대메뉴바로가기 본문바로가기

KOTRA 해외시장뉴스

통합검색

전체

해외시장 뉴스의 다양한 정보를 한눈에 볼 수 있습니다.
美 늘어나는 탈모 인구, 커지는 탈모케어시장
2018-11-25 김동그라미 미국 뉴욕무역관

- 5600만 명에 이르는 미국 탈모 인구 -

- 연령층 낮아지고, 성별 구분 없어지면서 탈모 케어 수요 증가 -

 

 

 

□ 급증하는 탈모 환자

 

  ㅇ 미국 탈모 환자는 과거에 비해 더욱 어려지고, 성별에 관계 없이 증가하고 있는 추세

    - 국제 모발이식협회(International Society of Hair Restoration Surgery)에 따르면 미국 남성 탈모 인구는 3500만 명, 여성은 2100만 명에 이름.

    - 미국 탈모협회(American Hair Loss Association)에 따르면 50세까지 미국 남성의 85%가 모발이 가늘어지는 것을 경험했으며, 40세까지 탈모를 경험한 여성의 비율은 비율은 40%임.

    - 최근에는 탈모를 경험하는 연령이 낮아지면서, 20~30대 밀레니얼 세대들도 탈모 시장의 고객층으로 자리를 잡음.

 

  ㅇ 환경적 요인과 식습관의 변화, 스트레스 등이 탈모 환자 증가의 요인으로 분석됨.

    - 탈모는 유전적 요인이나 노화의 자연스러운 현상으로 여겨졌으나 최근 외부적 요인으로 젊은 층의 환자가 늘어나고 있음.

    - 밀레니얼 세대를 중심으로 채식주의자 비율이 증가하고, 과격한 다이어트로 영양 공급이 원활하게 이루어지지 못한 것이 요인 중 하나임.

    - 이전 세대에 비해 밀레니얼 세대의 스트레스 지수가 높고, 이러한 스트레스는 불면증이나 정신건강을 해치면서서 탈모를 유발

    - 잦은 염색이나 펌, 헤어 제품도 탈모에 영향을 미침.

 

  ㅇ 최근 탈모가 남녀노소 공통의 고민으로 떠오르면서 제약뿐 아니라 헤어 케어 제품을 생산하는 기업들도 탈모 케어 제품을 앞다투어 출시하거나 기존 제품의 홍보를 강화

 

새로운 포뮬러로 업그레이드한 탈모케어샴푸 ‘invati’를 선보인 아베다의 샴푸 광고

자료원: www.igafencu.com

 

□ 미국 탈모 시장동향

 

  ㅇ 미국 탈모 시장 수요는 인구 노령화 및 탈모 인구 증가에 따른 지속적인 증가세를 보이고 있음.

    - IBIS World에 따르면 미국 탈모 케어 시장의 수요는 2013354480만 달러에서 2018 375170만 달러로 증가했음. 오는 2023년까지 382360만 달러까지 커질 것으로 예상

    - 2013~2018년 미국 내 탈모 케어 관련 제조업체도 304개에서 363개로 증가했음. 매출 규모도 374240만 달러에서 388630만 달러로 늘었음.

    - 20~40대 젊은 소비층의 탈모 환자 증가와 급격하게 진행되는 미국의 인구 노령화는 탈모 시장 성장의 주요인이 될 것으로 분석됨.

 

2008~2022년 미국의 중간 연령

 

자료원: IBIS World


  ㅇ 미국 소비자들이 탈모 고민을 해결하기 위해 가장 많이 선택하는 것은 복용하거나 두피에 직접 바르는 탈모 케어제품임.

    - 2018년 미국 탈모 케어 제조업체 매출 가운데 42.6%가 복용하는 제품이었으며, 두피에 직접 바르는 제품은 30.9%로 그 뒤를 이었음.

    - 대표적인 복용 제품으로는 로게인(미녹시딜), 프로페시아(피나스테리드), 비오틴, 아보다트 등이 있음. 피나스테리드를 제외한 제품은 처방전 없이 누구나 구입할 수 있음.

    - 바르는 제품의 경우 미녹시딜 성분이 함유된 제품이 주를 이루며, 주로 남성형 탈모(Male Pattern Baldness)에 사용됨.

    - 샴푸와 레이저 트리트먼트는 각각 14.2%12.3%를 차지함.

    - 샴푸의 경우 소팔메토(Saw Palmetto) 같은 자연성분을 함유한 제품이 인기를 끌고 있음. 쉽게 구입할 수 있는 샴푸의 특성상 향후 5년간 탈모 예방 샴푸시장은 크게 성장할 것으로 예상

 

  ㅇ 탈모 케어 시장의 최대 소비층은 30~49세 소비자임.

    - 30~49세 소비자는 미국 탈모 케어 제조업체 매출의 48.5%를 차지함.

    - 미국 탈모협회에 따르면 미국 남성의 3분의 236세 이전에 탈모를 경험함. 상당수의 여성들도 남성형 호르몬 영향으로 머리카락이 가늘어지는 것을 경험함.

      · 그 요인으로는 호르몬 불균형, 피임약의 장기 복용, 난소낭종, 임신과 출산 등이 있음.

    - 50세 이상의 비율은 18.9%로 주로 노화에 의한 탈모 케어를 위한 것임.

    - 29세 이하의 비율은 14.5%로 이들은 주로 샴푸나 처방전 없는 복용약에 의존

      · 남성형 탈모가 주로 20대 후반에서 30대 초반에 발생

 

미 탈모 케어 제조업체의 연령별 매출 비율

자료원: IBIS World

 

□ 미국 내 주요 탈모 케어 제품

 

  ㅇ 탈모 케어는 약으로 복용하거나 두피에 직접 바르는 제품이 보편적으로 사용됨. 최근 탈모 예방차원에서 탈모 케어 샴푸도 큰 인기를 끌고 있음.

    - 시중에 판매되고 있는 탈모 케어 제품은 광범위함.

    - 가장 쉽게 접할 수 있는 탈모 예방 샴푸는 대부분의 프리미엄 브랜드 헤어 케어 라인에서 출시됐음.

    - 복용하거나 바르는 제품은 기존 시장에 서브스크립션 방식의 스타트업이 뛰어들면서 경쟁이 더욱 치열해짐.

    - 소비자들에게 신뢰를 주기 위해 일정기간 사용해보고 효과가 없을 경우 전액 환불해주는 프리 트라이얼(Free Trial) 방식을 채택한 기업들도 존재함.

 

미국에서 판매되는 탈모 케어 제품

브랜드 및 제품명

가격

특징

Keeps

(Finasteride 1MG)

1개월분

$25

- 프로페시아(Propecia)의 제네릭 제품

- 남성 호르몬인 안드로겐을 억제하는 피나스테리드로 처방전을 받아 구입 가능함.

- 시중에서 판매되는 다른 제품들과 같이 호르몬 조절을 통한 발모 효과를 볼 수 있음.

- 온라인을 통해 판매하는 제품으로 일반 약국에 비해 저렴하게 구입할 수 있음.

Rogaine

(Men’s Rogaine Foam)

1개월

$21.99

- 미녹시딜 성분의 바르는 탈모 케어 제품

- 무스처럼 짜면 거품 타입으로 분사돼 흐르지 않고 두피와 머리에 도포하기가 편리함.

- FDA의 허가를 받은 제품으로 3개월간 꾸준히 사용했을 시 모발이 25% 풍성해짐.

- 여성용 제품이 별도로 판매되고 있으며, 스포이드 방식으로 제품을 도포하는 제품도 판매 중

Nioxon

(System 2 Scalp Therapy Cleanser)

 

500ml

$28.50

- 모낭을 막히게 하는 과다 유분을 제거하고 자외선으로부터 두피를 지키는 역할을 함.

- 시스틴 아미노산과 트리트먼트 성분이 함유돼 있어 모발에 볼륨감을 선사

- 백차 추출물, 페퍼민트 오일이 두피를 청결하게 유지하고 공기 중 오염물질을 차단

iRestore

(Laser Hair Growth System)

1

$695

- 헬멧처럼 착용해서 사용하는 레이저 트리트먼트 기기

- FDA에 의료용 기기로 등록돼 있으며 유전성 탈모에 효과적

- 통증이나 수술 없이 레드라이트 테라피를 통한 탈모 증상 개선

- 가정에서 쉽게 사용할 수 있으며, 6개월간 소비자가 부담 없이 사용해 볼 수 있도록 프리 트라이얼(Free Trial) 방식을 채택

Naturenetics

(HairAnew)

60캡슐

$28.22

- 비오틴, 비타민 C·E·B6, 니아신, 아연, 대나무 추출 실리카, 은행잎 추출물 등 11가지 성분으로 구성된 식물성 캡슐로 모발에 필요한 영양공급용 보조제

- 30~60일 꾸준히 복용하면 건강하고, 더욱 풍성한 모발로 가꿀 수 있다고 광고

- 30~60일 복용에도 제품의 효과를 느끼지 못할 경우 환불 약속

- 아마존 헤어, 스킨 & 네일 비타민 제품 중 #1 베스트셀러 제품으로 꼽히며 리뷰만 6,000건이 넘음.

Hims

(The Complete Hair Kit)

Finasteride 1mg x30, Shampoo 8oz, Minoxidil 2oz, Vitamin Gummies x30

$44

- 남성 전문 퍼스널 웰니스 브랜드인 Hims의 탈모 솔루션 키트

  · Hims는 탈모, 피부, 성생활 등 여러 분야의 솔루션(비타민, 의류, 화장품, )을 제공

- 헤어 키트는 남성 호르몬 억제제인 피나스테리드, 샴푸, 두피에 바르는 미녹시딜, 비오틴을 함유한 거미 비타민, 탈모 방지 샴푸로 구성돼 있음.

- 키트는 한 달분 44달러로 매달 정기적으로 구매하는 방식

- 키트에 포함된 상품은 단품으로도 구입이 가능

자료원: 각 사 홈페이지

 

□ 시사점

 

  ㅇ 미국 인구 고령화 및 탈모 인구의 증가로 인한 탈모 케어 수요는 지속적으로 늘어날 전망

    - 탈모 치료와 더불어 예방에 대한 관심도 지속적으로 증가하고 있는 추세

    - 탈모 환자뿐 아니라 예방 차원에서 탈모 케어를 받고 싶은 이들도 탈모 케어 시장의 잠재고객으로 존재

    - 현재 미국 시장에서는 기업을 중심으로 탈모에 대한 지속적인 소비자 교육과 정보 전달이 이루어지고 있음.

 

  ㅇ 스타트업을 중심으로 탈모 치료 및 예방 제품과 서비스 이용이 더 용이해짐.

    - 최근 탈모 케어 부문의 기업들은 단순히 제품이나 서비스를 제공하는 것이 아니라, 개인의 니즈에 부합하는 토털 솔루션을 제공하는 추세임.

    - 온라인을 기반하는 기업들은 제품을 판매하면서 앱을 통해 의사와 컨설테이션을 주선하거나 탈모에 대한 정보를 제공함으로써 지속적인 고객 수요를 창출함.

    - 처방전 약 값을 획기적으로 낮추면서 소비자들의 서비스 이용 접근성을 높임.

    - 남성 탈모 솔루션기업인 Keeps의 공동설립자인 도미트리 캐라가스는 탈모 치료제의 경우 유통과정에서 중간상 없이 직접 거래를 하면서 약 값을 반으로 줄였다.며, 그동안 탈모 케어를 받지 못했던 소비자들까지 큰 비용 부담 없이 이용할 수 있도록 한 것이 시장에서 통했다.고 밝힘.

 

  ㅇ 한국 기업은 미국 탈모 시장과 소비자 요구를 분석한 시장 전략으로 미국 시장진출을 시도할 수 있음.

    - 제품 특성에 따라 탈모 치료 혹은 예방을 위한 제품으로 포지셔닝하는 전략을 취할 수 있음.

    - 단순히 제품만을 판매하는 것이 아니라 소비자와 관계를 형성하고 토탈 솔루션을 제공함으로써 고객의 재방문을 유도할 수 있음.

 

 

자료원: IBIS World, CNBC, International Society of Hair Restoration Surgery, American Hair Loss Association, KOTRA 뉴욕 무역관 자료 종합

공공누리 1유형

해외시장뉴스 기사는 "공공누리 1유형 출처표시" 조건에 따라 이용 할 수 있습니다.

단 이미지나 표 자료 등 공사가 직접 작성하지 않고 별도 출처가 명기된 외부 자료의 사용에 대해서는 해당 출처의 담당자와 별도 협의한 이후 이용하여 주시기 바랍니다.

목록
이 뉴스를 본 사람들이 많이 본 다른 뉴스
번호, 제목, 국가를 표시 합니다.
번호 제목 국가 작성일자
1 2019년 미국 식품 트렌드 전망 미국 2018-11-24
2 도미니카공화국과 중남미에서 주목받은 스타트업은? 도미니카공화국 2018-11-24
3 미녀의 나라 베네수엘라 뷰티 시장 동향 베네수엘라 2018-11-23
4 베네수엘라 전선 시장 동향 베네수엘라 2018-11-24
5 크로아티아로 향하는 중국 투자, 중국 영향력 확대 가속 크로아티아 2018-11-24
댓글 (0)
로그인 후 의견을 남겨주세요.
댓글 폼