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전체

해외시장 뉴스의 다양한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습니다.
2020년 영국 경제전망
2020-01-16 박지혜 영국 런던무역관

- 브렉시트 불확실성은 다소 감소했으나 영국 경제는 더디게 성장할 예정 -

- -EU 무역 협상은 영국 경제에 중요한 영향을 줄 것 -

- 영국 정부는 공공지출 확대를 통해 경제 성장 견인 계획 -




2020년도 영국 경제 예측

 

  ㅇ 영란은행, 정부의 안정정책과 더불어 세계경제의 점진적 회복을 기대하나 경제 지표는 과거 평균에 비해 낮게 유지

    - 2020년 연평균 GDP 성장률은 1.25% 2019년도와 같게 예측했으며, 이는 2010년부터 2018년까지의 평균 GDP에 비해 0.75%p 하락한 수치

    - 더딘 공급 증가율에 비해 총 수요는 빠르게 회복될 것으로 예상

    - 에너지 가격 및 수도 요금 감소로 인해 2% 미만을 유지하는 인플레이션은 2020년 이후 점차 높아질 것으로 전망

    - 통화정책위원회(MPC)는 브렉시트 교착이 해소되고 미-중 무역협상의 돌파 조짐이 있지만 이와 관련한 불확실성이 어느 정도 감소했는지에 대한 증거가 없다고 전하며,지난 11월에 은행 금리를 0.75%로 유지하기로 결정

 

경제 지표 현황 및 전망*

(단위: %)

구분

평균

예측**

연도

2010~2018

2019

2020

2021

2022

연평균 GDP

2

1.25

1.25

1.75

2

가계소비

2

1.25

1.5

1.75

2

사업투자

3.75

-1.5

0.25

4

4.5

주택투자

2.75

1

1.75

3.25

3.25

수출

3

0

1

-1

-1

수입

3.75

3.25

-0.5

0.5

-0.5

시간당 노동 생산성

0.5

0

0.75

0.75

1

실업률

6.25

4

4

3.75

3.5

CPI 인플레이션

2.25

1.5

1.5

2

2.25

주: 수치는 연간 평균 성장률을 나타냄.

주**: 예측 보고서 발표 시점: 2019 11

자료: 영란은행, The economic outlook

 

  ㅇ 생산성은 다소 회복될 전망이나 낮은 수준을 유지

    - 영국이 EU와 새로운 관계로 접어들면서 위기 트렌드가 지속되고 비즈니스 투자 및 개방이 둔화됨에 따라 생산성 성장은 평균 0.75%로 낮게 유지될 전망

    - 잠재 공급 증가율이 과거의 수준보다 낮아지면 인플레이션 목표치를 달성하는데 필요한 GDP 성장 속도가 감소될 것

    - 생산성 성장의 둔화로 인해 실제 소득 증가율이 약화되면 소비 증가율은 과거 평균에 비해 느리게 증가할 것

    - 투자분석가 Helal씨는 KOTRA 런던 무역관과의 인터뷰에서 "노딜 브렉시트를 피할 수 있다는 믿음은 기업과 소비자가 지출에 대한 자신감을 갖도록 할 것"이라 전하면서 경제 성장이 속도를 낼 수는 있겠지만 크게 기대를 할 수는 없다고 밝힘.

 

□ 영 – EU 무역 협상

 

  EU 탈퇴협정 법안(Withdrawal Agreement Bill) 하원 최종 통과

    - 지난 12월 존슨 총리가 이끄는 보수당의 총선 승리 이후, EU 탈퇴협정 법안이 현지 시간 1 9일 하원에서 최종 통과

    - 통과된 법안은 상원을 거쳐 여왕의 재가를 얻은 후 정식 법률로 제정될 예정

    - 법안 통과 이후 일정


EMB0000272c48ab

자료: BBC

 

  EU 탈퇴 이후, -EU 무역협상 개시

    - 예정대로 1월 말 영국이 EU를 탈퇴하면 존슨 총리는 곧바로 EU와의 무역협상에 직면하게 되며, 영국 경제는 성장을 위해 고군분투해야 하는 상황

    - 노딜 브렉시트의 가능성이 완전히 제거되지 않았기 때문에 기업은 투자를 보류하고 주춤할 수밖에 없음.

    - EU와 무역협상에 대한 불확실성은 아직 남아있는 상황이므로 협상이 진행되는 방향에 따라 2020년에도 영국의 경제 성장은 억제 및 둔화될 가능성이 있음.

 

□ 예산 전망

 

  3 11일 예산안 발표 예정

    - 정부의 총선 공약 이행을 위한 공공부문에 대한 자금조달 및 지원 계획이 포함될 것으로 예상


 5개 주요 영역

구분

세부 내용

인프라

- 영국 북부지역의 인프라 투자 확대

    - 보수당은 총선 공약에서 영국 전역에 걸친 프로젝트에 대해 현재 수준보다 200억 파운드를 초과하는 지출을 약속한바 있음.

- 런던과 버밍엄을 연결하는 HS2 고속철 사업에 대한 진행을 지속할지 여부가 주목을 끌 전망

지역 균형 발전

- 영국 북부 및 중부 지방에 대한 더 높은 수준의 투자 발표 예상

- 복지 개선 및 지역별 생산성 격차 감소를 위한 목표가 포함될 것으로 예상

공공서비스

- 공공의료서비스(NHS), 경찰 훈련, 학교 자금 지원 및 직업 훈련 등 총리의 우선순위과제 이행 예상

- 사회복지를 위한 지원 계획도 포함될 것으로 예상

환경

- 2050년까지 탄소배출제로 목표를 달성하는데 필요한 계획이 포함될 것으로 예상

조세

- 국민보험부담금 기준액 상향 조정 및 법인세 동결이 포함될 것으로 예상

 

□ 산업계 반응 및 전망

 

  ㅇ 비즈니스 성장을 위해 EU 파트너와의 미래 관계 정립이 중요

    - 영국 상공회의소(BCC)는 영국 경제 전반에 불안 요소가 오랜 기간 지체돼 제조 및 서비스 기업에 부정적 영향을 미쳤다고 전하며, 정부가 EU와의 명확한 무역 관계 이행을 목표로 브렉시트 계획을 수립해야 한다고 전함.

    - 또한 정부가 경제 성장 촉진을 위한 계획을 내놓길 촉구하며, 비즈니스 투자 및 성장 회복 강화를 위해 인프라 지출을 늘리고 기업의 지출 효율성을 높일 수 있는 지원이 필요하다고 밝힘.

 

  ㅇ 영국산업연맹(CBI), 영국 경제 성장률은 2020년 소폭 유지될 것이라 전망

    - 산업계가 지난 3년이 넘는 기간 동안 불확실성에 대비하는 탄력성을 보였다고 전하며, 불확실성이 걷힌 후에는 점진적인 성과를 보일 것이라 전함.

    - 정부는 견습세(Apprenticeship levy) 개혁, 연구개발 지출 증대, 기술 발전에 대한 장기계획 등 산업 전반의 문제를 해결함으로써 생산성과 생활수준 향상을 이끌어야 한다고 밝힘.

 

  ㅇ 소매업계, 2020년 전망 조심스럽게 낙관 예측

    - 브렉시트 불확실성 감소로 인한 소비자 신뢰 회복 및 업계의 구조조정 결과로 2020년 소매업계 이익이 증가할 것으로 전망

    - 영국의 무역협상은 소비자 신뢰 및 지출에 큰 영향을 미칠 것

    - KPMG/Ipsos Retail 싱크탱크는 2020년 소매업계 판매량이 최소 1% 이상 증가할 것이라 예상

    - 영국소매협회(BRC)의 정책 자문가 W씨는 KOTRA 런던 무역관과의 인터뷰에서 무역 협상에 대한 불확실성이 실질 임금과 소비자의 재량 지출에 어떤 영향을 미칠지 분명하지 않다고 전했으며, 분석가 K씨는 "영국의 소매업계는 새 정부가 계속적으로 무역 협정을 유지하도록 노력하길 바라고 있다"라고 밝힘.

 

  ㅇ 자동차 제조업계, EU 배기가스 규제, 무역분쟁, 브렉시트 등의 이슈 존재

    - 새로운 배기가스 배출에 대한 EU 규정을 준수하려면 자동차 제조업체는 신차의 평균 Co² 수준을 km 95g에 맞춰야 함.

    - 정부의 충전소 인프라 투자가 제조업체들로부터 요구될 것으로 예상

    - 영국에 생산 공장을 소유한 자동차 제조업체는 브렉시트 이후 관세 및 통관 절차 변동 여부에 따라 생산 공장을 닫아야 할 상황에 처할 수 있다고 경고

 

□ 시사점

 

  ㅇ 브렉시트 이후의 전환기간 동안 영-EU 무역협상 동향 파악 필요

    - EU와 무역 협상 진행 방향은 지속적으로 영국 경제에 영향을 줄 것으로 예상

    - 무역협정 합의 및 비준 기한은 2020 12 31일로 제한 기간 동안 합의가 성사되지 못할 경우, 상호 불리한 무역 관계가 형성될 수 있음.

    - -EU 간 교역 시 협상 결과에 따른 관세 및 통관 절차 변동 사항 확인 필요

 

  ㅇ 경제 둔화 대응을 위해 영국 정부의 지출 확대 및 금리 인하 예상

    - 정부 지출 확대는 영국 경제에 약간의 자극을 제공하겠지만 세계 경제 둔화와 정치적 불확실성이 지속된다면 비즈니스 투자, 무역 및 소비자 지출을 약화시키고 이는 경제 성장을 제한할 것으로 예상됨.

    - 글로벌 성장이 안정화되지 않거나 브렉시트 불확실성이 지속된다면 경제 성장을 위해 통화정책위원회(MPC)가 금리를 0.5%로 인하 할 수도 있다고 예측되기도 함.

 

 

자료: 영란은행, ONS, 영국 정부 웹사이트(GOV.UK), 영국 의회 웹사이트, CBI, 현지 언론 및 KOTRA 런던 무역관 자료 종합

공공누리 1유형

해외시장뉴스 기사는 "공공누리 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단 이미지나 표 자료 등 공사가 직접 작성하지 않고 별도 출처가 명기된 외부 자료의 사용에 대해서는 해당 출처의 담당자와 별도 협의한 이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