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상품 DB

뉴스의 제목, 지역, 작성자, 첨부파일, 내용을 알 수 있습니다.
제목 [DB] 호주 디지털 도어락 시장동향
게시일 2018-12-04 작성자 김민구
국가 호주
무역관 멜버른무역관
HSCODE 830140

동 정보는 2017년 조사된 해외시장조사 보고서이며, KOTRA 해외시장뉴스 고객을 위해 재가공 되었음을 참고해주시기 바랍니다.

작성일자: 2017. 8. 8.

작성자: KOTRA 멜버른 무역관 황성운 과장(beglobal@kotra.or.kr)





I. 수요동향


    o 호주 Hardware Journal의 산업 보고서에 따르면 2017년까지 호주 디지털 도어락 시장의 규모가 10억 달러까지 성장할 것으로 전망하였으며, 글로벌 시장의 경우 2019년에는 36억 달러 규모까지 증가할 것으로 예측하고 있음.


    o 그동안 디지털 도어락이 호주 시장에서 큰 성장을 하지 못한 가장 큰 이유는 비상문(fire door)에 deadbolts를 설치할 수 없도록 되어 있는 호주의 소방안전 규정때문인 것으로 조사됨.
      - 이러한 정부 규제로 인해 개인 주택의 경우는 큰 제한없이 디지털 도어락 설치가 가능하지만, 호주 아파트의 약 95%가 현관문이 각 가구의 비상문으로 사용되고 있어 장벽이 높은 상황임.
      - 실제로 아파트에 디지털 도어락을 설치하기 위해서는 소방안전 기준에 적합한지 인증을 받아야 하며 아파트 관리업체(body corporate) 담당자의 확인절차를 거쳐야 하는 등 매우 까다롭다고 함.
      - 특히 호주에 디지털 도어락이 처음 소개되기 시작한 2014년 호주 규정 AS1905.1:2005- Fire Resistant Doorsets에 부적합하다는 이유로 아파트 소유주와 상업용 빌딩 업주들에게 도어락 교체 요청이 내려지기도 하였음.


    o 현재 아파트 현관문에 설치될 수 있도록 인증된 디지털 도어락은 Lockwood Cortex, Kaba E-plex 2000, Kaba E-flash, Carbine 3-in-1 lock (아래 표 참고) 등이 있으며, 이는 화재관련 테스트를 모두 통과한 키패드 타입의 제품들로 테스트 비용은 건 당 6,000-15,000 호주 달러임.



    o 전문가들에 따르면, 호주 소비자들은 디지털 도어락에 돈을 투자하는 것이 과연 가치가 있는지, 열쇠를 사용하는 것보다 번호, 지문, 스마트폰 앱을 사용하는 방식이 과연 안전한지에 대해 아직까지 확신이 없고 정보가 부족하다는 의견임.
      - 하지만, 최근 호주 내 주택 및 창고, 자동차 절도율이 상승함에 따라 소비자들도 더욱 확실한 안전 및 보안장치에 대한 관심이 높아지고 있음. 이와 더불어 열쇠가 따로 필요없는 keyless security와 같은 편리함을 추구하는 경향을 보이며, 현재 호주에는 블루투스, 핀코드, 지문 인식, 와이파이 기능이 있는 도어락이 판매가 되고 있음.
      - 호주 Precision locksmiths 대표 Mr. Walter Mioch에 따르면 임대주택 또는 AirBnb로 집을 빌려주는 소유주들로부터 관리가 편리한 디지털 도어락에 대한 수요가 급증하고 있으며, 이들 대부분은 핀코드 변경이 수시로 가능한 키패드 타입의 스마트 도어락을 선호한다고 함.


    o 디지털도어락은 주로 locksmith를 통해 설치가 가능하나 Bunning Warehouse와 같은 하드웨어 매장에서 개인이 구매하여 직접 설치하기도 함.
      - Gainsborough 사에서 실시한 소비자 리서치에 따르면 호주 주택소유주들이 도어락을 교체할 때 DIY 옵션을 선택하는 비율이 점점 상승하고 있다고 함. 이러한 트렌드에 따라 대부분의 제조사에서 심플하면서도 쉬운 설치 가이드 영상을 제작하여 배포하고 있음.


II.  경쟁동향


호주 디지털 도어락 경쟁업체 리스트

자료원 : 각 기업 웹사이트, Bunnings Warehouse


III. 소매가격동향


호주 디지털 도어락 주요 제품 리스트 및 가격

자료원 : 각 기업 웹사이트, Bunnings Warehouse

목록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