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경제·무역

사우디-예멘 전쟁에 장기화 따른 사우디 경제 영향
2019-08-27 윤수한 사우디아라비아 리야드무역관

- 20153월 사우디 및 걸프 주요국, 예멘 반군 지역 공습 시작 -

- 전쟁 장기화에 따른 비용 부담 증가로 경제 회복세 부정적 영향 전망 -



  

□ 사우디-예멘 전쟁 현황

   

  20153, 사우디 주도로 UAE 등 걸프 주요국 예멘 반군 지역 공습

    - 사우디, 아라비아 반도 내 이란 영향력 억제를 위해 이란이 지원하는 예멘 반군과의 전쟁 시작


  ㅇ 국경 지역 국지전 양상 지속하다가 201710월 이후 예멘 반군의 사우디 미사일 공습 이후 전쟁 심화

    - 예멘 반군, 2017년 10~11월 수도 리야드를 겨냥해 장거리 미사일 다수 발사

    - 사우디군은 최근까지 이어진 예멘 반군의 미사일 공중격추 모두 성공했으나 파편으로 인한 민간인 사상자 발생


  ㅇ 2019년 이후 예멘 반군은 사우디 수도 리야드를 겨냥한 장거리 미사일보다 국경 주변 공항, 정유 시설, 격납고 등 군사시설 드론 공격

    - 사우디 군, 예멘 반군의 드론 공격이 있을 때마다 보복 공습 강화

 

  ㅇ 2019년 예멘의 대사우디 주요 공습 현황

    - 호르무즈해협 사우디 유조선 2척 및 상선 4척 사보타부(5.12.)

      · 사우디 정부는 예멘 반군 소행이라고 주장, 예멘 반군은 부인 중

    - 사우디 국영석유회사(ARAMCO) 송유시설 드론 공격(5.14.)

    - 사우디 나지란 공항 전투기 격납고 드론 공격(5.19.)

    - 이슬람 성지 메카 겨냥 미사일 2기 발사(5.20.)

      · 사우디군, 메카 향발 미사일 2기 공중격추 성공

    - 예멘 반군은 최근까지 사우디 남부지역 공항, 정유 시설, 군사시설 등을 목표로 드론 공격 시행 중

 

 사우디 국방비 지출 개요

 

  전쟁 시작 이후 2016년 사우디 국방비 지출액은 940억 달러로 미국, 중국, 러시아에 이은 세계 4위를 기록하며, 연평균 7%의 높은 증가율 기록

    - 2016년 사우디 전체 예산 중 국방비 비율은 약 37%로 매우 높음.


  ㅇ 높은 국방비 지출 원인은 사우디-예멘 전쟁뿐만 아니라 자주국방 실현을 위한 Saudi Vision 2030 추진의 이유도 있음.

    - 사우디 정부, Saudi Vision 2030을 통해 현 2% 방산물자 자국생산 비율을 2030년까지 50%로 증가 계획

 

2015~2018년 사우디 국방비 지출 동향

(단위: 억 달러, %)

구분

2015

2016

2017

2018

국방비

874

940

973

1,045

증가율

7.9

7.9

3.4

7.5

주: 2017~2018년은 추정치

자료: BMI


전쟁 이후 사우디 주요 경제동향

 

  ㅇ (경제성장률) 저유가, 전쟁 비용 부담 증가 등에 따른 영향으로 20182.2% 기록

    - 고유가 영향으로 2015년까지 평균 3.5% 성장률을 기록했으나 2015년 이후 저유가 및 전쟁의 영향으로 20161.7%, 2017-0.9% 기록

 

  ㅇ (1인당 GDP) 2014년 이후 지속 감소 추세

    - 20142만 5214달러를 기록했으나 저유가 및 전쟁의 영향으로 20172만 1057달러까지 감소

    - 유가 회복으로 인해 2018년은 2만 3418달러 기록

 

  ㅇ (재정수지) 전쟁으로 인한 국방비 지출 증가로 정부 재정적자 심화 지속

    - 저유가의 영향도 있겠으나 막대한 예산이 투입되는 전쟁으로 인해 2015년 이후 매년 600억 달러 이상의 재정적자 기록

 

  ㅇ (외환보유고) 20147324억 달러 기록 이후 지속 감소해 2018년에는 4965억 달러 기록


2014~2018 사우디 주요 경제 지표

(단위: %, 달러, 억 달러)

구분

2014

2015

2016

2017

2018

경제성장률

3.7

4.1

1.7

-0.9

2.2

1인당 GDP

25,214

21,180

20,289

21,057

23,418

정부 재정수지

-175

-966

-830

-636

-362

외환보유고

7,324

6,164

5,358

4,964

4,965

 자료: IMF, 사우디 중앙은행(SAMA), 사우디 재무부(Ministry of Finance)


현지 진출기업 반응

 

  ㅇ (A) 탄약, 포탄 등 전쟁물자 수출에 도움이 됐으나 장기화에 따라 사우디 정부의 현지 공장 설립 요구가 높아지고 있음.

 

  ㅇ (B) 국지전이 소강상태에 이르고 장기화에 따라 장거리 유도 미사일 수요가 증가하고 있음.

 

  ㅇ (C) 예멘 반군의 드론 공격 증가에 따른 국경 지역 드론 전파교란 시스템 등 드론 공격 방어용 시스템 및 제품 수요 늘어나고 있음.

 

  ㅇ (D, 사우디기업) 무기류뿐만 아니라 전투복, 방탄조끼, 망원경 등 일반 방산물자 수요도 빠르게 증가하고 있으며 대부분 긴급 발주 형태로 추진

    - 또한 D사는 전쟁 장기화 시 사우디 정부는 수입보다 현지 생산으로 방산물자 조달 전략을 수정할 가능성도 높다고 언급

 

시사점

 

  ㅇ 현지 국방 관련 유력 에이전트 A사에 따르면 사우디-예멘 전쟁은 사우디-이란 대리전 양상으로 미국-이란 관계가 회복되지 않는다면 장기화할 가능성이 높다고 언급

 

  ㅇ 한편 UN 인권이사회, 국제앰네스티 등은 사우디의 예멘 공습은 전쟁범죄에 해당하며 학교, 병원, 시장 등에 대한 폭격으로 예멘 민간인 수만 명이 사망했다고 언급

 

  ㅇ 무기류보다 상대적으로 국제사회의 비판을 받지 않는 제품 수출 필요

    - 드론 공격 방어 시스템, 치안 유지 및 테러방지를 위한 무전기, 군 의류, 방탄조끼, 헬멧 등 비무기류 제품

  


: IMF, 사우디 중앙은행(SAMA), 사우디 재무부(Ministry of Finance), BMI, Arab News 등 현지 언론 및 KOTRA 리야드 무역관 자료 종합

공공누리 4유형

KOTRA의 저작물인 (사우디-예멘 전쟁에 장기화 따른 사우디 경제 영향)의 경우 ‘공공누리 제4 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사진, 이미지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번호, 제목, 국가를 표시 합니다.
번호 제목 국가 작성일자
1 中 2019 하반기 경제동향 및 정책방향 중국 2019-08-22
2 2019 홍콩 시위의 경제적 영향 홍콩 2019-08-23
3 과테말라, 알레한드로 지아마테이 대통령 당선 과테말라 2019-08-21
4 수단, 야권연대-군과도위, 민군 합동 과도정부 운영안 최종 합의서명 수단 2019-08-19
5 북마케도니아의 국가 개황 및 최근 동향 불가리아 2019-07-10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