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기업성공사례

뉴스의 제목, 지역, 작성자, 첨부파일, 내용을 알 수 있습니다.
제목 중남미 시장의 새로운 피부 솔루션 제안
작성일 2019-01-02 작성자 고유미
국가 엘살바도르
기업명 (주)오브


중남미 시장의 새로운 피부 솔루션 제안

(주)오브


2014년에 설립된 (주)오브는 페이셜 마스크팩 전문 기업으로

신생기업임에도 짧은 기간에 입지를 탄탄히 다지며 국내는 물론 중국, 유럽, 미국, 대만 등에 수출해왔다.

기존 해외 에이전트를 통한 수출에 의존해오던 (주)오브는 수출의 주도권을 확보하고

장기적으로 안정적인 거래선을 확보하기 위해 새로운 시장을 발굴하고 직접 해외시장 으로 진출하기로 결심한다.

(주)오브는 2017년 KOTRA와의 만남을 통해 중남미의 엘살 바도르라는 새로운 시장에 진출하게 되었으며

뛰어난 품질 경쟁력을 바탕으로 해외 고객 만족도를 높여나가고 있다.







<수출 성공 스토리 >

베테랑 중견 임원의 창업 도전기
K-Beauty! 시야를 넓히면 기회도 커진다



□ 중국에 몰린 화장품 수출, 다른 루트를 찾아라


국내 굴지의 화장품 전문기업에서 30년간 마케팅과 영업을 진두지휘했던 정재원 대표가 (주)오브를 설립한 때는 2014년이다. 정재원 대표가 야심차게 뛰어든 분야는 페이스 마스크팩. 당시 국내 마스크팩 시장은 포화상태였지만 한류붐을 타고 K-Beauty가 인기를 끌면서 제품력만 확실하다면 국내는 물론 해외시장에서 가능성이 있다고 판단해 과감히 뛰어들었다.


초기 마스크팩 대중화를 이끈 것은 일본과 한국이었지만 중국에서 소비가 많다는 것을 다양한 시장조사 끝에 알 수 있었다. 이에 적극적으로 중국 시장을 공략해 2016년 11월 중국 내 최대 드러그스토어인 왓슨스의 2,800개 매장과 프랑스를 대표하는 화장품 전문 브랜드 세포라의 200개 매장에 동시 런칭하는 성과를 이루었다.
정재원 대표는 중국 시장에서 제품력을 인정받으며 수출을 늘려갔지만 안정적이고 건실한 수출 성장을 위해서는 중국으로의 시장편중을 해소하고 다양한 시장으로 진출해야 한다고 생각했다.


 
 □ 차별화된 제품 컨셉으로 수출 동력 마련
 
 “해외시장에서 저희 제품의 가능성과 수요를 확인하고 싶습니다.
 단시간에 최대한 많은 시장에 접근할 수 있는 방법은 없을까요?”

 
“KOTRA의 E-마켓 플레이스인 바이코리아가 답을 줄 수 있을 것 같네요.”


그동안 중국과 미국 등에 간접수출을 하고 있었던 정재원 대표는 자신들만의 노하우를 바탕으로 해외시장을 확대하겠다는 계획을 세웠다. 그렇지만 어디서부터 시작을 해야 할지 막막해 지인들을 통해 방법을 찾던 중 KOTRA에 대해 접하게 되었다.


정재원 대표는 곧바로 KOTRA의 문을 두드렸고 회사소개는 물론 (주)오브의 자체 마스크팩 브랜드인 ‘메디어스(MEDIUS)’에 대한 제품 자료를 꼼꼼하게 준비해 첫 만남을 가졌다.

KOTRA와의 상담을 마치고 가장 먼저 한 것은 바이코리아에 제품을 등록하는 일이 었다. 그러나 포화상태인 마크스팩 시장에서 신규 바이어를 발굴하는 일은 녹록치 않았다. 무엇보다 신생기업으로서 제품을 홍보하고 제품력을 인정받는 과정에서 지속적으로 난관에 부딪쳐 적절한 해법을 찾지 못했다.


상황이 어려울수록 정재원 대표는 제품 차별화를 위해 끊임없는 노력을 했다. 에센스 패드를 도입한 2스텝 마스크, 연고 타입의 에센스 마스크팩 등 기존에 볼 수 없던 컨셉의 제품을 연달아 개발하였으며 바이코리아 해외 무역관들이 발굴해준 바이 코리아 인콰이어리를 통해 세계 각국의 시장을 끊임없이 두드렸다. 기회는 준비된 자에게 온다고 했던가. 생각지도 못한 시장이 (주)오브의 두드림에 응답했다.


□ 미지의 시장, 중남미 엘살바도르 


KOTRA 과테말라무역관의 관할국인 엘살바도르의 기업인 I사에서 (주)오브의 메디어스 마스크팩에 관심을 보인 것은 2017년 여름이었다. 대기업과의 거래는 아니었지만 중남미 무대에  데뷔할 수 있는 둘도 없는 기회였다. (주)오브는 차근차근 I사의 제안에 응했다.
이미 많은 한국 기업들이 진출하며 중남미 화장품 시장의 규모는 빠르게 성장하고 있었다. 그러나 현지에 알려져 있지 않으면서도 가격이 합리적이고 품질이 뛰어난 한국 제품을 취급해보고 싶다는는 I사는 (주)오브의 수분 충전 마스크팩인 ‘SOS 워터밤 마스크’에 많은 관심을 표했다.


“탁월한 품질을 앞세워 엘살바도르는 물론 중남미 시장 전체에서 좋은 반응을 얻을 수 있을 것 같군요.
직접 방문해본다면 확신이 설 것 같습니다.”


때마침 한국에서 체류 중이던 I사 관계자가 먼저 (주)오브를 방문하고 싶다는 제안을 해왔다. 제품의 개발단계부터 운영까지 직접 대화를 나눈 관계자는 민감한 피부에 빠르게 수분을 공급하고 진정시키는 ‘SOS 워터밤 마스크’의 품질과 효과에 만족감을 표했다. 방문 미팅 이후 (주)오브와 제품에 대한 I사의 신뢰는 더욱 깊어졌고 본격적인 수출 논의가 진행되었다. 이어서 2017년 가을, I사 대표가 직접 (주)오브를 방문하면서 샘플 수출계약이 체결되었다.
I사는 수분강화, 모공케어, 환한피부, 진정케어 4가지 종류의 SOS워터밤을 수출하기 위해 현지어로 제품정보를 보완하는 등 막바지 수출 준비를 마쳤다.


□ KOTRA, 수출 지원의 올라운드 플레이어



I사 대표의 한국 방문 시 과테말라 무역관에서 연결해준 통역사는 미팅에 큰 힘이 되었다. 화장품 분야의 지식이 풍부했던 통역사 덕분에 편안한 분위기 속에서 I사 대표의 문의 사항에 대해 곧바로 답할 수 있었다. 아울러, 과테말라무역관은 중남미 시장정보와 비즈니스 관행, 바이어 정보를 제공하는 등 (주)오브가 I사와의 계약을 체결하고 중남미 시장에 진출하는데 지원을 아끼지 않았다.


KOTRA가 아니었다면 큰일을 당할 뻔한 사례도 있었다. 신규 바이어 발굴에 어려움을 겪고 있을 무렵, 세르비아의 한 바이어로부터 제안 메일이 왔다. 파격적인 제안이 담긴 바이어 메일이 어딘가 석연치 않았던 정재원 대표는 곧바로 KOTRA에 문의 했으며 해당 제안이 사기라는 것을 확인했다. 중남미 시장 진출에 역량을 집중해야 할 중요한 시기에 시간 및 금전적 피해를 방지할 수 있었다. 과테말라무역관을 통해 I사의 수출 제안 메일을 전달 받았을 때 확신이 섰던 이유도 그런 KOTRA에서 소개한 바이어라는 점 때문이었다.


2018년 현재 (주)오브는 I사와의 독점 계약을 추진 중에 있다. 계약이 완료되면 향후 KOTRA 지사화사업에 참여하는 등 보다 공격적으로 시장 확대에 나설 예정이다. 2,762달러의 샘플 계약으로 이제 막 중남미 수출에 발을 내딛었지만 첫 술에 배부를 수 없는 법. 엘살바도르를 전진기지로 삼아 중남미 시장 석권을 꿈꾸는 (주)오브 정재원 대표의 도전은 이제부터 시작이다.




<수출 주력 제품 >
피부 고민 해결사
SOS 워터밤 마스크


SOS 워터밤 마스크는 ‘퀵 수분 연고’ 질감을 적용해 흘러내림이 없는 탁월한 착용감을 구현했다. 퀵 수분 연고는 민감한 피부에 수분을 공급하고 진정시키는 ‘연고’ 타입의 제품으로 전문가의 피부케어를 받은 듯 빠르게 효과가 나타나는 것이 기존 마스크와의 가장 큰 차별점이다.


빠르게 효과를 내면서도 피부에는 자극이 덜한 성분에 저분자 히알루론산을 배합해 기능성을 제고하였다.
제품 포장에도 디테일을 더했다. 구체적으로 글로벌 소비자들이 제품 선택의 거리를 좁힐 수 있도록 영어, 중어, 프랑스어, 스페인어 등 외국어로 제품 설명을 추가하였다.


뛰어난 품질 경쟁력에 고객을 배려한 세심함, 감각적인 패키지 디자인, SNS를 통한 마케팅이 더해져 (주)오브 메디어스 마스크는 세계 곳곳으로 번져가고 있다.




<수출 성공 노하우>
정재원 대표이사 : 차별화 제품으로 바이어의 마음을 움직인다면


“ 초기 국내 명동 뷰티숍에서 좋은 반응을 얻으며 온라인 오픈마켓, 소셜마켓 등을 통해 시장을 확대해왔습니다.

2016년부터 중국 시장에 관심을 갖게 되었으며 상하이 뷰티박람회 등을 통해

중국 대형 유통매장에 입점하는 등 나름의 성과가 있었습니다.

이후 해외시장 확대를 목표로 내부적으로는 제품 개발에 더욱 집중했으며 외부적으로는 KOTRA가 검증한 바이어를 만나

저희 제품을 적극적 으로 어필하였습니다. 이번 중남미 시장 진출은 이러한 내외부적 노력이 합해져 만들어진 결과입니다.

수출에 있어 마케팅과 홍보도 중요하지만 가장 우선시 되어야할 것은 품질 경쟁력입니다.

바이어의 마음을 움직이는 것은 다른 어떤 것이 아닌 안전하고도 탁월한 효과를 가진 제품입니다.”







#출처: 세계시장, 문을 열면 희망이 보인다: 온라인마케팅 | 무역사절단 | 지방지원단 특화사업 성공사례   (바로가기)

목록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