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전체

해외시장 뉴스의 다양한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습니다.
핀란드 전기스쿠터 시장 동향
2020-06-25 오인제 핀란드 헬싱키무역관

- 봄, 여름철 헬싱키의 풍경을 새롭게 바꾸어놓은 친환경 이동수단의 등장 -

- 지역별 거점도시로의 서비스 확대에 따른 B2B 수요 증가 예상하나 안전문제 제기에 따른 규제강화 가능성도 존재 -




상품명 및 HS Code

 

  ㅇ 상품명: 전기 스쿠터


  ㅇ HS Code: HS871160 (추진을 위해 전동기를 갖춘 것)


external_image

 자료: YLE


최근 시장 현황


  ㅇ 전기스쿠터는 개인 취미 용품 및 단거리 이동수단으로 주로 활용

    - 자전거처럼 면허증 없이 이용이 가능하고 새로운 교통수단에 대한 호기심으로 대중의 관심을 받음.

    - 지속가능성에 대한 관심이 높은 핀란드에서 친환경 교통수단으로의 가능성 존재

 

  ㅇ 2019년부터 헬싱키, 탐페레 등 대도시의 전기스쿠터 공유 서비스 개시로 전기스쿠터 대량 수요 발생

    - 공유 서비스의 운영은 전기 스쿠터에 대한 개인 구매 수요를 뛰어넘는 대량 수요를 창출함.

    - 헬싱키 대중교통국(HSL)에서 운영하는 공공서비스를 포함한 총 5개사가 서비스 제공

       * 주요 서비스 제공 업체: VOI, Tier, Hoop, Lime, Samocat Sharing (HSL)


시장 규모 및 동향


  ㅇ 핀란드 관세청에 따르면, 전기 스쿠터는 2017년부터 수입되기 시작하여 매년 수집 시장의 규모가 성장 추세를 보임.

    - 수입액은 2017년 626만 유로에서 2019년 2,033만 유로로 225% 증가

 

핀란드 전기 스쿠터 수입규모

 (단위: 유로, %)

구분

2017

2018

2019

금액

6,259,872

12,389,949

20,331,301

증감률

-

97.9

64.1

주: 2016년 수입액 없음.

자료: 핀란드 관세청


최근 3년간 상위 10개국 및 한국 수입 동향


  ㅇ 2019년 스웨덴이 핀란드 전기스쿠터 수입시장의 가장 큰 비중을 차지하고 있으며, 독일, 터키, 중국, 대만 순으로 상위 5개국에 위치

    - 핀란드 내 VOI, TIER 등 스웨덴, 독일의 공유 서비스업체의 영향력이 높아, 유럽 국가들의 수입 비중이 높은 것으로 추정됨.

 

  ㅇ 핀란드의 전기스쿠터 수입 증가와 함께 수입 국가도 다양화되고 있음.

    - 전기스쿠터 수입 첫 해인 2017년에는 중국, 스웨덴, 독일 등 상위 3개국의 수입비중이 81%에서 2018년 70%, 2019년 54%로 급격히 감소

    - 2019년 중국으로부터의 수입은 전년 대비 -26.9 %로 상위 10개국 중 유일하게 감소함. 반면 대만, 네덜란드, 터키, 오스트리아 등에서 수입이 크게 증가


  ㅇ 2019년까지 한국의 핀란드로의 전기스쿠터 수출은 없음.  

 

핀란드 전기 스쿠터 수입 동향

 (단위: 천유로, %)

순위

국가명

2017

2018

2019

총계

금액

증감율

금액

증감율

금액

증감율

1

스웨덴

1,636

-

2,417

47.7

4,530

87.5

2

독일

1,455

-

3,341

129.6

4,346

30.1

3

터키

-

-

1,135

-

3,412

200.6

4

중국

2,005

-

2,967

48

2,170

-26.9

5

대만

102

-

254

150

1,535

503.2

6

오스트리아

478

-

564

17.9

1,024

113.5

7

네덜란드

111

-

226

102.8

991

338.8

8

스페인

116

-

548

373.7

785

43.1

9

덴마크

-

-

331

-

460

39

10

체코

200

-

278

39

439

58

자료: 핀란드 관세청


관세율 및 인증제도


  ㅇ 관세율

    - HS871160 품목은 한-EU FTA에 따라 원산지증명을 제출하는 경우 6%의 관세가 면제됨.


  ㅇ 부가가치세

    - 핀란드의 부가가치세 과세표준은 24%로 핀란드로 수출 시 해당 제품에도 적용됨.


  ㅇ 인증

    - 핀란드는 시속 25km 이하의 제품을 전기 스쿠터로 인정하고 있으며, 해당 품목의 유통을 위해서는 CE인증 취득이 필수임.  


유통구조


  ㅇ  서비스 업체 중심의 B2B 유통구조와 전문 수입상을 통한 B2C 유통

    - 현지 수입상에 따르면, 전기스쿠터 공유회사들은 직접 필요한 제품을 구매하는 경향이 있으며, B2C용 제품은 수입상이 전기스쿠터 전문매장 또는 대형유통망 등을 통해 유통 

 

경쟁 동향 및 주요 경쟁 기업


  ㅇ 2018년부터 헬싱키를 중심으로 시작된 전기스쿠터 공유서비스는 최근 2년간 제공하는 기업 수가 증가하면서 시장 점유율을 높이기 위한 기업 간의 치열한 경쟁이 예상됨.

    - 전기스쿠터는 200유로에서 1,000유로까지 호가하는 제품이라 개인이 소유하지 않고도 공유 서비스를 통해 이용할 수 있다는 장점이 비즈니스 성공 요인

 주요 전기스쿠터 공유 회사 서비스 가격 비교

 

기업명

분당 대여비

기타 비용

보급 대수

홈페이지

external_image

19 센트

기본요금 1유로

400

https://www.tier.app/

external_image

30 센트

기본요금 1유로

200

https://www.voiscooters.com/

external_image

30 센트

기본요금 1유로

73

https://help.li.me/hc/fi

external_image

15 센트

주차비 0-1 유로

30

https://ridehoop.com/

external_image

 

Samocat Sharing (HSL)

15 센트

주차비 0 유로

50

(Vuosaari만 운영)

https://www.hsl.fi/potkulaudat

자료: Salkunrakentaja


  ㅇ 외국계 브랜드가 시장 선점, 핀란드 브랜드의 시장 참여

    - Tier는 전기스쿠터를 가장 많이 배치하고 있으며, 분당 대여비도 19센트로 비교적 저렴

    - VOI는 두번째로 많은 전기스쿠터를 보급하고 있지만, 가격경쟁력이 상대적으로 떨어짐.

    - Hoop 등 민간 서비스와 HSL 공공서비스가 헬싱키를 중심으로 서비스 제공 시작

 

인터뷰


  ㅇ 핀란드 수입상 R사의 Risto Nurvo씨

    - 헬싱키 등 대도시에서 성공을 거둔 전기스쿠터 공유서비스는 학생 인구가 많은 다른 도시로 사업 확장 가능성이 있음.

    - 평지가 대부분인 핀란드의 특성상 고가의 고출력의 제품보다는 중저가의 제품에 대한 수요가 많음.

 

  ㅇ 전기스쿠터 공유서비스 업체 S사의 K씨(프로젝트 매니저)

    - 전기스쿠터 활성화에 따른 안전과 관련된 제도 정비의 필요성 증가

    - 지자체가 도로 위 선명한 차선, 도킹 스테이션, 충분한 운전 공간과 같은 인프라를 갖추어야 함.

 

시사점


  ㅇ 핀란드 내 전기스쿠터 공유서비스의 확대로 B2B 시장이 점진적으로 확대

    - 헬싱키 등 수도권 대도시에서 학생이 많은 지방거점 도시로 서비스 확대에 따른 수요 증가 기대

 

  ㅇ 전기스쿠터 사고 증가에 따른 규제 강화 시 성장 둔화의 가능성 존재

    - 시간당 최대 25 km의 속도로 달리는 전기스쿠터에 대한 잇따른 안전문제 제기로 정부 또는 지자체 단위의 규제강화 가능성 존재


  ㅇ 평지가 대부분인 핀란드의 도로 사정에 맞는 적정 출력의 제품을 통한 시장 진출가능성 타진 필요

 


자료: Yle, Salkunrakentaja, 핀란드 관세청, 대한민국 관세청, KOTRA 헬싱키무역관 자체 자료

공공누리 4유형

KOTRA의 저작물인 (핀란드 전기스쿠터 시장 동향)의 경우 ‘공공누리 제4 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사진, 이미지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번호, 제목, 국가를 표시 합니다.
번호 제목 국가 작성일자
1 방글라데시 코로나 사태로 헤어 관리 제품 수요 급증 방글라데시 2020-06-04
2 中, 경기 진작 위해 야간경제 활성화 추진 중국 2020-06-24
3 모잠비크, 코로나19로 정수기 시장 급성장 모잠비크 2020-06-23
4 건강챙기는 中 20~30대, 건강기능식품 주소비층으로 부상 중국 2020-06-24
5 뉴질랜드 김치 시장동향 뉴질랜드 2020-06-25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