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무역사기사례

뉴스의 제목, 지역, 작성자, 첨부파일, 내용을 알 수 있습니다.
제목 헝가리, 정부의 승인을 받기위한 선금 명목으로 Western Union 계좌로 대금을 요청
게시일 2018-12-04 작성자 김민구
국가 헝가리
무역관 부다페스트무역관

 □ 발생지역 : 헝가리
 □ 발생시기 : 2018년 7월
 □ 피해금액 : 1,075달러


 □ 내용


 한국 N사는 헝가리에서 폐배터리를 수입하고자 헝가리 H사를 접촉 하였는데, H사가 해당 제품을 외국으로 납품하기 위해서는 헝가리 환경청의 승인을 받아야 한다고 언급한 후, 선수금으로 USD 1,075를 Western Union 계좌로 송금 요청하였다. 이후, H사는 총 승인 비용(USD 2,150)을 자사가 부담 하였다고 설명 후, 차액을 N사에게 추가 요청하였다. N사가 승인 결과를 확인할 수 있는 서류를 요청하였으나 H사는 추가 송금이 완료되면 공유하겠다고 대응하였다.
 KOTRA 부다페스트 무역관에서 확인한 결과, N사가 접촉한 상대는 H사의 회사명, 주소, 전화번호 등을 사칭하였다. 또한, 헝가리 환경청이라고 언급한 EPA는 존재하지 않았으며, 현지에는 해당 제품 수출에 대한 승인 제도 역시 없었다. Western Union 계좌는 국적 등을 추적하기 어려워 경찰에 사건을 의뢰한 결과, 해당 사건은 송금반환이 불가능한 건으로 분류되었다.


 거래 이전에 필수로 상대 기업이 믿을만한 기업인지 확인해야 한다. 아울러, 현지 정부 기관은 구글 등에서 쉽게 검색이 가능하므로 존재하는 기관인지 여부는 쉽게 찾을 수 있다. 위 내용이 기업 자체적으로 어렵다면 KOTRA 무역관에 확인 후 거래를 진행할 필요가 있다. Western Union 거래는 Beneficiary가 은행 계좌를 가지고 있지 않을 경우 부득이하게 이용되는 것으로 당사자를 추적하기가 매우 어려운 구조이므로 사용을 지양해야 한다.


 기존 거래선은 주소록에 저장하고 대금을 거래하기 전에 유선 연락은 필수로 해야한다. 부다페스트 무역관에 가장 많이 접수되는 무역사기 유형으로, 이메일 해커는 기존 거래선과의 교신 내용을 모니터링 하다가 거래가 성사될 시점에 유사한 이메일 주소로 계좌가 변경되었다고 접근한다. 회사명의 일부인 com을 corn으로 변경하여 회사를 사칭하고 대금을 요구하는 경우도 있어, 상대 회사는 이메일 주소를 유심히 보지 않는 이상 이를 알아차리기 어렵다. 즉, 기존 거래선의 이메일 주소는 주소록에 저장하여 ‘주소록 저장 이름(이메일주소)’가 보이도록 설정해둘 필요가 있다. 아울러, 기존 거래선일지라도 대금 결제 직전에는 반드시 유선으로 재확인하는 것이 필요하다. 7년 이상 거래선인 회사 담당자의 휴가기간에 이를 사칭한 해커에게 대금을 송금한 사례가 있다.


 또한, 헝가리어 회사명, 현지 주소, 현지 전화번호, 텍스번호 등을 사칭하여 가짜 홈페이지를 운영하거나 서류를 꾸미는 경우가 종종 있으므로 거래 전 상대 회사에 대해 확인해보아야 한다. 자체적인 확인이 어려우면, 반드시 KOTRA 부다페스트 무역관을 통해 믿을만한 기업인지 확인할 수 있다. 그리고 계좌 변경을 안내하거나 Western Union으로 송금을 요청하는 경우에는 무역 사기를 의심해야 한다. 이는 국제 비즈니스 거래에 잘 이용되지 않는 시스템이며, Western Union 자체적으로도 무역사기 및 온라인 거래에 대한 주의를 당부하고 있기 때문이다.



※ 2017/18 국제 무역사기 피해현황, KOTRA 부다페스트무역관, 무역정보팀


목록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