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전체

해외시장 뉴스의 다양한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습니다.
우루과이, 남미의 안정된 화장품시장
2019-11-12 이진성 아르헨티나 부에노스아이레스무역관

- 한국 화장품, 대우루과이 수출 지속 증가 -

- 남미의 안정된 틈새시장으로 우루과이 유망 -




□ 우루과이 국가 개황


 ㅇ 우루과이는 아르헨티나와 매우 인접한 국가로 인구는 350만 명 정도이고, 국토는 한반도의 약 4/5 크기의 작은 국가임.

   - 전세계 소고기 수출량 1위 국가며, 남미에서 주변국에 비해 안정적인 경제 성장 (2008~2015년까지 연간 약 5% 성장)을 달성하였음. 

우루과이 주요 경제지표

GDP

US$ 601억8000만(2018년 기준)

실질경제성장률

2.1%(201812월 기준), 0.4%(201910월 예상)

1인당 GDP

US$ 17,604(2018년 기준)

실업률

8%(2018년 기준)

물가상승률

7.6%(2019년 기준)

화폐단위

우루과이 페소(UYU)

환율

US$ 1 = 37.44 UYU(201910월 기준)

외채

US$ 993100

외환보유고

US$ 1569300

자료: IMF, 우루과이 중앙은행


  ㅇ 한국과 우루과이의 교역량은 최근 5년간 감소세를 보이며, 특히 우루과이의 한국 제품 수입량이 눈에 띄게 감소함.

    - 2014년 대비 2018년 우루과이의 한국 수입량은 -83% 감소함.(2억3200만 달러→9900만 달러)

    - 가격경쟁력이 뛰어난 중국 제품의 수입량 증가로 같은 아시아계 제품인 한국 제품이 경쟁에서 밀린 것으로 보임.

    - 우루과이가 한국에서 자동차 부품을 가장 많이 수입하고 있으며, 이는 전체 수입의 약 25%를 차지함. 그 뒤를 이어 철강 강판(15%), 상용차(10%) 등이 있음.

    - 우루과이가 한국으로 가장 많이 수출하는 품목은 화학펄프(60%), 냉동고기(20%) 등이 있음.


우루과이의 5개년 대한 수출입 현황

(단위: US$ 백만)

구분

2014

2015

2016

2017

2018

수출

50

41

43

45

42

수입

232

209

106

106

99

무역수지

-182

-168

-62

-61

-57

자료: Uruguay XXI(우루과이 투자청)


□ 우루과이 화장품 시장 개요


  ㅇ 우루과이는 인구 약 350만 명으로 남미 중에서 그리 크지 않은 시장 중 하나임.

    - 현재 화장품 수요가 증가하는 추세로 바이어들의 관심이 급증함.


  ㅇ ICEX(스페인 투자진흥청)에서 발표한 자료에 따르면 우루과이 코스메틱 시장은 헤어 관련 품목(28%), 에센셜 오일(20%), 비누(17%), 스킨케어 제품(16%)로 이뤄져 있음.

    - 스킨케어 제품은 일반적으로 사용됐던 크림, 로션류를 제외하고 다른 품목들(마스크팩, 세럼 등)이 시장으로 유입되기 시작함.


□ 최근 3년간 수입규모 및 상위 10개국 수입동향


  ㅇ 화장품 수입은 2019년 10월 기준 전년대비 15% 감소함. 

    - 다른 남미시장과 다르게 미국, 멕시코, 아르헨티나에서 수입하는 양이 많으며 저렴한 중국제의 경우 오히려 하락세를 나타내고 있음.

    - 이는 화장품에 있어 현지 소비성향이 무조건 가격에만 치우쳐져 있지 않음을 보여줌.

    - 한국 제품의 경우 3년 연속 수입량 증가세 유지하고 있으며, 2019년 10월 기준 전년대비 수입량 약 53% 증가한 것으로 집계됨.


2017~2019.10 화장품(HS CODE 3305/3307) 국가별 수입추이
(단위: US$, %)

순위

국가

2017

2018

2019.10.

금액

점유율

증감률

1

미국

27,271,992

24,906,380

16,656,377

25.81

-15.9

2

멕시코

21,086,086

20,739,704

16,325,920

25.30

-8.1

3

아르헨티나

22,528,746

19,817,928

14,322,148

22.21

-13.5

4

스페인

5,985,208

6,416,963

3,787,753

5.87

-30.3

5

프랑스

3,366,410

4,596,449

2,259,463

3.50

-41.5

6

브라질

3,892,776

3,326,981

2,184,556

3.39

-25.0

7

영국

696,062

1,139,785

1,470,398

2.28

48.5

8

중국

1,093,430

1,203,877

649,523

1.01

-23.8

9

캐나다

830,567

880,618

611,236

0.95

-11.0

10

인도

462,814

489,710

514,451

0.80

34.6

-

한국

278,514

423,619

473,882

0.73

53.5

총계

95,516.331

92,118,747

64,524,129

100

-15.4

 주: 증감률은 전년대비 기준

자료: Sicex

 

□ KOTRA, 우루과이 K-Beauty 상담회 추진


  ㅇ 우루과이는 KOTRA 부에노스아이레스의 관할 지역으로 현지 K-뷰티 시장 파악 및 바이어 상담을 위한 상담회를 2019년 10월 30일 몬테비데오에서 K뷰티 수출 상담회를 개최했다.진행함.

    - 한국 기업 12개사(지사화 기업 및 현지 진출 희망기업)를 대상으로 KOTRA 부에노스아이레스 무역관에서 대행 상담을 진행
    - 우루과이 상공회의소와 여러 협회 등을 통해 입수한 현지 바이어들을 대상으로 제품 전시 및 샘플전달도 함께 진행하며, 현지 관심도를 높이는 데 집중함.


□ 상담회 진행 결과(업체 인터뷰 포함)


  ㅇ 현지 바이어 약 12개사 면담 진행해 한국 제품을 소개하는 시간을 가짐.

    - 대부분의 바이어들은 한국 제품에 관심도가 높았으며, 일반 색조 메이크업보다는 스킨케어 제품 위주 관심도가 높았음.


상담회 전경


  ㅇ 상담회 참가 바이어의 대부분은 이미 한국 제품에 대해 잘 알고 있는 경우가 많았으며, 가격의 중요성을 강조하면서도 품질 또한 수입 시 중요하게 판단하는 요소로 언급함.

    - 헤어 제품 관련 수입업체인 P사의 경우 남미공동시장(Mercosur) 회원국 간이라도 화장품 수입 시 발생하는 세금이 62% 정도 된다고 하며, 비회원국에서 수입 시 80% 정도가 발생한다고 함. 품질 좋은 한국 제품의 경우 가격 경쟁력을 갖기 위해서는 관세를 제거하거나 줄일 수 있는 방법을 모색해야 할 것이라고 언급함.

    - 한국 화장품 수입업체인 H사의 경우도 마찬가지로 수입 시 발생하는 비용을 줄이는 것이 가장 중요한 요소 중 하나라고 언급함. 제품의 질적인 측면은 충분히 시장에서 인정을 받고 있지만 수입에 따르는 추가 비용을 줄일 수 있다면 더욱 경쟁력이 있을것이라 언급함.


  ㅇ 또한 우루과이의 작은 내수시장으로 인해 최소구매수량(MOQ)을 맞추기 어려운 실정이라고 언급하는 업체도 많았음.

    - 한국 제품을 OEM으로 진행하고 싶어하는 업체는 많았으나 높은 최소구매수량으로 프로젝트를 진행하기 어려운 상황이라고 언급
  
  ㅇ 대부분의 화장품은 수입하고 있으며 현지 생산이 부족해 수요는 지속적으로 있을 것으로 예상됨.


□ 우루과이 화장품 시장 진출 전략


  ㅇ 기본적인 내수시장이 다른 남미(브라질, 아르헨티나 등)에 비해 그 규모가 작지만 남미 진출의 첫 관문으로 이용 가능함.

    - 대부분의 남미 국가들은 화장품 수입 시 제품 등록과정을 미리 거치는데 요청되는 서류가 거의 비슷해 다른 국가에 기 등록된 품목은 현지 진출에 더 용이함.

    - 우루과이 행정처리 속도는 타 남미국가 대비 상대적으로 빠른편임. 
   

  ㅇ 남미의 주요 유통망을 보유한 우루과이 기업을 활용해 남미진출을 진행 

    - 한국 화장품 현지 수입기업 H사의 경우 한국 기업과의 계약을 통해 우루과이, 아르헨티나, 브라질 시장의 독점권을 보유하며 우루과이 수입 및 브라질 수입도 병행 중임.

    - 남미 시장을 잘 알고있는 바이어를 통해 우루과이를 파일럿 프로젝트로 진행 후 조금 더 큰 마켓(브라질, 아르헨티나)을 공략하는 것도 좋은 전략 중 하나로 보임.
 

  ㅇ 현지 기업과의 면대면 미팅이 중요

    - 상담회에서 만나 제품을 직접 눈으로 보거나 체험해 본 바이어들은 대부분 호의적이었음. 이에 따라 현지에서 진행되는 사업(사절단/수출상담회 등)에 참여해 시장 개척 노력이 필요함.



자료: IMF, 우루과이 중앙은행, Uruguay XXI(우루과이 투자청), SICEX, KOTRA 부에노스아이레스 무역관 자료 종합

공공누리 1유형

해외시장뉴스 기사는 "공공누리 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단 이미지나 표 자료 등 공사가 직접 작성하지 않고 별도 출처가 명기된 외부 자료의 사용에 대해서는 해당 출처의 담당자와 별도 협의한 이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번호, 제목, 국가를 표시 합니다.
번호 제목 국가 작성일자
1 2019 멕시코 뷰티전시회(Expo Beauty Show) 참관기 멕시코 2019-11-05
2 [기고] 중소기업의 대말레이시아 화장품 수출전략(1) 말레이시아 2019-09-26
3 2019 파나마 모터쇼(PMS) 참관기 파나마 2019-10-25
4 2019 중남미 취업박람회 참관기 멕시코 2019-11-08
5 조코위 대통령, 인도네시아의 수도 이전 계획 공식 발표 인도네시아 2019-09-18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