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전체

해외시장 뉴스의 다양한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습니다.
말레이시아의 소비 트렌드 이해하기
2019-09-10 오유진 말레이시아 쿠알라룸푸르무역관

- 온라인 쇼핑 인구 증가 추세이나 e-Wallet 지출은 신뢰 부족이 걸림돌 -

- 2040년 말레이계 인구 증가와 고령자 증가 예상 -

- 무슬림 인구 증가와 '1인 여성 소비자'의 영향력 증가에 주목 필요 - 

 

 

 

□ 고령화되는 말레이시아 인구 구조

 

   (인구 증가율) 말레이시아의 인구는 2010년 2800만 명, 2019년 현재는 3200만 명임. 2040년에는 인구가 4150만 명으로 예상되는데 연간 인구 증가율이 2010년 1.8%에서 2040년에는 0.8%로 감소할 것으로 보여 인구가 점차 정체 단계로 돌입할 것으로 예상됨.


  ㅇ (인종 구성) 말레이시아는 다양한 인종이 공존하는 국가로 2010년 기준 말레이계 67.3%, 중국계 24.5%, 인도계 7.3%, 기타 0.9%였음. 2040년에는 말레이계가 72.1%로 4.8%p 증가하고 반대로 중국계는 20%로 4.5%p 감소할 것으로 예측됨. 

  

  ㅇ (연령 구조) 2010년 기준 유소년층(0~14세)이 27.4%, 중장년층(15~64세)이 67.6%, 고령층(65세 이상)이 5.0%를 차지하던 것에서 2040년이면 각각 18.6%, 66.9%, 14.5%로 변화할 것으로 예측됨. 이는 유소년층·중장년층의 비율은 감소하고 고령층 인구가 9.5%p 증가하는 수치임.

    - 고령층 인구 증가에 따라 인구 중간연령(median age)도 크게 증가함. 2010년에는 26.3였던 중간연령이 2040년이 되면 38.3세가 될 것으로 예측되며, 고령층 인구 비율이 7.2%에 도달하는 2020년에 고령화 사회로 접어들 것으로 예상됨.


말레이시아 인구 추계

자료: 말레이시아 통계청


여전히 지출에 신중하나 젊은 계층 중심으로 소비 증가

 

   2014~2015년 사이 침체됐던 경제 상황으로 소비자 지출 증가율이 2%로 둔화됐으나 2016~2017년에 4.5%로 증가함. 

    - 생활비의 전반적인 증가과 금융 불확실성으로 인해 소비자들은 여전히 가계 지출에 신중한 가운데 상당수의 소비자, 특히 젊은 소비자들이 지속적으로 지출을 높이고 있음.

    - Institute of Strategic and International Studies(ISIS)에서 2017년 12월 발표한 보고서에 따르면 말레이시아 소비자들은 고가의 외국 자동차 브랜드나 식료품을 구매하는 것보다는 외식, 휴대전화와 기타 전자기기, 온라인 쇼핑 사이트에 더 많은 돈을 쓰고 있음.  "말레이시아인들은 그 어느 때보다 훨씬 높은 생활 수준을 즐기고 있다."고 밝힘.

 

 증가하는 온라인 쇼핑객

 

  ㅇ 스마트폰 보급 확대에 따라 모바일 쇼핑이 크게 증가하고 있음.

    - 2012년 인터넷 이용자가 66%였던 것에 비해 2017년에는 81%로 증가했으며, 스마트폰 보유율도 2012년 40%에서 2017년 72.6%로 증가함.

    - 이에 따라 2017년 인터넷을 통한 온라인 쇼핑 매출은 2012년 대비 376% 증가했으며, 스마트폰을 통한 매출은 2012년 대비 243% 증가함.      

 

  ㅇ 말레이시아 통신 및 멀티미디어 위원회(MCMC; Malaysian Communications and Multimedia Commission)에서 실시한 '2017 인터넷 사용자 조사'에 따르면 말레이시아의 온라인 쇼핑객은 20~39세의 학교 교육을 받은 젊은 층이 대다수임.

    - 말레이시아 소비자들은 '낮은 가격'을 온라인 쇼핑의 가장 큰 이점으로 꼽았으며 의류, 신발, 악세서리, 보석류, 전자제품, 스포츠 장비 등을 주로 온라인으로 구입한다고 응답함.

    

 현금 지불, 여전히 결제수단 1위

 

   VMware Banking Consumer 2020 Study에 따르면, 말레이시아 소비자의 46%가 온라인 결제 시스템의 안전에 대해 의구심을 갖고 있음.   

    - 놀랍게도 말레이시아인들의 3명 중 1명이 여전히 현금을 사용해 전기요금 등 공공요금을 지불하고 있으며 외식(93%), 식료품(90%), 휘발유(81%) 등 일상생활에서 현금이 압도적으로 선호되고 있음.

 

  ㅇ 말레이시아의 높은 스마트폰 보급률과 모바일 데이터 사용량이 전자지갑(e-Wallet)을 사용하기에 좋은 환경을 제공하고 있으나 보안과 사기에 대한 우려가 큰 장애물로 작용하고 있음.

    - 또한 역사적으로 신중한 소비가 몸에 밴 말레이시아 소비자들은 '현금을 사용해야 지출을 더 잘 조절할 수 있다'는 인식이 강해 전자지출의 증가가 더딘 것으로 보임.

    - 그럼에도 불구하고 전자지갑 이용자들은 편리함을 사용의 가장 큰 이유로 꼽고 있으며, 온라인 쇼핑객 수의 증가와 온라인 게임 이용, 영화 관람권 예약 등 다양한 온라인 플랫폼이 증가함에 따라 e-Wallet 이용자는 늘어날 것으로 보여 전자결제 서비스 제공 업체들은 '보안과 안전 보증'을 통해 신중한 소비자들의 마음을 얻어야 할 것임.  


□ '1인 여성 소비자'의 영향력 증가


   대학 진학 여성 비율이 증가함에 따라 비교적 높은 임금을 받는 직업을 갖는 여성들이 늘어나고 있으며, 많은 직장인 여성들이 더 오랫동안 독신으로 지내는 것을 선호하고 결혼과 출산을 미루고 있는 추세임.

     - 말레이시아 일간지 'The Star'는 "말레이시아의 여성들의 경제력이 갈수록 커짐에 따라 1인 독신 가구가 무시할 수 없는 세력으로 떠오르고 있다"라고 언급했으며, 말레이시아 소매협회(MRCA ; Malaysia Retail Chain Association)는 "여성들이 경제적으로 독립함에 따라 구매력도 증가하고 있다"라고 밝힘.


  ㅇ 특히 이러한 독신 여성의 구매력 증가는 '도시에 거주하는 싱글 여성들'이 주도하고 있으며, '자신을 위해 소비'를 하기 때문에 이미 소비 시장에서 상당한 영향력을 발휘하고 있음.

    - '1인 여성 소비자'들은 주로 자동차, 아파트, 금융서비스와 개인 관리 용품, 옷, 보석, 악세서리, 건강, 미용 제품, 외식 등에 기꺼이 돈을 지불하고 있음.

   

□ 전통시장 선호 여전, 온라인 식료품 구매는 느리게 성장 중

 

  ㅇ 말레이시아의 도시 소비자들은 대부분 슈퍼마켓, 하이퍼마켓에서 식료품 구입하는데 식품 가격 상승으로 지갑을 닫고 있던 소비자들을 끌어들이기 위해 최근들어 대형 마트들이 판촉행사를 열고 있음.

    - 농촌 지역에서는 슈퍼마켓, 하이퍼마켓보다는 소규모 마트와 전통시장에서 쇼핑하는 경우가 많음. 도시 곳곳에도 여전히 크고 작은 전통시장이 있어 도시 소비자들도 전통시장에서 식료품 구입하기를 선호함.

    - 전통시장은 소규모 가족 경영 사업자들이 운영하는 가게가 주를 이루고 있으며, 식료품이나 일상 필수품을 매일 구입하기를 선호하는 주부들과 가격에 민감한 소비자들을 타깃으로 하고 있음.     

 

  ㅇ 일부 도시 소비자들에게 온라인 식료품 쇼핑이 인기를 끌기 시작하고 있지만 대부분은 여전히 식료품을 직접 보고 구입하기를 선호함.

    - Tesco에 따르면 말레이시아 소비자들이 여전히 식료품을 손으로 만지고 보고 냄새를 맡아 신선도를 확인하는 것을 좋아하므로 온라인 식료품 유통업은 느리게 성장하고 있다고 함.

 

 시사점

 

   현지 유통업계 P그룹 종사자 A씨에 따르면 실제적으로 '1인 여성 소비자'의 구매력이 상당하다고 함. 유통업계는 '늘어나는 무슬림 인구'와 '1인 여성 소비자'에 초점을 맞춘 마케팅을 실시하고 있음.

    - 한국 기업들의 진출 수요가 많은 화장품, 식음료, 프랜차이즈 등 부문에도 여기에 맞춘 적절한 마케팅 전략이 필요함.

 

  ㅇ 말레이시아의 인터넷 보급률 성장에 따른 온라인 쇼핑 인구 증가에도 주목해야 하는 동시에 e-Wallet 시스템에 의구심을 가지고 있는 소비자가 많다는 점을 간과해서는 안 됨. 

    - 온라인 쇼핑을 더욱 활성화 하기 위해서는 '보안과 안전 보장'을 입증하는 e-Wallet 시스템 도입이 필요하며, IT와 사이버보안이 발달한 한국 기업이 진출할 만한 시장이기도 함.


  ㅇ 특히 식료품 구입에 있어서는 신선한 제품을 직접 보고 구입하는 것을 선호하는 소비자가 많기 때문에, 한국 식품기업의 말레이시아 진출 시에는 하이퍼마켓, 슈퍼마켓 등과 연계한 시식행사 등이 효과적일 것으로 판단됨.



자료: 말레이시아 통계청, 유로모니터, MRAC, MCMC, VMware, Nielsen Malaysia, The star 등 말레이시아 주요 일간지 및 KOTRA 쿠알라룸푸르 무역관 자료 종합

공공누리 1유형

해외시장뉴스 기사는 "공공누리 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단 이미지나 표 자료 등 공사가 직접 작성하지 않고 별도 출처가 명기된 외부 자료의 사용에 대해서는 해당 출처의 담당자와 별도 협의한 이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번호, 제목, 국가를 표시 합니다.
번호 제목 국가 작성일자
1 근무환경 변화 속 프라하 공유오피스 확산 체코 2019-09-06
2 프랑스 국가 이미지로 승부한다 - Made in France 프랑스 2019-09-05
3 일본의 ‘투명 비즈니스' 어디까지 퍼질까? 일본 2019-09-05
4 말레이시아 화장품 시장 동향 말레이시아 2019-07-05
5 인도 학생을 노려라, 인도 필기구 시장 트렌드 인도 2019-08-30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