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전체

한국인은 잘 모르나 일본인은 잘 아는 국제인증
2020-01-07 고충성 일본 후쿠오카무역관

- 소비재 국제인증 몬드셀렉션, 일본 내 인지도 매우 높아 -
- 많은 일본기업이 마케팅에 활용, 중국 및 대만 기업의 취득 사례도 증가 -




□ ‘몬드셀렉션’을 아십니까?


  ㅇ 몬드셀렉션(Monde Selection)은 벨기에에 본사를 둔 단체로, 1961년 설립 이후 전 세계 소비재 제품의 품질을 평가하고 그 결과에 따라 인증을 부여하고 있음.
    - 평가 대상 제품군은 식품, 음료, 주류, 화장품, 건강식품, 수돗물 등임. 제품당 1,200유로(2019년 기준)의 참가비를 납부한 모든 제품이 평가대상이 됨.
    - 약 80명으로 구성된 각 분야 전문가가 맛, 위생, 표기상의 성분의 정확성, 원재료, 소비자에 대한 정보 제공의 적정성 등을 기준으로 평가
    - 종합 점수에 따라 최고 금상(grand gold medal), 금상(gold medal), 은상(silver medal), 동상(bronze medal)이 각각 수여되며, 수상 이후 3년간 인증마크를 제품 및 홈페이지 등에 표시하여 마케팅에 활용할 수 있음.


몬드셀렉션 인증 표시 사례
external_image
자료: www.marunaga.com


    - 2019년 몬드셀렉션 심사에는 전 세계 90개국 1,043개사가 참가해 약 3,000개 제품이 수상
 
  ㅇ 일본에서는 식품분야를 중심으로 몬드셀렉션 수상을 마케팅에 활용하는 사례를 흔히 접할 수 있음.
    - 일본에서는 1966년 닛신세이카(日清製菓)사가 자사의 비스킷 제품으로 몬드셀렉션 트로피를 수상, 이를 패키지, TV 광고에서 적극 홍보하며 유명세를 얻음.
    - 2007년에는 주류 대기업인 산토리(サントリー)가 자사 맥주제품으로 3년 연속으로 최고 금상을 수상, 이를 대대적으로 홍보했는데, 이것이 일본에서의 대중 인지도를 끌어올리는 계기가 됨. 
    - 2019년 현재도 일본기업이 몬드셀렉션 수상을 마케팅에 홍보하는 사례를 흔히 찾아볼 수 있음.


일본기업의 몬드셀렉션 인증을 마케팅에 활용한 사례 
external_image
자료: www.nihon-cornstarch.com, www.hakutsuru.co.jp, www.reijin.biz


□ 일본 업계 및 소비자의 인지도는 그야말로 ‘갑’


  ㅇ 몬드셀렉션은 한국에서의 지명도는 그리 높지 않으나, 일본에서는 관련 업계는 물론 일반 소비자에게도 인지도가 매우 높음.
    - KOTRA 후쿠오카 무역관이 식품 및 소비재 관련 일본 기업인을 대상으로 설문한 결과 90% 이상이 몬드셀렉션에 대해 알고 있거나 들어봤다고 응답했음. 반면, 한국기업인을 대상으로 한 동일 설문 결과 몬드셀렉션에 대해 알고 있거나 들어봤다는 응답자는 10%에 미치지 못했음. 
    - 일본의 한 언론기관이 일본 소비자를 대상으로 한 설문 결과 응답자 중 80% 이상이 몬드셀렉션에 대해 인지를 하고 있었음. 이 비율은 여타 유사한 식품 관련 국제인증 대비 두드러지게 높은 비율임.


식품분야 국제인증에 대한 일본 소비자 인지도 조사 결과 
  external_image
자료: Infoseek


    - 2017년 8월에 실시된 ‘식품음료 쇼핑에 관한 설문’(食品飲料の買い物に関するアンケート)에 의하면 응답자 중 약 60%가 몬드셀렉션 수상 표식의 유무가 해당상품에 대한 구매의욕을 높인다고 답변했음.
    - 상품 구매의 결정적인 이유로 33.7%의 응답자가 ‘몬드셀렉션 수상 표식’이라고 응답함. 이 비율은 ‘홍보 카피’, ‘제품에 대한 서비스정보’를 구매의 결정적인 이유로 꼽은 비율보다 높게 나타남.


  ㅇ 몬드셀렉션은 일본시장에서 유독 인지도가 높아 유럽에 근거지를 두고 매년 유럽에서 심사 및 시상을 하는 국제 인증임에도 일본기업 제품 비중이 매우 높은 것이 특징임.
    - 몬드셀렉션 수상 제품과 기업의 대륙별 내역(2017년)을 살펴보면 약 80%가 아시아 기업 및 제품이 차지하고, 이 중 대부분이 일본기업인 것으로 추정됨.


2017년 몬드셀렉션 수상 기업/제품의 대륙별 내역
external_image
자료: Infoseek


    - 일본 공중파 방송국인 TV도쿄는 최근 수년간 몬드셀렉션 수상 제품 중 약 70%는 일본기업 제품인 것으로 보고 이 내용을 보도
    - 시상식은 매년 6월경 유럽 내 도시를 순회하며 개최되는데, 행사 기간에는 개최지에 일본기업 관계자가 북새통을 이루는 모습이 보도되고 있음. 2017년에는 인구 약 40만 명의 섬나라인 몰타에서 시상식이 개최됐는데, 시상식 기간에 수천 명의 일본 기업명이 이곳을 찾는 진풍경이 연출되기도 함.   


  ㅇ 현지 전문가는 많은 일본기업이 몬드셀렉션을 마케팅에 활용하는 이유로 몬드셀렉션 인증의 특징과 일본인의 소비성향에 기인한다는 의견을 제시
    - 몬드셀렉션은 상대평가가 아닌 제품이 일정기준을 갖추기만 하면 인증이 부여되는 절대평가 방식을 취함. 연도별 수상 제품 수에 제한이 없으며 1,200유로의 응모 비용을 지불하면 간단하게 참가할 수 있어 여타 국제인증 대비 진입장벽이 낮은 점이 기업 입장에서는 큰 매력으로 작용

    - 2019년 몬드셀렉션에서는 출품한 제품 중 약 90%가 동상(bronze medal) 이상의 인증을 획득, 중소기업 제품도 비교적 쉽게 수상할 수 있는 것으로 알려짐. 
    - 일본의 한 기업경영 컨설턴트는 KOTRA와의 인터뷰에서 “일본은 식품이나 소비재 분야에서 상품의 선택폭이 매우 넓어 온전히 자신의 주관으로 제품을 고르기가 어렵다는 소비자가 많다”고 하며, “몬드셀렉션을 활용한 마케팅 성공사례가 쌓이면서 더 많은 기업이 몬드셀렉션 인증 취득을 추진하고, 이를 다시 많은 기업이 홍보하면서 일본 소비자의 인지도가 높아지는 순환과정을 거쳐 몬드셀렉션이 일본시장에서 현재의 지위를 획득한 것이라 할 수 있다.”고 논평


□ 시사점


  ㅇ 몬드셀렉션에 대해 회의적인 시각이 일부 제기되고 있기도 하나 여전히 일본 내에서는 높은 인지도를 보유하고 있어 식품, 음료, 화장품 등의 품목으로 일본시장 개척을 추진할 시 참고할 필요가 있음.
    - 국제 인증임에도 불구하고 일본에서의 인지도만 유독 높은 점, 심사 대상 제품 중 대부분이 수상을 하는 현상으로 인해 몬드셀렉션의 실효성에 의문을 제기하는 보도가 일부 있었음.
    - 그러나 일본에는 상품의 품질을 종합적으로 평가분석하는 기관이 없고, 식품 표시에 관한 규정을 두는 데 그치고 있는데 소비자의 신뢰를 얻기 위해 제조·판매기업이 자사의 확인 조사 및 자체적인 마케팅뿐만 아니라 권위가 있는 제3자 기관을 통한 상품 평가 심사를 의뢰할 필요성이 높아지고 있는 점을 들어 몬드셀렉션에 대한 일본 시장에서의 위상은 당분간 지속될 것이라는 의견이 대세임.


  ㅇ 한편 2018년 이후 몬드셀렉션에 중국, 대만기업의 주류 및 가공식품의 수상 사례가 크게 증가하는 점은 특기할만한 사항임.
    - 위에서 언급한 기업경영 컨설턴트는 “일본에서 인지도가 높은 인증을 획득함으로써 대일 수출을 위한 마케팅으로 활용하려는 움직임일 것”으로 평가
    - 또 “중국, 대만에서 일본 식품 및 주류에 대한 수요가 대단히 높은데, 몬드셀렉션 수상을 통해 ‘일본 제품과 견줄 수 있다는 대외적인 인정을 받았다.’는 객관적인 근거로 활용함으로써 중국 및 대만의 내수시장을 염두에 둔 면도 있을 것”이라고 분석함.  
 


자료: 관련 업계 인터뷰, TV도쿄, 일본경제신문, Infoseek뉴스 및 KOTRA 후쿠오카 무역관 자료 종합 

공공누리 4유형

KOTRA의 저작물인 (한국인은 잘 모르나 일본인은 잘 아는 국제인증)의 경우 ‘공공누리 제4 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사진, 이미지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번호, 제목, 국가를 표시 합니다.
번호 제목 국가 작성일자
1 수출기업은 꼭 알아야 할 2020년 中 수입관세 방안 중국 2020-01-07
2 베트남, 2019년 경제성장률 7.02% 달성 베트남 2020-01-07
3 [기고] 때를 기다리는 러시아 비즈니스 러시아 2019-12-25
4 [기고] 아세안 1위 쇼핑대국으로 부상하는 태국 태국 2020-01-02
5 유가상승 바람 탄 캐나다. 2020년 경제전망 캐나다 2020-01-03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