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경제·무역

中 자녀 교육비에 연간 1조9천억 위안 지출해
2018-04-25 배서은 중국 선양무역관

- 자녀 교육비 지출, 도시가 농촌보다 배 이상 높아 -

- 초중고생 47.2%가 사교육 참여해 -

 

 

 

중국 자녀 교육비 지출 현황

 

  ㅇ 중국 가정의 교육비 지출, 전체 GDP의 2.48% 차지

    - 최근 베이징 대학(北京大学)의 중국 교육재정과학연구소(中国教育财政科学研究所)는 전국 가정의 교육비 지출에 대한 설문조사를 실시했음.

    - 설문 조사에 따르면 2016년 하반기부터 2017년 상반기까지 중국 가정의 교육비 지출은 약 19042억 위안(314조 원)으로 추산됨.

    - 이는 전체 GDP(2016년 기준)2.48% 차지하는 규모로 중국의 교육열이 매우 높은 것을 알 수 있음.

 

  ㅇ 도시와 농촌의 교육비 지출 격차 심각

    - 조사에 따르면 미취학 아동 및 초중고생을 대상으로, 한 가정당 연간 평균 8143위안(135만 원)의 교육비를 지출하는 것으로 나타남.

    - 농촌지역의 경우 연평균 3936위안(65만 원)을 자녀 교육비로 지출하는 반면, 도시지역 가정의 경우 연평균 1100위안(166만 원)을 자녀 교육비로 지출하는 것으로 나타남.

    - 농촌과 도시의 교육비 지출의 약 3배 정도 차이나는 것은 소득 격차, 자녀 교육에 대한 관심도, 정보여건 등에 기인한 것으로 판단됨.

 

교육 단계별 도농 간 교육비 지출동향

(단위: 위안/)

external_image

자료원: 2017년 중국 교육재정 가정조사

 

    - 2017년 중국 교육재정 가정조사에 따르면 미취학 아동부터 중학생까지 도농 간의 교육비 지출 격차가 2배 이상 차이나는 것으로 나타남.

 

  ㅇ 지역별 교육비 지출 현황

    - 지역별로는 동북지역의 교육비 지출이 가장 많은 것으로 나타남. 지역별 교육비 지출 역시 경제 수준이 높은 동부지역과 아직 개발 단계에 있는 서부지역 간의 격차가 뚜렷이 나타남.

    - 동북지역의 연평균 교육비 지출액은 11000위안(185만 원)으로, 서부지역의 5567위안(91만 원)의 두 배에 달함.

 

지역별 교육비 지출 현황

(단위: 위안/)

external_image

자료원: 2017년 중국 교육재정 가정조사

 

    - 1선 도시의 연간 교육비 지출은 1만6800위안(277만 원)으로 나타났으며, 2선 도시와 기타 도시지역은 각각 1만1200위안(184만 원), 7073위안(116만 원)을 기록해 도시 간 자녀 교육비 지출 격차가 뚜렷이 나타남.

 

도시 교육비 지출현황

(단위: 위안/)

external_image

자료원: 2017년 중국 교육재정 가정조사

 

    - 위의 자료를 종합해 볼 때 도시와 농촌, 동부와 서부, 1선도시와 기타도시 등 중국의 자녀 교육 분야에서도 양극화 현상이 심각한 것으로 나타남.

 

사교육비의 증가

 

  ㅇ 절반에 가까운 초중고생이 사교육 참여

    - 2016년 하반기부터 2017년 상반기까지 중국의 초중고생 사교육 참여율은 47.2%에 달함. 또한 1인당 연간 평균 사교육비 지출액은 5616위안(92만 원)이며, 중국 사교육 시장규모는 약 4580억 위안(755700억 원)에 달할 것으로 추산함.

    - 특히 교과 사교육비 지출 외에도 예체능 사교육비 지출액의 비중도 높은 것으로 나타났으며, 농촌의 경우 예체능 계열의 사교육비 지출이 교과 사교육비 지출보다 높은 것으로 나타남.

 

중국 초중고생 사교육비 지출 현황

(단위: 위안/)

external_image

자료원: 2017년 중국 교육재정 가정조사


  ㅇ 교과 사교육 참여 현황

    - 초중고생 중 교과 사교육에 참여하는 비중은 전체 학생의 37.8%에 달하며, 연간 1인당 지출액은 5021위안(82만 원)에 달함.

    - 도시지역의 학생의 경우 전체 학생의 44.8%가 교과 사교육에 참여하며, 농촌지역의 교과 사교육 참여율은 21.8%로 나타남.

 

교육 단계별 교과 사교육 참여 현황

(단위: %)

external_image

자료원: 2017년 중국 교육재정 가정조사

 

  ㅇ 예체능 사교육 참여 현황

    - 초중고생 중 예체능 사교육에 참여하는 비중은 전체 학생의 27.9%에 달하며, 1인당 연간 지출액은 3554위안(58만 원)에 달함.

    - 도시지역의 학생의 경우 전체 학생의 29%가 예체능 사교육에 참여하며, 농촌지역의 예체능 사교육 참여율은 5.4%로 비교적 낮게 나타남.

 

교육 단계별 예체능 사교육 참여 현황

(단위: %)

external_image

자료원: 2017년 중국 교육재정 가정조사

 

  ㅇ 사교육 의존도가 높은 초등학생, 중학생

    - 초등학생과 중학생의 사교육 비용은 각각 교육 단계별 전체 교육비에서 1/3을 차지하는 것으로 나타났음. 이를 통해 초등학생과 중학생의 사교육 의존도가 비교적 높은 것을 알 수 있음.

 

교육 단계별 전체 교육비 내 사교육비 비중

(단위: %)

external_image

자료원: 2017년 중국 교육재정 가정조사

 

시사점

 

  ㅇ 점점 뜨거워지는 사교육 열기

    - 중국인들의 생활 수준 향상과 함께 초중고생들의 사교육 열기도 점점 뜨거워지고 있음.

    - 1990년대부터 중국에서 과외 문화가 등장하기 시작했으며, 오늘날 과외는 하나의 대규모 산업으로 성장했음.

    - 이미 중국 사교육 시장규모는 약 4580억 위안(755700억 원)을 넘어선 것으로 추정되며, 이런 사교육 시장규모는 점점 커질 것으로 전망됨.

    - 자녀의 학업 부담과 부모의 사교육비 부담이 가정의 무거운 짐으로 작용하지만, '남들 다 하는 사교육'을 안 할수 없는 상황임. 이에 따라 중국 내에서 사교육비 부담이 큰 사회문제로 작용하고 있음.

 

  ㅇ 교육불평등의 심화

    - 소득 수준과 지역에 따라 1인당 사교육비는 큰 편차를 보이고 있음.

    - 사교육비 격차가 심화됨에 따라, 사교육 기회 불평등과 계층화 현상이 발생할 것이고, 이는 중국 사회의 양극화 현상을 심화 시키는 주요 요인으로 작용할 것임.


  ㅇ 중국 사교육시장 공략의 필요성

    - 중국의 사교육시장은 한국 교육 업계에 좋은 타깃시장이 될 수 있음. 개혁 개방 이후 새로운 언어를 학습하는 사람이 기하급수적으로 늘었으며, 외국 유학을 가는 중국인도 꾸준히 증가하고 있음.

 

영어 전문 업체 X학원 선양 청년대가(青年大街) 지점 원장 인터뷰

A: 주로 어느 연령대의 수강생이 제일 많은가?

B: 예전에는 대학생, 고등학생이 많은 비중을 차지했는데, 요즘은 오히려 초등학생 및 중학생이 더 많다.

 

A: 유학을 위해 영어를 학습하는 학생이 많은가?

B: 영어 실력을 높이기 위해 기초 영어를 수강하는 경우도 있고, 유학을 위한 시험에 응시하기 위해 수강하는 경우도 있다. 영어권 국가로 유학을 가기 위해서는 일정한 자격 요건의 영어점수가 필요하다. 유학이 활성화되기 이전인 초기 당시에는 해당 자격 요건이 매우 까다로웠지만, 현재는 일정 점수 및 기초 자격만 충족한다면 유학을 갈 수 있기 때문에 많은 학생들이 유학을 가고 있다.

 

A: 영어 전문 업체를 운영하고 계신데, 요즘 영어 외에도 다른 언어를 공부하는 학생이 늘고 있는 상황이다. 혹시 다른 언어 학원도 같이 운영할 의향이 있나?

B: 최근 일본어, 한국어 및 유럽 언어 등 다양한 언어를 학생들이 공부하고 있다. 기회가 된다면 일본어와 한국어 전문 선생님을 초빙해 학원의 규모를 늘리고 싶다.

자료원: KOTRA 선양 무역관 자체 인터뷰

 

    - 사드 문제 해빙 분위기와 함께 한국으로 유학을 오는 중국인 유학생 수가 점점 증가하는 추세임. 법무부에 따르면 20183월에 한국에 입국한 중국인 수는 42만 명에 달하며 한국 유학 중인 외국인 중, 중국인의 비중이 가장 높다고 밝힘.

    - 따라서 한국 교육업계는 한국 유학 중인 중국 유학생 외에도 중국 본토의 한국 유학을 준비하는 학생, 한국어를 학습하고자 하는 학생을 공략할 필요가 있음.

 

 

자료원: 중국 교육재정과학연구소, KOTRA 선양 무역관 자료 종합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