)

6.2

6.3

4.4

5.0

1 인당 GDP(US$)

5,903

7,089

8,641

9,045

투자증가율(%)

11.7

24.7

5.5

8.0

민간소비증가율(%)

6.1

8.2

6.8

6.7

소비자 물가지수(%)

2.4

3.7

2.9

3.0

환율(US$1 당 )

610

560

531

528

명목이자율(90일)

2.3

4.9

5.4

4.9

구리가(US$, 1파운드당)

1.30

1.63

3.01

2.50

수출(US$ FOB)

320억

406억

591억

572억

구리

145억

183억

337억

290억

기타품목

175억

223억

254억

282억

수입(US$ CIF)

230억

304억

353억

391억

무역수지

90억

101억

238억

180억

실업률(%)

10.0

9.3

8.2

7.8

고용증가율(%)

2.6

4.1

1.4

2.1

            자료원 : 산티아고 상공회의소

 

 ○ 2006년 대비 경제성장률 약 5.0% 상승 예상

   - 정부의 재정지출, 공공투자 확대가 주요 성장 동력으로 예상되는 가운데, 2006년에 이어 건설(특히 공공주택, 도로 등)교통 · 분야의 성장이 활발할 것으로 예상됨.

   - 그러나 실질수출의 경우는 최근 15년간의 평균 8.2%에 비해 하락한 5.5% 수준의 성장이 예상돼 칠레 수출업체들의 경쟁력 강화가 요구됨.
 

 ○ 고용 증가, 실업률 하락 예상

   - 2006년 한 해 동안 신규 고용 창출이 8만 명 수준에 그친데 비해 2007년에는 약13만 명의 고용을 창출, 연 평균 실업률이 7.8%로 예상돼 최저치를 기록하던 90년대 후반의 6~7% 수준에 근접할 것으로 전망됨.

   - 최근 4년간 실질임금 상승률은 1.7~1.8%대의 안정세를 이어갈 것으로 보이며, 페소화 강세로 가계 구매력 상승이 지속될 것으로 예상
 

 ○ 2007년 교역수지 약 180억 달러, 2006년보다 감소 전망

   - 평균 구리가격의 하락(2006년 파운드당 US$3.0->2007년 파운드당 US$2.5)의 영향으로 총수출 규모는 감소할 것으로 예상되나, 구리 제외품목의 수출은 증가세를 이어갈 것으로 전망

   - 국제 원유가격 안정세(배럴 당 US$60선)에 따라 수입 증가율 둔화 예상

   - 원유·연료 이외 제품의 수입은 국민소득 증가로 확대될 것

 

 

자료원 : 산티아고 상공회의소, 칠레 중앙은행.

 

공공누리 1유형

해외시장뉴스 기사는 "공공누리 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단 이미지나 표 자료 등 공사가 직접 작성하지 않고 별도 출처가 명기된 외부 자료의 사용에 대해서는 해당 출처의 담당자와 별도 협의한 이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