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전체

해외시장 뉴스의 다양한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습니다.
미국 여성 고용 동향
2019-10-01 김수현 미국 시카고무역관

- 미국 여성 인구의 57.6%가 노동에 종사, 2016년 이후 상승 추세 -

- 아시아계 미국인, 실업률은 낮고 임금 수준은 높아

- 결혼, 자녀 유무에 따라 남성에 비해 영향받는 여성 노동 인구 -

 

 

 

□ 미국 여성 노동 참여 현황

 

  ㅇ 전체 여성 인구의 57.6%가 노동에 종사

    - 2019년 8월 기준, 57.6%의 여성이 노동에 종사하고 있음. 이는 2018년 동기 대비 0.6% 상승한 수치이며 1999년 최고치를 기록한 평균 고용률 60%에는 못미치는 숫자임같은 기간 남성인구는 69.2%가 노동에 종사하고 있음.

 

10년간 여성 노동 인구 변화 추이

자료원: 노동통계청(U.S. Bureau of Labor Statistics)

 

    - 여성의 노동 참여는 20세기 중반에 크게 증가함. 1999년에 정점에 도달한 후 점차 감소하기 시작하였으며 2007~2009년 세계 대공황 이후 급격하게 하락세를 탄 후 2015년 최저치를 찍고 반등하였음.

 

  ㅇ 실업률 감소추세, 아시아계 미국인의 실업률이 가장 낮아

    - 2019년 8월 기준, 여성 실업률은 3.6%이며 전년 동기대비 0.2% 하락했으며 이는 1953년 이후 최저 수치임. 2018년 평균 여성 실업률은 3.8%, 남성 실업률은 3.9%.

    - 인종별 실업률은 아시아계 미국인이 가장 낮았으며 흑인 및 아프리카계 미국인의 실업률이 남녀 불문 가장 높게 집계됨.

 

2017, 2018년 성별, 인종별 실업률

 

  자료원: 노동통계청(U.S. Bureau of Labor Statistics)

 

□ 결혼, 자녀 유무에 따른 고용 현황

 

  ㅇ 결혼 및 자녀 유무, 자녀의 나이 등에 영향을 받는 여성 노동력 참여율

    - 2017년 기준, 결혼을 한번도 하지 않은 여성의 64.3%가 노동에 종사하여 노동 참여율이 가장 높았으며 결혼한 여성 58.2%, 이혼한 여성 61.5%, 별거중인 여성이 61.7%를 기록함. 같은 기간, 결혼에 따른 남성 고용 현황은 여성의 현황과 다소 차이를 보임. 기혼 남성의 72.9%가 노동에 종사했으며, 결혼을 한번도 하지 않은 남성은 67.4%, 이혼한 남성은 65.2%, 별거중인 남성은 70.7%가 노동에 종사함.

    - 만 18세 이하 자녀를 둔 여성의 노동 참여율은 2017년 기준 71.3% 2016 70.8%에 비해 높은 수치를 보임. 세분화해서 살펴보면 자녀의 나이가 어릴 수록 낮은 수치를 보이는데,  6~17세 자녀를 둔 여성은 76%, 6세 미만, 3세 미만 유아 자녀를 둔 여성은 각각 65.1%, 63.1%의 노동 참여율을 보임.

    - 미혼모들은 기혼모들보다 노동 참여율이더 높았는데, 2017 3월 기준, 미혼모와 기혼모 각각 76.1%, 69.3%가 노동에 종사함.

 

□ 교육 수준, 인종에 따른 고용 및 임금 현황

 

  ㅇ 고학력화되는 여성 노동 인구

    - 2017년 기준, 4년제 대학 이상의 학력을 가진 25세에서 64세 사이의 노동 여성 인구는 전체의 43%를 차지함. 이는 1970 11%에 비해 눈에 띄게 증가한 수치임. 고등학교 졸업 미만 여성의 노동 참여율은 6% 1970년의 34%보다 급격하게 떨어짐.

  ㅇ 학력에 비례하는 소득액

    - 2018년 기준, 전체 미국 정규직 여성의 주단위 임금 중간값은 830달러로 집계됨. 고졸 미만, 고졸, 전문대졸 여성의 주별 임금 중간값은 각각 469달러, 616달러, 717달러로 전체 평균에 못 미치는 수준임.

    - 대졸 및 대졸 이상 학위 소지자는 각각 주별로 1,041달러, 1,323달러의 소득을 올리고 있으며 이는 전체 평균을 웃도는 수치임.

 

2018년 성별·학력별 주간 소득 중간값

자료원: 미 노동부(Department of Labor)

 

ㅇ 인종별 임금액은 아시안, 백인, 흑인, 히스패닉 순

    -  2017년 인종별 소득 수준을 살펴보면, 아시아계 여성의 연소득 중간값이 51,378달러로 가장 높으며 백인 여성이 46,725달러로 그 뒤를 이음. 흑인과 히스패닉은 각각 36,735달러, 32,002달러로 전체 여성 소득 평균보다 낮음.

 

인종별 여성 소득 중간값 변화추이

자료원: 미 노동부(Department of Labor)

 

    -  여성 연소득 중간값은 41,977달러, 남성은 52,146달러로 여성 소득보다 24% 가량 많음.

 

성별 연소득 중간값 변화 추이

자료원: 미 노동부(Department of Labor)

 

  ㅇ 미국 출생 여부에 따른 소득 차이

    - 미국에서 태어난 여성의 노동 참여율은 57.5%로 그렇지 않은 여성의 노동 참여율 54.5% 보다 다소 높았음. 반면, 남성의 경우 외국 태생 남성은 78.1%가 노동에 종사하여 미국 태생의 노동 참여율 67.3%보다 높은 수치를 보임.

    - 외국 태생 여성의 실업률은 4.8%, 미국 태생 여성의 실업률은 4.2%로 집계됨.

 

□ 직업·직종별 임금 격차

 

ㅇ 금융 직종에서 두드러지는 여성 남성 임금 격차

    - 남성의 소득을 100으로 봤을 때 재무 전문가(Financial specialists) 분야에서 여성의 소득은 49.2로 절반도 못미치는 임금 수준을 보임.

    - 금융 이외에도 건설 및 기계 관련 업무, 기술 직종의 임금 격차가 컸으며, 성별 임금 차이가 가장 큰 상위 25개 직업군은 아래 표와 같음.

성별 소득 격차 상위 25개 직종

 

 자료원: 노동통계청(U.S. Bureau of Labor Statistics)


ㅇ 금융 직종에서 두드러지는 여성 남성 임금 격차

    - 도소매 구매 담당자, 보호 관찰관, 특수교사 등의 직종은 남성보다 여성이 더 높은 소득을 보였음.

    - 유치원 교사, 사회복지사, 상담사, 큐레이터, 이벤트 플래너 등 고객을 직접 상대하는 직종에 종사하는 여성들은 남성과 거의 차이가 없는 임금을 받고 있음.

 

성별 소득 격차 하위 25개 직종

 

 자료원: 노동통계청(U.S. Bureau of Labor Statistics)

 

□ 시사점 및 전문가 의견

 

  ㅇ 여전히 존재하는 여성의 노동 참여 방해 요인들

    - 여성의 노동 참여율 증가와 수십 년간 지속된 노동 여건 개선에도 불구하고 여성 인력이 직면한 어려움은 아직도 존재하고 있음.

    - 노동에 종사하지 않는 여성의 절반 이상이 그 이유를 자녀 양육으로 꼽음. 보육과 고용의 균형은 여성 고용에서 해결해야 할 과제임. 또한 직업 및 직급, 급여에서 발생하는 차별은 장기적으로 노동력 활용 측면에서 손실이 예상되는 바, 국가 수준해서 해결해야 할 문제로 꾸준히 지적되고 있음.

 

  ㅇ 기업의 ‘워킹맘 친화적 제도와 문화 확립이 중요

    - 월간 비즈니스 매거진 Fast Company의 에디터인 Janice 모유 수유에 대한 가정 및 사회의 압박, 육아 관련 비용의 증가, 자녀와 함께하는 시간의 중요성이 강조되는 문화 등은 첫 아이를 낳은 여성의 취업률이 현저하게 떨어지는 데 영향을 주었다고 말함.

   - 또한 기업들은 노동력의 많은 부분을 차지하는 워킹맘들을 수용할 수 있는 제도나 문화를 만들어 내는 것이 매우 중요하다고 강조함.

    - A사의 고용 담당자인 R씨는 자녀나 부모를 돌보는 여성 노동자를 위해 유연 근무제나 주4일 근무제를 도입하는 등 인재를 확보 및 유지하기 위한 정책을 펼치고 확대해 나갈 예정이라고 밝힘.

 



자료원: 미 노동부(Department of Labor), 노동통계청(U.S. Bureau of Labor Statistics), American Community Survey 2017, Brookings, Forbes, KOTRA 시카고 무역관 자료 종합




공공누리 4유형

KOTRA의 저작물인 (미국 여성 고용 동향)의 경우 ‘공공누리 제4 유형: 출처표시+상업적 이용금지+변경금지’ 조건에 따라 이용할 수 있습니다. 다만, 사진, 이미지의 경우 제3자에게 저작권이 있으므로 사용할 수 없습니다.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번호, 제목, 국가를 표시 합니다.
번호 제목 국가 작성일자
1 실리콘밸리의 경제인구 구성 및 고용 현황 미국 2019-09-17
2 2019년 칠레 APEC 회의 살펴보기 칠레 2019-09-27
3 독일, 2030 기후 패키지로 기후변화 대응 선도 독일 2019-09-24
4 사우디 정유시설 피폭에 따른 경제 동향 및 전망 사우디아라비아 2019-09-22
5 日 10월 소비세 인상, 어떻게 대응하나? 일본 2019-09-11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