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경제·무역

中 광둥·홍콩·마카오 대만구,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부상 중
2018-03-27 정준규 중국 선전무역관

- 향후 5년 내 세계 최대 만구경제권으로 성장 전망 -
- 비즈니스 환경 개선으로 거대 내수시장 형성 기대 -




□ 中, 광둥․홍콩․마카오 통합을 통한 거대 경제권 조성 추진


  ㅇ “광둥․홍콩․마카오 대만구(粵香澳 大灣區)”는 광저우(广州),선전(深圳), 포산(佛山), 동관(东莞), 후이저우(惠州), 주하이(珠海), 중산(中山), 쟝먼(江门), 쟈오칭(肇庆) 등 광둥성 9개 주요 도시와 홍콩 및 마카오 특정행정구를 포함하는 도시군을 의미


  ㅇ 2016년 광둥성은 정부공작보고를 통해 “주강 삼각주 도시 업그레이드 행동 전개, 홍콩․마카오와 공동으로 광둥․홍콩․마카오 대만구 건설”을 계획을 밝힘
    - 2017년 3월 5일 개최된 제12기 전인대 5차 회의에서 리커창 총리는 정부공작보고를 통해 중국 본토와 홍콩․마카오 간 협력 강화를 내용을 하는 “광둥․홍콩․마카오 대만구(粵香澳 大灣區)” 규획을 발표
    - 같은 해 7월 1일 시진핑 주석이 참석한 가운데《광둥․홍콩․마카오 간 협력을 통한 대만구 건설계획 확대 협의(深化粤港澳合作推进大湾区建设框架协议)》가 정식으로 체결됨


  ㅇ 광둥․홍콩․마카오의 협력은 새로운 개념은 아니지만 대만구(大灣區) 개념과 결합하여 주강삼각주 통합발전의 업그레드 버전으로 대두
    - 과거 30년 홍콩이 관문을 맡고 대륙이 생산을 맡는 전통적인 분업방식(前店後廠)에서 벗어나 전방위적인 대외개방과 협력이라는 차별화된 새로운 프레임을 제시
    - 광둥․홍콩․마카오 대만구 조성은 중국 전체의 국가전략으로 중국경제의 새로운 성장동력으로 전 세계 주목을 받을 것으로 전망


광둥․홍콩․마카오 대만구(粵香澳 大灣區) 지역

external_image

 자료 : 바이두


□ 만구경제의 개념 및 현황


  ㅇ 중국어로 “만구(灣區)”는 다수의 항구와 인접한 도시군을 포함하는 지역 개념으로 “만구경제(灣區經濟, bay area economy)”효과를 창출


  ㅇ “만구경제(灣區經濟, bay area economy)”는 해양과 도시군의 결합을 통해 미 이미 전세계적으로 높은 경제성과를 창출
    - 대표적인 글로벌 “만구경제(灣區經濟, bay area economy)”는 뉴욕, 센프란시스코, 도쿄 등이 있으며 개방성, 혁신성, 글로벌화 등의 특징을 보유


전 세계 주요 만구경제 비교

구분 광둥·홍콩·마카오 만구 도쿄만구 뉴욕만구 샌프란시스코 만구
상주인구(만 명) 6,765 4,347 2,340 715
면접(평방km) 5.65만 3.67 2.14만 1.8만
GDP(달러) 1.38조 1.86조 1.45조 0.82조
주요 산업 과학기술, 금융, 제조업 선진제조업, 도소매업 금융, 부동산, 의료보건 과학기술, 전문서비스
3차산업 비중(%) 62 80 89.5 82
컨테이너처리량(만TEU) 6,520 766 465 227
지역평균GDP 1.65 3.44 4.6 3.09
(억 위안/평방km)

자료원 : iMarketResearch


  ㅇ 세계 주요 도시 대부분이 “만구(灣區, bay area)”에 위치하는 가운데 만구를 중심으로 대형도시군을 형성하며 도시 간 협력을 통해 도시 경쟁력을 높이고 있음.
    - 샌프란시스코 만구는 103개 도시가 대형 도시군을 형성하고 있으며 도시별 우위를 활용해 세계적인 과학기술 혁신센터로 자리매김


  ㅇ 광둥·홍콩·마카오 대만구 지역은 인구, 면적, 산업 등 여러 방면에서 비교우위를 가지고 있어 세계 4대 만구경제권 지역을 형성
    - 2016년 광둥·홍콩·마카오 대만구 지역의 GDP 증가율은 뉴욕만구 대비 2.26배, 도쿄만구 대비 2.19배, 샌프란시스코 만구 대비 2.93배를 기록


□ 광둥·홍콩·마카오 대만구의 경제 현황


  ㅇ 2016년 광둥·홍콩·마카오 대만구 지역의 경제총량은 전년대비 7.9% 증가한 9.35조 위안에 달함
    - 지역별 경제규모를 살펴보면 광저우 GDP는 싱가포르 수준, 선전은 홍콩 수준, 포산은 암스텔담 수준, 동관은 라스베가스 수준으로 글로벌 도시 규모로 성장


  ㅇ 향후 지속적인 안정적 성장을 지속하며 2022년 광둥·홍콩·마카오 대만구 지역 경제규모는 14조7600만 위안에 이를 전망
    - 현재 광둥․홍콩․마카오 대만구 지역의 경제규모는 뉴욕만구 규모에 근접한 수준을 보이고 있으며 향후 5년 내 도쿄만구 경제규모를 넘어서 세계 최대 만구경제권으로 부상할 전망


external_image
자료원 : iMarketResearch


□ 지역 간 교통인프라 확충으로 통합 가속화


  ㅇ 광둥·홍콩·마카오 대만구 지역 내 주요 도시를 연결하는 교통인프라가 빠르게 확충되며 물리적 시간이 단축으로 함께 지역 간 통합이 빠르게 가속화되고 있음.


  ㅇ (해상대교 건설) 2018~2024년간 해상대교 건설로 육로운송 확대
    - 강주아오대교(港珠澳大桥) 건설: 홍콩-주하이, 마카오를 연결하는 55km 구간의 세계 최대 해상대교로 2018년 하반기 개통 예정
    - 선중통도(深中通道) 건설: 선전-중산을 연결하는 24km 길이의 해상대교로 2024년 완공 예정
    - 후먼이교(虎门二桥): 광저우와 동관을 잇는 12.8km 길이의 다리로 2019년 개통 예정


  ㅇ (고속철 확충) 2019~2021년간 지역 내 고속철 확충으로 이동시간 단축
    - 광선강철도(广深港铁路): 광저우-선전-홍콩을 연결하는 고속철도 구간으로 금년 4월 1일 시범운영 개시 예정
    - 간선철도(赣深铁路): 간저우(赣州)를 기점으로 광둥성 허위앤(河源), 후이저우(惠州), 동관(东莞)을 거쳐 선전(深圳)을 연결하는 고속철 구간으로 2021년 개통 예정
    - 광산철도(广汕铁路): 광저우(广州), 후이저우(惠州), 산웨이(汕尾) 3개 도시를 연결하는 고속철도 구간으로 2021년 개통 예정


광둥․홍콩․마카오 대만구(粵香澳 大灣區) 교통확충 계획


external_image

자료원 : 바이두


□ 산업분포 


  ㅇ 광둥·홍콩·마카오 대만구 지역의 산업분포를 살펴보면 △동부-지식집적형 산업벨트 △서부–기술집적형 산업벨트 △남부 – 연해생태 환경보호형 중화학 산업벨트로 구성
    - (동부 지식집적형 산업벨트) 광저우 동부 및 중부-동관-선전 등 동부지역으로 현대서비스업을 중심으로 전략적 신흥산업과 하이테크 산업 발달
    - (서부 기술집적형 산업벨트) 광저우 북부 및 남부-중산-포산-주하이 등 서부지역으로 장비제조업과 농업 중심의 기술집적형 산업 형성
    - (남부 연해생태 환경보호형 중화학 산업벨트) 후이저우-선전- 주하이- 장먼 등 주강삼각주 연해지역을 연결하는 지역으로 현대화 서비스업과 석유화공 등 선진제조업이 발달
    - (홍콩) 국제금융, 무역 및 물류센터. 대외개방의 채널
    - (마카오) 여행, 휴양도시. 포어국가 교류 플랫폼


□ 시사점


  ㅇ 산업구조 고도화 확대
     -  남방민영과기연구원 주만웅 원장에 따르면 산업 간 융복합 추진이 확대되며 서비스업 중심으로 산업구조가 빠르게 재편되는 한편 홍콩경제와 통합으로 국제화 수준이 빠르게 제고될 것으로 예상
     - 인건비 및 토지가격 상승으로 제조업 구조조정이 진행되며 제조업의 고도화가 촉진
     - 정부의 창업과 혁신에 대한 지원으로 중국의 대표적인 혁신지역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전망 


2016년 광둥·홍콩․마카오 대만구(粵香澳 大灣區) 주요 도시 산업구조

external_image

자료원 : 중국통계국


  ㅇ 거대 고급 내수시장 형성
    - 홍콩, 마카오, 선전, 광저우를 중심으로 높아진 소득수준을 바탕으로 형성된 고급 내수시장이 광둥성 전역으로 확대될 전망
    - 교통인프라 확충으로 지역 내 이동이 더욱 활발해질 것으로 예상되며 역내 지역 격차가 빠르게 줄어들 것으로 예상


  ㅇ 비즈니스 환경 개선
    - 광둥·홍콩·마카오 대만구 지역은 중국 정부의 적극적인 지원 하에 교통인프라가 확충되며 대형도시군을 형성하며 상호 시너지 효과가 창출될 것으로 예상
    - 홍콩 및 마카오와의 경제통합화가 가속화되며 개방도가 더욱 확대되며 비즈니스 환경이 개선될 것으로 기대



자료원 : iMarketResearch, 소후재경, 텅쉰따위에왕 및 현지 언론 종합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